RISS 학술연구정보서비스

검색
다국어 입력

http://chineseinput.net/에서 pinyin(병음)방식으로 중국어를 변환할 수 있습니다.

변환된 중국어를 복사하여 사용하시면 됩니다.

예시)
  • 中文 을 입력하시려면 zhongwen을 입력하시고 space를누르시면됩니다.
  • 北京 을 입력하시려면 beijing을 입력하시고 space를 누르시면 됩니다.
닫기
    인기검색어 순위 펼치기

    RISS 인기검색어

      검색결과 좁혀 보기

      • 좁혀본 항목

      • 좁혀본 항목 보기순서

        • 원문유무
        • 음성지원유무
        • 학위유형
        • 수여기관
        • 발행연도
        • 작성언어
        • 지도교수

      오늘 본 자료

      • 오늘 본 자료가 없습니다.
      더보기
      • 하이데거의 예술 사상을 통한 본인 조각 작품 연구

        이성민 서울시립대학교 2016 국내석사

        RANK : 247647

        Diversified attempts in contemporary art have broadened the scope of plastic art to the extent that the boundaries between play, music, fine art and film have become blurred. In this context, the present study considers a fundamental question of what plastic art is to identify the current position and future direction of the author's work of art. This paper raises a fundamental question of what art is via a work of art based on Heidegger's <The Origin of the Work of Art> and explores fore-goers reflecting the wahrheit of existence by relying only on Heidegger's work. Hence, this paper is to analyze the meaning of the author's work from the perspectives of Heidegger's theory of art and Giacometti's and Gormley's theories of works of art and to seek future direction for further development. Heidegger's <The Origin of the Work of Art> treads three paths of thinking between art and works of art to establish the essence of art, elucidating the rise of wahrheit through works of art excluding any external influence. 「Things and Works of Art」analyzes the metaphysical concept of 'thingness' of things in relation to the aspect of the work of art as a thing. Van Gogh's a pair of shoes is an example. Staying in the painting for a while, the 'wahrheit' or some unhidden existence emerges. 「The Work of Art and the Wahrheit」questions what the wahrheit linked to art is, contemplates on the 'welt' and the 'erde' in the presence of the work of art by means of Greek temples and reaches a conclusion that the phenomena come down to a mutual streit. 「Wahrheit and Art」 extends the question of art to creation and appreciation beyond the dependency on the work of art. Heidegger perceives the existential wahrheit in itself as a determinant conducive to creation and appreciation, and clarifies art creation is not just an artist's subjective work and art appreciation is not just a viewer's subjective work. Alberto Giacometti made constant artistic exploration and attempts to capture the wahrheit and existence of art without being affiliated with any trend of art. This is consistent with Heidegger's reliance on the existence of works of art with a view to exploring the existential wahrheit. Giacometti broke away from traditional techniques of representation and instead focused on his own unique vision and expression, creating his own peculiar figures based on the exploration into size and proportion. Also, he pioneered actual doing introduced into a static statue. Antony Gormley's representation of human body starts with the view that human body serves as a base containing the soul, focusing on the semantic shifts of sculpture varying with environment and spatial settings. Effectively applying static and calm essence in the welt of dynamics, he questioned the meaning of human existence. Based on the aforementioned Heidegger's theory of art and fore-goers, the following results can be derived from the form and content of the present author's work of art. As for the form, the streit between the author's work and the metal properties is far from extinguishing the iron but opens up the welt of work of art through the act of creation and helps the 'iron' to return to the erde. The sculpture made of metal pieces, the act of creating another figure using remaining pieces, and a series of work processes using the sludges of metal pieces are investigated. As a result, the meanings of the visible figure and the invisible existential wahrheit from Heidegger's theory of art are manifested. As for the content, the author's work is a great opportunity to study on the substance of swaying existential wahrheit. Like Antony Gormley, it is an array of thinking process about man and human body. Moreover, it is the existential wahrheit revealed through the crevice in the work that the author intends to achieve through the act of creating a work of art. The existential wahrheit is the very ego. As for the appreciation, persistent doing generates by-products, voices the work itself and establishes the wahrheit in the midst of the form. 현재 미술의 다양한 시도 아래 조형예술의 범위가 확장되었으며 연극, 음악, 미술, 영화 등 각 예술 영역의 경계가 모호해졌다. 이 시점에서 본 연구자는 조형예술이란 무엇인가에 대한 근원적인 물음을 통해 현재 작품 활동의 현 위치와 나아갈 바를 아는 것이 무엇보다 절실해졌다. 본 논문은 하이데거의 <예술작품의 근원>을 통해 예술이란 무엇인가에 대한 본질적인 물음을 예술작품을 통하여 묻고자 한다. 또한 하이데거의 작품에만 의존하여 존재진리가 반영된 선행 작가를 탐구해 보았다. 그리하여 하이데거의 예술론과 자코메티, 곰리의 작품론에 비추어 본 연구자의 작품에 나타난 의미 분석과 앞으로의 작품 활동의 발전 방향을 모색함을 연구 논문의 목적으로 하였다. 하이데거의 <예술작품의 근원>에서는 예술의 본질규명을 위해 예술과 예술작품 사이에 세 번의 사유의 길을 걷는데 이는 외부의 영향을 배제한 채 작품을 통하여 진리가 일어남에 대해 심도 있게 연구하였다. 「사물과 작품」에서는 예술 작품이 가진 사물적 측면과 관련하여 사물의 사물성에 대한 형이상학적 개념을 분석하였다. 그 구체적 사례는 반 고흐의 구두 그림이다. 그림에 오래 머문 끝에 예술작품 가운데서 일어나는 뭇 존재자의 ‘숨어있지 않음’, 곧 ‘진리’임을 알게 되었다. 「작품과 진리」에서는 과연 예술과 연결되는 이 진리는 어떤 진리인가 하는 물음이다. 그리스 신전(parthenon)이라는 작품을 통해 예술작품 존재의 ‘세계’와 ‘대지’의 측면을 보다 자세하게 사유하게 되었고 상호투쟁의 현상임을 결론으로 얻게 되었다. 「진리와 예술」에서는 예술을 작품에의 의존을 넘어서서 창작과 감상의 영역까지 물음 범위를 넓힌다. 하이데거는 존재진리 자체가 창작과 감상에 기여하는 결정적인 몫을 깨닫고 예술창작이 단지 예술가 주관의 주체적인 작업도 아니며 예술 감상이 단지 감상자의 주관적 작업이 아님을 명백히 하였다. 알베르토 자코메티는 어떤 미술 사조와 이념에 소속되지 않고 예술에 대한 진실과 존재를 포착하기 위해 끊임없는 예술적 탐구와 시도를 하였다. 이는 하이데거의 작품존재에 기대어 존재진리를 탐구하고자 하는 것과 일치하는 바가 있다. 그는 전통적 표현법에서 벗어나 자신만의 독특한 시각과 표현에 집중하였으며 크기와 비례에 대한 탐구로 그만의 독특한 인물상을 만들었다. 또한 움직이지 않는 조각상 안에 실제적인 움직임을 도입한 선구적인 작가가 되었다. 안토니 곰리의 인체표현은 인간의 몸은 영혼을 담고 있는 바탕이라는 관점에서 출발하며 환경과 장소에 따른 조각이 가진 의미변화에 주목한다. 동적인 세상에서 정적이고 고요한 본질을 효과적으로 사용하며 인간존재의 의미에 관한 물음을 던지는 작가이다. 앞서 언급한 하이데거의 예술론과 선행작가를 바탕으로 본 연구자의 작품에 다음과 같은 형식적, 내용적인 연구 결과를 도출할 수 있게 되었다. 형식적으로는 연구자의 작업과 철의 물성간의 투쟁이 철을 소멸시키는 작업이 아니라 작업행위를 통한 작품세계를 열어 세우며 대지로써 ‘철’로 돌아감을 알게 되었다. 철을 깎아 만든 조각, 만들고 남은 조각들을 이용하여 또 다른 형상을 만드는 행위, 철 조각을 통해 남은 철 슬러지(Slug)를 이용한 작품의 일련의 과정을 연구하였다. 그 결과 하이데거의 예술론을 통해, 보이는 형상과 보이지 않는 존재 진리와의 의미를 파악할 수 있었다. 내용적으로는 본 연구자의 작품을 통해 드러난, 일렁이는 존재진리의 실체를 연구해 볼 수 있는 소중한 기회였다. 먼저 안토니 곰리와 마찬 가지로 인간과 몸에 대한 다양한 사유의 과정이었다. 또한 본 연구자가 작품 활동을 통해 얻고자 하는 것은 작품 균열 속에 드러난 존재 진리이며 존재진리는 곧 다른 것이 아닌 자아(Ego)였음이 드러났다. 감상과 관련하여, 꾸준한 움직임(do)을 통하여 그 부산물이 생기며, 이는 순수하게 작품 그 자신만의 목소리를 내며 진리를 형태 가운데 확립함을 결론으로 도출할 수 있었다.

