RISS 학술연구정보서비스

검색
다국어 입력

http://chineseinput.net/에서 pinyin(병음)방식으로 중국어를 변환할 수 있습니다.

변환된 중국어를 복사하여 사용하시면 됩니다.

예시)
  • 中文 을 입력하시려면 zhongwen을 입력하시고 space를누르시면됩니다.
  • 北京 을 입력하시려면 beijing을 입력하시고 space를 누르시면 됩니다.
닫기
    인기검색어 순위 펼치기

    RISS 인기검색어

      검색결과 좁혀 보기

      • 좁혀본 항목

      • 좁혀본 항목 보기순서

        • 원문유무
        • 음성지원유무
        • 원문제공처
        • 등재정보
        • 학술지명
        • 주제분류
        • 발행연도
        • 작성언어
        • 저자

      오늘 본 자료

      • 오늘 본 자료가 없습니다.
      더보기
      • 무료
      • 기관 내 무료
      • 유료
      • KCI등재

        韓·中 고전문학 속의 여성과 송사(訟事)

        이경미(Lee, Kyung-Mi),(李京美) 대한중국학회 2019 중국학 Vol.68 No.-

        '스콜라' 이용 시 소속기관이 구독 중이 아닌 경우, 오후 4시부터 익일 오전 7시까지 원문보기가 가능합니다.

        본고는 韓·中 고전문학 속에 등장하는 여성들이 송사를 제기하거나 또한 송사를 당하는 역할로 등장하는 작품을 살펴보고자 한다. 여성이 송사를 제기하거나 당하는 경우, 효녀, 열부, 현모양처인 경우에는 물질적 보상, 사회적 칭송을 받는 해피엔딩으로 끝나는 경우가 대부분이다. 이는 송사를 통한 법의 엄정성보다 법의 윤리의식이 우위에 있었던 고대 韓·中 봉건사회의 일면을 보여 주고 있는 것이다. 한편 선한 의도와 행실에도 불구하고 억울함이 해소되지 않은 채로 끝나는 경우가 발견되기도 한다. 이는 송사라는 법적인 절차가 사회정의를 구현하는 통로이긴 하나 남존여비의 봉건사회에서 여성에게 그 기회가 완전히 보장될 수 없고, 또 다른 가부장적 기준으로 여성을 이중으로 평가했던 당시 사회의 한계점을 보여주는 예이기도 하다. 또한 일부 여성들은 원혼(冤魂)이 되어서까지 재심(再審)을 통하여 그녀들의 억울함을 사회에 공개적으로 호소하고, 해결 받고자 한다. 이를 통해 여성의 명예회복 및 내적 존엄성까지도 회복하고, 공개적인 법집행을 통한 처벌로 사회질서 확립과 사회정의 실현이 가능하였기 때문이다. This article wants to review classical Korean and Chinese literature in which women either file lawsuits or are also sued. In most cases, when a womanis sued or subjected to a lawsuit, if the protagonist is a filial daughter, virtuous daughter or lady, the case usually ends with a happy ending, material reward and social acclaim. This shows a side of the feudal society of ancient Korea and China, wherethe ethics of the social norm prevailed over the strictness of the law through litigation. On the other hand, in spite of good intentions and good behavior, unfairness may end up with resentment unresolved. This is also an example of the limitations of societyat the time when the legal process of litigation is a sort of way to embodying social justice, but the opportunity cannot be fully guaranteed to women in a feudal society of male-dominated system. Some women also publicly appeal to society and seek to resolvetheir grievances through retrial with becoming ghosts. This is because it enabled the restoration of the honor and even the inner dignity of Western women, and the establishment of social order and realization of social justice through punishment by publiclaw enforcement.