      • N-methyl-N-nitrosourea에 의한 백내장 유발 흰쥐에서 수정체 상피 자멸사에 대한 카테킨의 보호효과 : The Protective Effect of Catechin on Apoptosis of the Lens Epithelium in Rats with N-methyl-N-nitrosourea-Induced Cataract : 이성민

        이성민 관동대학교 일반대학원 2009 국내석사

        RANK : 247647

        A cataract is an opacity that develops in the crystalline lens of the eye or in its envelope; it varies in degree from slight to completely opaque, obstructing the passage of light. The lens epithelium covers the anterior surface of the lens. Epithelial cells near the lens equator divide and differentiate into lens fibers. This process continues at a constant, slow rate throughout adult life, resulting in steady growth of the lens fiber mass.1The mitotically quiescent central region of the epithelium is thought to protect the underlying fibers from various insults, to transportions to and from the deeper layers of the lens, and perhaps to provide nutrients to elongating lens fibers. 2 Damage to the lens epithelium has been the focus of investigators in the identification of causes of cataract formation.3Apoptosis, also known as programmed cell death, is a form of cell death that serves to eliminate dying cells in proliferating or differentiating cell populations. Thus, apoptosis plays a crucial role in normal development and tissue homeostasis. 4,5 Previous studies have shown that apoptosis of lens epithelial cells plays ani mportant role in the development of several types of cataract.6-8 These studies have suggested that apoptosis of lens epithelial cells appears as a common cellular mechanism mediating stress-induced noncongenital cataractogenesis.9,10 Apoptosis can be detected by terminal deoxynucleotidyl transferase-mediated dUTP nick end labeling (TUNEL) assay, a measure of DNA fragmentation in tissue sections, and by observation of a DNA ladder, a measure of fragmentation in DNA extracted from cells or tissues.11,12 In human cataract research, TUNEL-positive cells indicate apoptotic cell death in the lens epithelium.1,13 Another important characteristic of apoptosis is caspase activation. Caspase-3 is one of the most widely studied caspases, and it is a key executor of apoptosis.14 In addition to caspases, Bcl-2 family proteins also play a pivotal role in the regulation of apoptosis. The Bcl-2 family is classified into anti-apoptotic and pro-apoptotic proteins according to function. The balance between pro-apoptotic and anti-apoptotic Bcl-2 family members determines the mitochondrial response to apoptotic stimuli.15 Catechin is a naturally occurring polyphenolic compound found abundantly in green tea. Polyphenolic compounds include (-)-epgallocathechin-3-gallate (EGCG), (-)-epigallocatechin (EGC), (-)-epicatechin-3-gallate (ECG), and (-)-epicatechin (EC), and these are the main constituents of catechin.16 Previous studies have shown that catechin has diverse health benefits, including anti-oxidant, anti-hyperglycemic, anti-cancer, and anti-apoptosis effects.17-20 Catechin has also been reported to exert a protective effect on UV radiation-induced epithelial cell damage of the retina21 and lens.22The functional roles of catechin have been well documented. However, its effects on the lens epithelium following cataract formation are not well known. Although great advances have been made in surgical treatment, the incidence of cataracts in developing countries is so high that it overwhelms the capacity of surgical intervention. Thus, we investigated the effect of catechin on apoptosis in the lens epithelium following cataract formation in rats. In this study, we performed TUNEL assay, Western-blot for Bcl-2 and Bax, and immunohistochemistry for caspase-3.

      • Stability of Amorphous Ni-Nb Thin Films with Nb overlayer on si substcates : 이성민

        이성민 Univ. of Wisconsin - Madison 1993 해외박사

        RANK : 247647

        LLCC 또는 SOJ 형태의 전자기기 페키징의 납땜 부위에서 외부 조건변화의결과로 인한 열적 소 성변형과 그에 따른 기계적 결함의 평가를 하였다. 열적소성변형 기구의 이론적 규명을 위해 Pb-을 주조, 가공및 열처리하여입계의 모양이나 크기등 미세구조를 변화시켰다. 이에 따른 입계 및 을따라 일어나는 여러가지 형태의 열적 소성변형과 그에 따른 기계적 결함의규명에 관하여 연구�

      • 중학생이 지각한 부모와의 의사소통과 자기효능감 및 불안

        이성민 전북대학교 교육대학원 2008 국내석사

        RANK : 247647

        The purpose of this study was to analyze the relation of parent-adolescence's communication, self-efficacy, trait anxiety perceived by the middle school students. The subjects of this study were 170 students in the 2th grade in middle school located in Jeon Ju. In order to measure the type of parent-adolescence Communication perceived by middle school students, PACI(Parent Adolescence Communication Inventory), created by Barnes and Olson in 1982, and adapted by Hey-young Min(1990) was used as the analysis tool. In order to measure the self-efficacy of middle school students, SES(Self-Efficacy Scale) created by Sherer, Maddux, Mercandnate, Pretice-Dunn, Jacobs and Rogers in 1982, and adapted by Hey-young Hong(1995), was used as the analysis tool. In order to measure the trait anxiety of middle school students, STAI(State-Trait Anxiety Inventory), created by Spielberg, Gorsuch and Lushene in 1970, and adapted by Jung-taek Kim(1995), was used as the analysis tool. The collected data was analyzed by SPSS 12.0 statistics Program. The results of the study were as follows: First, the parent-adolescence Communication type perceived by the middle school students and self-efficacy showed a significant positive correlations. In other words, the middle school students had a higher level of self-efficacy when their parents communicate openly. And the middle school students had a low level of self-efficacy when their father and mother communicate in more problematic way. Second, the parent-adolescence communication type perceived by the middle school students and trait anxiety showed a significant positive correlations. In other words, the middle school students had a higher level of trait anxiety when their parents communicate opener. And the middle school students had a low level of trait anxiety when their father and mother communicate more problematic. Third, self-efficacy level and trait anxiety level showed a significant nagative correlations. In other words, the middle school students had a higher level of self-efficacy when their trait anxiety was low level. And the middle school students had a low level of self-efficacy when their trait anxiety was high level.