      • KCI우수등재

        ‘문명화'와 ‘동화' 사이에서 주체되기: 근대 동아시아에서 르봉 수용과 이광수의 민족개조론

        이경미(LEE Kyung Mi) 한국국제정치학회 2021 國際政治論叢 Vol.61 No.1

        이 글의 목적은 이광수의 ‘민족개조론'이 귀스타브 르봉(Gustave Le Bon)의 ‘민족심리학'을 어떻게 수용했는지 살펴봄으로써 그의 논리체계가 갖는 독창적인 함의를 밝히는 데 있다. 식민지 조선의 사상을 알기 위해서는 그를 둘러싼 ‘복합적인 연쇄구도'를 알아야 한다. 이를 위해 2장에서는 우선 르봉의 이론이 근대 동아시아에 전파된 과정을 살펴봤다. 특히 일본을 중심으로 번역이 이루어졌지만 그 양상은 복합적이었다는 점, 그리고 근대 동아시아에 있어 르봉의 수용은 ‘내셔널리즘'과 결부된 특징을 가지고 있었다는 점을 지적했다. 다음으로 3장에서는 민족개조론의 르봉 수용이 갖는 독창성을 일본에서 수용된 상황과 비교를 통해 밝혀냈다. 이광수는 민족성을 ‘근본적인 것'과 ‘부속적인 것'으로 나눈 르봉의 구분을 전유함으로써, 비서구사회의 ‘문명화'를 부정하는 르봉의 이론을 반박하는 동시에 이민족의 ‘동화'를 비판하는 르봉의 주장을 그대로 살려냈다. 즉 민족성의 변화를 ‘긍정'하는 동시에 ‘부정'하는 ‘모순적인 과제'를 하나의 텍스트 안에서 수행했던 것이다. 이는 ‘문명화'와 ‘동화'라는 상반된 과제를 ‘공존'시키는 언설행위였지만, 양자 사이에서 민족의 ‘주체화'라는 공통된 과제를 수행한 것이기도 했다. 그런 의미에서 본고는 이광수의 르봉 수용이라는 문제를 ‘내셔널리즘'이라는 프리즘으로 재조명했다. This paper examines the process how Lee Kwangsu accepted Gustave Le Bon's theory in colonial Korea. He translated part of Le Bon's book, The Psychology of People and appropriate his theory to apply for his colonial situation. In order to understand intellectuals in colonial Korea, we must know the “complex chain of thoughts” surrounding them. Therefore, I first examined how Le Bon's theory was spread to modern East Asia, especially Japan, China and Korea. Through this process, I tried to reveal not only the complex structure but also the linkage between Le Bon's theory and nationalism in modern East Asia. Second, I described how Lee Kwangsu's On the National Reconstruction (Minjok Gaejoron) accepted Le Bon's theory. Comparing with the situation in Japan, he made a different conclusion from Le Bon, using the distinction of nationality as “fundamental” and “adjunctive”. In other words, unlike Le Bon's interpretation to emphasize the invariability of the fundamental nationality, he argued that the adjunctive nationality is easy to change. His appropriation of Le Bon's logic was to transform his conclusion to deny the “civilization” of the non-European nation. At the same time, however, Lee inherited Le Bon' criticism against the “assimilation” of nation. In this respect, Lee's article had a “originality”, that was not seen in Japan, as a nationalistic discourse in colonial situations. He aimed to establish Korean nation as a “subject or Juche” in it's contradictory task between “civilization” and “assimilation”.