      • 목표지향성이 직무배태성에 미치는 영향과 지속학습활동의 매개효과

        이성민 중앙대학교 글로벌인적자원개발대학원 2020 국내석사

        RANK : 247631

        본 연구는 구성원의 학습목표지향성과 성과목표지향성이 직무배태성에 미치는 영향을 알아보고 지속학습활동의 매개효과를 실증적으로 규명하고자 하였다. 이를 통해 개인의 특성인 목표지향성과 지속적 자기개발 활동이 구성원에게 미치는 영향을 이해하고 전략적으로 인적자원을 관리하기 위해 이론적이고 실무적인 시사점을 제안하고자 하였다. 이와 같은 연구목적을 달성하고자 연구문제로 첫째, 학습목표지향성이 직무배태성에 미치는 영향은 어떠한가? 둘째, 성과목표지향성이 직무배태성에 미치는 영향은 어떠한가? 셋째, 목표지향성과 직무배태의 관계에서 지속학습활동은 매개효과를 보이는가? 로 설정하였다. 이 연구의 대상은 국내 기업 및 기관에 재직 중인 사무직 근로자로 2020년 5월 27일부터 2020년 6월 2일까지 온라인을 통한 설문조사를 실시하였다. 설문조사 결과 총 215명의 설문응답을 회수하였고, 이를 SPSS 23.0을 활용하여 분석하였다. 분석결과는 다음과 같다. 첫째, 학습목표지향성은 직무배태성에 통계적으로 유의한 영향관계를 미치지 않는 것으로 확인되었다. 둘째, 성과목표지향성은 직무배태성에 통계적으로 유의한 정적 영향을 미치는 것으로 나타났다. 셋째, 지속학습활동은 학습목표지향성과 직무배태성의 관계에서 완전 매개효과를 갖는 것으로 확인되었다. 넷째, 지속학습활동은 성과목표지향성과 직무배태성의 관계에서 부분매개 효과를 갖는 것으로 나타났다. 이러한 연구결과를 바탕으로 다음과 같은 시사점을 도출하였다. 첫째, 학습목표지향성이 높은 구성원을 조직에 잔류시키기 위해 지속적인 학습활동을 할 수 있도록 조직적 차원에서의 지원이 필요하다. 조직 내 HRD 담당자는 개인의 지속적인 자기개발을 지원할 수 있는 제도적인 방안을 마련하여 구성원이 조직 내에서 성장과 발전을 추구할 수 있도록 해야 한다. 둘째, 성과목표지향성이 높은 개인의 자기개발을 독려하여 조직의 목표달성을 위해 기여하고, 이를 통해 조직 내에서 호의적인 평가를 받도록 지원한다. 이러한 과정을 통해 성과목표지향적인 구성원의 조직 및 직무에 대한 긍정적 인식을 강화할 수 있다. 셋째, 지속적학습활동은 상사와 동료의 업무 피드백을 통한 능력개발, 다양한 직무기회 제공, 전문성 강화를 위한 교육 프로그램 참여 등 조직 내 자기개발 활동을 대부분 포함하는 광범위한 개념이다. 따라서 HRD 담당자는 구성원의 직무배태성을 높이기 위해 교육프로그램 개발 및 제공으로 제한하지 않고 다양한 범주로 인적자원개발 활동을 확대할 필요가 있다. 연구결과와 시사점을 바탕으로 다음과 같은 제언을 하고자 한다. 첫째, 기업규모 및 재직 기간 등으로 연구대상을 좀 더 세분화하면 대상자에 따른 시사점을 도출할 수 있을 것이다. 둘째, 본 연구에서는 개인적 특성 및 개인이 자기개발활동이 직무배태성에 미치는 영향을 중점적으로 연구하였으나 조직차원 변인에 의한 영향을 추가적으로 분석할 것을 제안한다. 셋째, 목표지향성을 접근과 회피로 세부화한 연구를 통해 목표지향성과 직무배태성에 대한 이해를 넓히고, 전략적 인적자원관리에 시사점을 제공할 것으로 기대한다. 넷째, 연구의 객관성을 확보하기 위해 추적 관찰 및 자기보고식 설문지와 인터뷰 등의 종합적인 연구방법을 수행할 것을 제안한다. The purpose of this study is to investigate the effect of learning goal orientation and performance goal orientation on job embeddedness, and to examine the mediating effect of continuous learning empirically. Furthermore, this study aims at understanding the effect of goal orientation as individual trait and continuous self-development activities in organization, and suggesting theoretical and practical implications to manage human resources strategically. In order to achieve the study purpose, research problems are established as follows: (1) whether or not learning goal orientation has a significant effect on job embeddedness, (2) whether or not performance goal orientation has a significant effect on job embeddedness, (3) whether or not mediating effect of continuous learning is found on the relationship between learning goal orientation and performance goal orientation. The online survey, conducted between May 27 and June 2, 2020, received 215 responses from employees in office/public institution. The data was analyzed by using SPSS 23.0 for Windows, and the result is as below. First, learning goal orientation does not have the statistically significant effect on job embeddedness. Second, performance goal-orientation has profound impact on job embeddedness. Third, the study reveals that continuous learning has the full-mediating effect between learning goal-orientation and job embeddedness. Fourth, the continuous learning has a partial mediating effect between performance goal orientation and job embeddedness. Based on these findings of the study, the implications are as follows. First, It is necessary to support enable continuous learning activities to ensure that learning goal-oriented individuals remain in the organization. HRD practitioners in the organization should prepare organizational HRD system to support self-development so that learning goal- oriented employees can grow and develop in organization. Second, Encouraging performance-goal oriented employees to self-develop is crucial in the sense that it contributes to achieve the organizational goals. HRD practitioner should support them strengthen both the positive perception of the organization, as well as that of their job by favorable feedback about their contribution. Third, continuous learning is a broad concept includes most of self-development strategies within the organization, such as feedback from managers and colleagues, providing various job opportunities, and participating in training programs. Accordingly, HRD practitioner needs to expand human resource development programs into various categories in order to strengthen the job embeddedness of employees. Based on the research results and implications, the following suggestions for future research are proposed. First, future research should subdivide survey targets by the size of company or period of employment, to draw implications for each subject. Second, this study focused on the individual trait and the effect of self-development activities on job embeddedness, so propose to further analyze the effect of organizational variables such as leadership, organizational culture, and perceived organizational support. Third, future research should investigate predictive role of 2x2 achievement goal orientations (learning-approach/avoidance and performance-approach/avoidance goal orientation) on job embeddedness to extend our understanding of goal orientations and job embeddedness. Fourth, it is suggested to conduct comprehensive research methods such as follow-up observation and self-report questionnaire and interview in order to secure objectivity of the research.

      • 이승택의 반미학적‘비물질(非物質)’에 관한 연구

        이성민 홍익대학교 대학원 2015 국내석사

        RANK : 247631

        본 논문은 비물질적인 재료를 이용한 비(非)조각으로 조각의 범주를 확장하고 한국 실험미술의 선구자적 역할을 한 이승택(李升澤, 1932-)의 예술론을 중심으로 그가 추구한‘반(反)미학’과‘반(反)개념’을 분석해 보고자 한다. 이를 위해 시대적, 사회적 배경에서 작품 활동을 파악하고 60여 년 동안 왕성히 활동해 온 작가의 전반적인 작품세계를 하나의 흐름으로 분석하여 예술행위에서 드러난 작가의 개념을 해석해보고자 한다. 이승택의 작품에 대한 선행연구들은 대부분 초기 작품세계에만 한정되어 작품의 형상과 각기 작품에서 드러난 작가의‘반개념’에 대해 단편적으로 이루어졌다. 본 논문은 1970년대 한국 아방가드르 미술의 전개 과정에서 작가의 작품을 재조명하고 작가가 반복적, 지속적으로 보여준 비물질의 개념과 저항정신을 작가의 여러 작품 속에서 순차적으로 해석함으로써 작가가 가진‘반미학’적 개념들을 해석하고자 한다. 1970년대 한국사회는 산업사회로 사회구조의 변화를 겪으며 물질주의적인 가치가 팽배하는 경향을 보였다. 이러한 시대상에 대한 인식을 바탕으로 당시 한국 미술계는 모더니즘 운동이 확산되고, 현대미술의 새로운 집단적 움직임이 태동하고 있었다. 이승택은 그룹 A.G.(한국아방가르드 협회)의 1회전과 2회전에 참여하며 <연기>작품과 <바람>시리즈를 선보였고 작품의 탈 물질적, 형식적 요소들을 연구하며 물성을 주제로 한 실험적 작품들을 구성했다. 당시 그가 주목하여 사용했던 자연적 소재와‘사물에의 회귀’이념은 이후 이승택의 관심사가 된 비(非)조각의 영역에 있어 근간이 되는 개념으로 작용하게 된다.‘형체없는 조각’인 이승택의 비(非)조각은 끊임없는 재료의 실험과 조각 개념에 대한 연구를 통해 나온 결과였다. 묶음과 해체의 행위로 고정관념을 거부하는 역설적 물성 인식을 보여주었던 <고드랫돌>과 환치(換置)와 전위(傳位)를 통해 털과 성적인 모티브를 활용한 <나의머리카락>은 조형의식에 대한 작가의 고민을 보여준다. 모든 관념에 대해 뒤집어 생각하는 반(反)개념적 발상을 근간으로, 이승택은 물질성으로부터 자유로운 비물질적 작품 개념을 구축했다. 불, 물, 바람, 연기 등을 이용한 비(非)조각 작업들은 프랑스 사상가이자 소설가인 조르주 바타유의 비정형성을 통해 이해할 수 있다. 이후 이승택은 공간이나 장소에 대해서도 개념적으로 접근하는 작품을 만들었다. 그의 관심은 점차 생태주의적 작업으로 집중되어 행위 예술과 프로세스 예술의 영역으로 확장된다. 작가는 자연물로 이루어지고 규정되어 있지 않은 공간에 의도적으로 개입하여 대상을‘사유화’하며 작품들을 사진으로 기록하여 생태학적 메시지를 던졌다. 시대적 흐름 속에서 이승택은 기존의 것을 뒤집어 본다는 의식의 연장선상에서 작품 활동을 이어나갔다. 본 논문은 다양한 방식으로 조각의 정의와 예술영역의 외연을 넓힌 이승택의 예술 세계를 비(非)물질과 반(反)미학의 개념에 중점을 두어 연구함으로써 작가의 전 생애에 걸친 작품 활동의 흐름을 분석하고 작가가 반복적으로 보여주는 반 미학적 정신을 심도 있게 이해하는 데 의의를 두고자 한다. This thesis examines ‘Anti-aesthetic’ and ‘Anti-conceptuality’ based on the artistic theory of Lee Seung Taek(1932-) who expanded the boundary of sculpture into non sculpture using non-material materials and pioneered in the Korean experimental art. By regarding his overall artistic activities for about 60 years as a trend, this thesis attempts to analyze his works against historical and social backdrops and translate the author’s thoughts revealed in his artworks. Advanced study on Lee's works has mostly been limited to his early works, fragmentarily analyzing his 'anti-conceptuality' revealed in the shape of his works. This thesis seeks to recast on his works produced during the 1970's when the Korean avant-garde art was unfolding and analyze Lee's 'anti-aesthetic' concepts by translating the concept of non-material and his spirit of resistance that have repeatedly and consistently shown in his various works in sequence. The Korean society has gone through transformation into the industrial society, giving way to materialistic values, during the 1970’s. Based on its awareness of the time, the Korean art saw the expansion of modernism movement and a new collective move was emerging in the modern art. Lee Seung Taek participated in the first and second round of the Group A.G.(The Korean Avant-garde Association) showcasing his piece 'Smoke' and 'Wind' series, and produced experimental artworks with the theme of Properties examining de-materialistic and informal features of his works. Natural materials and the principle of 'Return to A Thing' later became an essential concept in the area of non-sculpture that drew most of his attention later. Lee's non-sculpture 'Shapeless Sculpture' was the outcome of his endless experiments on materials and research on the concept of sculptures. <Godretdol> showed paradoxical recognition of properties with its refusal to stereotypical thinking through the acts of binding and dismantling, and <My Hair> used hair and sexual motifs through hypallage and displacement, all of which illustrated the author's agony over the concept of formative arts. Based on his anti-conceptual way of thinking out of box, Lee Seung Taek established the concept of non-materialistic works free from materiality. Atypia presented by Georges Bataille, a French thinker and novelist, may help understand non-sculptures using fire, water, wind, and smoke. Later, Lee came up with works through which he took a conceptual approach towards space and location. His interest gradually focused on the ecological works and expanded to the area of performance art and process art. The author intentionally intervened in the unregulated space consisting of natural things and sent the ecological messages by 'privatizing' the object and taking pictures of the works for record. In the stream of times, Lee Seung Taek continued his works in line with his way of thinking outside the box. By studying his artworks that broadened the spectrum of the definition of sculpture and boundary of art in various ways focusing on the concept of non-material and anti-aesthetic, this thesis aims to analyze the trend of his works through his lifetime and understand in depth his spirit of anti-aesthetic that he has repeatedly shown.

      • 대수영역 학습에서 문자 사용시 나타나는 오류유형과 지도방안

        이성민 이화여자대학교 교육대학원 2003 국내석사

        RANK : 247631

        대수는 일종의 형식적인 언어체계로서 그 내용 전개나 문제 해결 과정에 있어서 문자를 사용한 식을 주로 다루고 있다. 문자를 사용한 식의 도입은 대수의 형식적 언어 사용의 출발로서 대수는 이러한 문자식의 조작으로 설명될 수 있다. 문제 해결 과정에서 일어나는 학생들의 이해 수준은 그들의 오류 정도로 알 수 있으며, 수학 문제 해결 과정에서 학생들이 범하는 오류는 무작위로 아무렇게나 행하여지는 것이 아니라 그들이 믿고 있는 의미 있는 체계적 관계 속에서 오류가 진행되고 있는바 이러한 오류는 학습자로 하여금 문제 해결을 저해시키는 것은 물론 잘못된 개념의 획득을 가져오게 한다. 따라서 학습하는 과정에서 발생하는 오류가 학습의 실패 원인에 대한 가치 있는 정보를 제공해 주고 그 대안을 제시한다는 점에서 효과적인 수학 교육을 위해서는 문제의 결과보다는 문제를 풀어 나가는 과정에서 발생하는 오류에 더 많은 관심을 두어 그 인지적 원인을 파악하고 교정해 나가는 노력이 이루어져야 한다.따라서 본 연구는 위와 같은 필요성 아래 중학교 1, 2, 3학년 학생들을 대상으로 문자 사용시 나타나는 오류 유형을 탐구하여 범주화 하였다. 또한 성취수준별 특징을 조사하여 분석하고 그 교정과정을 밝힘으로써 문제해결능력을 함양시키기 위한 교사의 수업 계획안에 참고가 되고자 하는데 있다.연구의 목적을 달성하기 위하여 다음과 같은 세 가지 문제를 설정하였다.1. 중학교 학생들이 문자 사용시 나타나는 오류의 유형은 어떤 것인가? 또, 오류 유형별 발생빈도분포는 어떠한가?2. 성취수준(상, 중, 하)과 학년에 따른 학생들의 문항에 대한 성취도는 어떠한가?3. 문자 사용시 나타나는 오류의 교정과정을 밝혀낼 수 있는가?본 연구를 수행하기 위하여 경기도 과천시에 소재하는 중학교를 선정하였으며 오류 유형검사를 위하여 1학기 학기말 수학성적과 수학평균을 기초로 상, 중, 하위집단으로 분류하여 총 258명(1학년 88명, 2학년 83명, 3학년 87명)을 연구대상으로 선정하였다. 오류검사지는 총 15문항으로 구성되었으며, 학생들이 제시한 문제풀이과정을 통해서 문자 사용시 나타나는 오류 유형을 분류하였다.각 문항에 포함된 오류들은 문헌연구에서 살펴보았던 Pippig의 오류 모델과 김옥경이 제시한 오류 유형과 채은주가 제시한 오류유형을 참고로 하여 개념적 지식과 관련된 오류, 절차적 지식과 관련된 오류로 분류하였다.개념적 지식과 관련된 오류는 개념적 이해의 오류, 대수조작 규칙의 오류, 방해의 오류, 절차적 지식과 관련된 오류는 형식적 조작의 오류, 문제에 적합하지 않은 해로 다시 분류될 수 있다.학생들의 학년별, 성취수준(상, 중, 하)별로 정답율과 오류를 백분율로 나타내었다. 또한 오류교정과정을 수행하기 위해 오류검사지를 통해 대표적인 오류를 나타내는 1학년 2명의 학생을 선정하여 교정을 실시하였다.이와 같은 분석 결과로 다음과 같은 결론을 얻을 수 있다.연구문제 1에 대한 결과를 살펴보면, 첫째, 1학년 학생들의 오류의 특징은 개념적 지식과 관련된 오류의 비율이 높았다. 상위수준의 학생들은 다른 학생들에 비하여 방해의 오류가 높았다. 이는 선수학습을 통하여 학습한 내용과 기존지식과 혼동하여 생기는 것으로 개념적 지식의 부족 결과라 볼 수 있다. 하위수준의 학생들은 식을 간단히 하는 과정에서 풀이과정은 맞게 풀어 썼지만 대수적 기호를 다루는 기술이 많이 서툴러서 그런지 답을 내는 데에서 실수를 하였다.둘째, 2학년 학생들의 오류의 특징은 문자의 형식적 조작의 오류가 타학년에 비하여 비율이 높았다. 문제를 푸는 데 있어 풀이과정 없이 답만 적어 놓아 체계적으로 서술하는 능력이 부족해 암산으로 인한 실수가 많았다. 1학년 학생들과 마찬가지로 상위수준의 학생일수록 다른 오류에 비하여 방해의 오류가 더 높은 것을 알 수 있다.셋째, 3학년 학생들의 오류의 특징은 오류의 수는 적지만 오류의 분포는 타학년과 비슷하게 나타났다. 상위수준의 학생 경우엔 절차적 지식과 관련된 오류가 적게 나타났으며 방해의 오류가 수준이 높을수록 다른 오류에 대한 비율이 높게 나타났다. 하위수준의 학생은 1,2학년에 비하여 오류의 횟수가 높게 나타났는데 이것은 1,2학년의 하위수준 학생들은 무응답인 경우가 많았지만 3학년 하위수준의 학생들은 임의의 답만을 제시하거나 풀이과정을 중도에 포기한 경우가 많았기 때문이다.연구문제 2에 대한 결과를 보면, 학년이 오를수록 대체적으로 문제를 잘 해결하는 편이었으나 3학년 하위수준 학생들의 경우는 1학년 중, 하위수준 학생들에 비하여 오류가 많이 나타났다. 이는 수학에서 선수학습의 결손이 지속적으로 학업성취에 영향을 미친다는 것을 알 수 있다. 학생들이 대수적 표현을 이해하는가를 알아보기 위한 문항은 학년에 따른 뚜렷한 차이는 볼 수 없고 성취수준에 따른 차이를 알 수 있었다. 또한 수학적 관계를 문자로 사용하여 나타낼 수 있는 가를 알아보기 위한 문항은 총 검사문항 중 가장 낮은 정답율을 보였다.연구문제 3에 대한 결과를 보면, 학생들은 구성되어진 개념 중에서 오개념이 많은 것은 오류를 유발하므로 이를 수정하기 위해 개념에 대한 변화를 목적으로 하게 되는데, 그 학습방법인 원리발견 학습모형, 인지갈등 학습모형을 통해 교정지를 구성하였다.원리발견 학습모형을 통하여 개념적 지식과 관련된 오류 중 개념적 이해의 오류교정에 가장 쉽게 적용할 수 있었다. 보충자료 제시를 통하여 학생 스스로 원리를 깨닫고 일반화를 시키며 다른 문제에 적용할 수 있었다.인지갈등 학습모형은 개념적 지식과 관련된 오류 중 대수조작 규칙의 오류, 예를 들어 분배법칙이나 동류항 계산 미숙 등이 나타날 때 교정효과를 볼 수 있었다. 방해의 오류도 학생이 잘못 알고 있는 개념들을 교정하는데 효과가 있었다. 또한 절차적 지식과 관련된 오류에서 형식적 조작의 오류교정에도 좋은 지도방안이 될 것으로 생각된다.학생들은 오류를 나타낼 때, 교사의 안내를 받아 가면서 학생 스스로 능동적으로 올바른 문제의 풀이과정에 다가가도록 유도한 결과 문제에 대한 개념 이해를 바탕으로 교정해 나감으로써 성공적으로 문제를 해결할 수 있었다.면담을 통해 학생들의 오류 교정과정을 살펴본 결과 학생들은 문자식의 계산을 접하고 해결함에 있어서 복잡하다는 마음을 가지고 있으며 학생들은 그들이 배운 정리나 정의를 확실하게 이해하지 못하고 이를 활용할 수 있는 능력이 부족했다. 이를 해결하기 위해서는 단계적이고 체계적인 알고리즘을 확립하게 해주어야 할 것이다.즉, 새로운 개념이나 용어를 학생들에게 지도할 때는 그 의미를 충분히 이해할 수 있도록 학습활동을 제시하여야 하며 자신의 풀이과정이 올바른지, 자신의 답이 문제에서 요구하는 것과 일치하는지 검토하는 습관을 길러주어야 한다. 또한 교재연구시 학생들이 오류를 범하기 쉬운 내용들을 충분히 연구하여 미리 학생들에게 반례를 들어 보임으로써 학생들의 오류를 최소화해야 하며, 올바른 개념의 정립이 되도록 충분한 개념학습을 강조하여 이를 활용할 수 있는 지도에 중점을 두어야 한다.수학에서 문자의 사용은 수학적인 문장을 간결이 표현하고 의사소통을 원활히 할 수 있게 해 준다. 또, 문자에 상징성을 부여하여 의미 있는 내용 표현을 가능하게 해 준다. 따라서, 수학적 의사소통이나 문제해결을 위해서 문자의 도입이나 식의 활용의 취급은 수학의 기초로 대단히 중요하다.즉, 문자와 기호를 능숙하게 사용하여 일상생활 속에서 접하는 문제를 수학적으로 해결하는 능력을 배양하는 것은 중학교 수학 교육에서 매우 중요한 일이므로 현장에서 학생들을 지도하는 교사에게는 오류원인의 분석을 통해 오류 유형에 대한 연구 및 결과가 학생을 이해하는데 도움이 되고 다음 지도계획을 적절히 구성할 수 있으므로 필수적으로 요구된다. Algebra is a type of systematical language that uses symbols in idea-developing and problem-solving. The aspect of systematical use of language in Algebra starts from the substitution of expressions consisting of symbols; and algebra can be explained by manipulation of those symbol expressions. The level of students' understanding can be evaluated based upon the errors that they make in their manipulations, for the errors do not occur in random but they are results of systematical correlations that they believe in. In that sense, their errors not only degrade their problem-solving ability but also bring about attainment of incorrect concepts. Considering that such errors provide useful information on causes of failure in learning and offer remedy to correct them, efforts must be made to figure out cognitive causes and to correct them rather by putting more emphasis on such errors that come out of problem-solving process rather than on the result of manipulation.This study finds and evaluates the types of errors that occur when first, second, and third-year middle school students manipulate symbols. The purpose of this research is to study and analyze characteristics of errors according to students' accomplishment levels, and to ultimately help teacher's curriculum to enhance students' problem-solving ability.In order to achieve this purpose, we have conceived the following three questions.1. Can errors that middle school students make in their use of symbols be classified by different types?2. How is student's level of understanding on the use of symbols related to his accomplishment level (high, middle, low) and year?3. Can the error-correcting process in the use of symbols be clarified?We have selected a middle school in Kwacheon City in Kyungki-do to carry out this research and also selected a total of 258 students (88 first-year, 83 second-year,and 87 third-year students) grouped in upper, middle, and low-achiving groups based on their grades in their first-semester's mathematics class. The research paper for error types consisted of 15 questions. We analyzed the types and causes of errors that students make in their use of symbols as shown in their solving process.With the help of Pippig error model and error models that Kim Ok-kyung and Cha Eun-joo suggested, we classified errors into concept-related and procedure-related errors.Conceptual knowledge-related errors fall into three groups: error of conceptual understanding, error of letter-manipulation law, and error of technical skills; procedure-related errors fall into two groups: error of manipulation and inappropriate answer for the question.We presents students' ratio of correct and incorrect answers in percentage according to their years and accomplishment levels. In addition, we selected two first-year students that showed a typical error and carried out the correction process.The analysis of the results revealed the following facts.Firstly, errors that the first-year students made had high percentage of conceptual knowledge-related errors . Upper level students had relatively high percentage of interruption errors. This kind of errors result from confusion between the already-learned knowledge and just-learned contents and can be deemed as a result of lack of conceptual knowledge. Lower-level students correctly solved problems in simplifying the equations, but their final answers were incorrect probably because their lack of skill in symbol manipulation.Secondly, errors that the second-year students made had higher percentage of formal operation errors than students in other years. They wrote down only the answers and skipped the writing part of the solving process, making mistakes as a result. This shows that they lack in skills in systematical narration. Like the first-year students, upper-level students had higher percentage of interruption errors than other types of errors.Thridly, the third-year students made small number of errors but the distribution of types of errors that they made was similar with students in other years.Upper-level students had a small number of process knowledge-related errors and a high number of interruption errors. Lower-level students made more frequent mistakes than the first-year and the second-year students; this is because while the lower-level of first and second-year students did not answer at all many times, third-year students mader meaningless answers or gave up on the problem in the middle of solving. Moreover, since incorrect concepts in already-learned knowledge result in errors, we made up an error-correction sheet based on principle-discovery model and congnitive-complication study model with the purpose to change the concepts. Students could succesfully solve a problem with teacher's guide when they were guided to approach the solving process with an active attitude. Interviews with the students reveal that they think that solving symbolic equations is hard and that not only do they not fully understand the definitions and principles that they learned, but also lack in the ability to apply. Students must receive help in establishing a step-by-step systematical algorithm to deal with this problem.In other words, teachers should present a learning activity so students can fully understand a new concept or definition and help students grow a habit to examine to see if their solving-process is correct and if their answer is what the problem is asking for. In addition, the research should be done to find out where students easily make mistakes, and the result should be included in study materials so that they can present counter-examples so as to minimize students' errors. Study materials should emphasize the concept-learning so that new ideas will be well-established within students and students can apply these. The use of symbols in mathematics simplfy mathematical sentences and helps smooth communication. The symbolic meaning of letters makes meaningful representation of an idea possible.Therefore, in mathematical communication and problem-solving, substitution of letters and the use of symbolic equations is essential and fundamental in mathematics. In other words, it is critical in middle school education to cultivate the ability to fluently use symbols and letters so to mathematically approach and solve problems students can face in their daily lives. Therefore, teachers are highly recommended to analyze the causes of students' errors because the understanding of the types of errors will help them to understand students better and to plan out their curriculum.

      • Network Analysis of Maritime English Corpus with Multi-word Compounds : Keyword Networks and Collocation Networks

        이성민 한국해양대학교 국제대학 영어영문학과 2016 국내박사

        RANK : 247631

        As an official language within the international maritime community, maritime English is one of the branches of English for Specific Purposes (ESP). However, corpus linguists have paid little attention to maritime English. This thesis has two aims. The first aim is to compile a four million word maritime English corpus (MEC) consisting of academy, news, laws, and textbooks. The MEC contains tagged multi-word compounds, which can be called specific purpose terms in maritime English. Tagging multi-word compounds is essential for the ESP study because maritime vocabulary includes a great variety of n-grams such as ballast water, fore peak bulkhead, container freight station charges, etc. The second aim is to provide a further explanation of corpus linguistic data, adopting language network analysis and comparing keyword networks with collocation networks. My idea converging on corpus linguistics and language networks has been originally traced back to researches published by Jones in 1971 and Scott and Tribble in 2006. Jones discussed four types of links between keyword nodes such as strings, stars, cliques, and clumps in her keyword retrieval study. Based on Jones’ work, Scott and Tribble hypothesized that keywords could be redrawn as a network of connections to show a picture of understanding about a text or texts. By incorporating corpus linguistics and language networks, this thesis tries to explore what the structures of keywords networks and collocation networks can tell us about maritime English through centrality and cohesion algorithms. This thesis makes an attempt to answer the following two research questions. First, how can we build a corpus of maritime English to represent specific purpose terms such as multi-word compounds? Second, if language network analysis can be one of the explanatory analyses to make up for the present corpus linguistic descriptions, what can keyword networks and collocation networks tell us about the MEC? In pursuit of my research questions, I review previous studies about the concepts of keyness, collocations, and language networks. I then discuss how to compile the MEC focusing on representativeness, balance, size, and sampling, proposing a method of tagging English multi-word compounds. In addition, I propose a language network analysis in order to give a further explanatory power to the descriptions of maritime English. I compare keyword networks with collocation networks with regard to network structures using centrality and cohesion for the better understanding of maritime English. In conclusion, my network analysis and critical evaluation led us to clarify and confirm that centrality structures created by eigenvector and betweenness in collocation networks have more advantages over keyword network structures to find general purpose terms. On the other hand, the cohesion community structures created by eigenvector and betweenness in keyword networks distinguish a group of the specific purpose terms from a group of general purpose terms. More specifically, the eigenvector centrality structures in collocation networks represented better results than betweenness centrality in identifying general purpose terms. On the other hand, the eigenvector cohesion community structures in keyword networks represented better results than betweenness in identifying specific purpose terms.

      맨 위로 스크롤 이동