      • KCI등재

        연극 안의 배우, 배우의 몸 - 이경성과 크리에이티브 바키(Creative VaQi)의 연극 미학

        이경미 ( Lee Kyung Mi ) 한국연극학회 2017 한국연극학 Vol.1 No.61

        이경성과 크리에이티브 바키(Creative VaQi)의 연극은 희곡의 재현이 아니라 `공간`에 대한 질문에서 출발한다. 광화문이나 문화역 서울과 같은 일상적 공간 속에서 행해졌던 그의 작업은 이들 공간으로부터 고유의 장소성, 즉 그 공간에 축적된 역사적, 사회적 맥락을 드러냈다. 이후 그들은 일상적 공간으로부터 극장이라는 제도적 공간으로 중심을 옮겨 극장의 장소성에 대해 근본적인 질문을 던지는데, 이것은 연극이 무엇인가에 대한 자기질문이기도 하다. 이로써 이경성과 바키의 연극은 예의 그 `장소특정적 공연`의 카테고리를 벗어나 보다 더 미학적 지평을 확장해가고 있다. 그 과정에서 우리는 그들의 작업을 공간과 함께, 좀더 시각을 달리하여 공간을 점유한 몸의 문제를 근거로 새롭게 논의할 수 있는 단초를 얻게 된다. 사실 공간에 대한 질문에서 출발한 바키의 작업은 애초부터 그 공간을 점유하고 있는 배우의 몸을 배제하고는 논의할 수가 없는 것이었다. 본 논문은 크리에이티브 바키의 연극을 배우, 배우의 몸으로부터 새롭게 논의하고자 한다. 통상적 연극과 다르게 그들은 연출과 배우 모두가 직접 공연 전 과정을 이끌면서 관련 자료를 조사하고 인터뷰하며, 여러 번의 발제와 토론 등의 과정을 거쳐 공연의 틀을 잡아간다. 이런 작업과정에서 배우는 어떻게 대상을 체험하는지, 그리고 체화된 감각을 바탕으로 무대를 그들 연극의 주요 화두인 공간과 시간, 더 나아가 타자에 대한 감각의 장소로 발생시키는지를 살펴보고자 한다. 무대 위의 배우의 몸은 공간을 점유한 몸으로서 `여기`에 대해 질문하기도 하고, 시간을 점유하고 `지금`에 대해 묻는다. 그런가하면 보이지 않는 타자의 고통을 감각하는 몸으로서, 기억에 대해 묻기도 한다. 배우의 몸에 기반한 이경성의 연출미학을 풀어내는 이론적 근거는 몸과 지각의 문제를 중심에 둔 현상학에서 가져왔으며, 구체적인 사례들은 최근 2년 동안 발표된 이들의 작품들에서 찾아보았다. Lee Kyung-Sung and the theatergroup `Creative VaQi) have made their theaters focusing on space discourses. But for about last two years, most of their works have been performed not only in everyday spaces but also in various instituional theaterspaces. This is why the research about their theater aesthetics should be conducted from different perspectives. This study examines several recent works that Lee Kyung Sung and his VaQi have performed in institutional theatrical spaces. Actor`s bodies that occupy the space have been their theatrical interest that they have focused on from the beginning. What they emphasize is not how they make actors represent their drama roles. They see actors not as tools of theater but as productive subjects. Actors in their theaters stand on stage as themselves with their own identities. In other words, they reveal themselves on stages as persons who have their own thoughts about the world. This is due to their unique working style that are completed through thorough collaborative work, from data research to interviews, presentations and discussions. Of course, actors are the center of all these processes. They constantly interact with objects and build their own viewpoint on them. The body itself is a performing body that creates events and forms the framework of perception and experience. This way of working is closely linked to the phenomenological point of view. Based on this phenomenological point of view, this paper examines how actor`s body is posing new questions about space and time. It tries also to look at how actor`s body occurs as a place of sensation for the other.

      • 韩 · 中古典文学中的女性与讼事

        李京美(Lee, Kyung mi) 한국중어중문학회 2020 한국중어중문학회 우수논문집 Vol.- No.-

        This article wants to review classical Korean and Chinese literature in which women either file lawsuits or are also sued. In most cases, when a womanis sued or subjected to a lawsuit, if the protagonist is a filial daughter, virtuous daughter or lady, the case usually ends with a happy ending, material reward and social acclaim. This shows a side of the feudal society of ancient Korea and China, wherethe ethics of the social norm prevailed over the strictness of the law through litigation. On the other hand, in spite of good intentions and good behavior, unfairness may end up with resentment unresolved. This is also an example of the limitations of societyat the time when the legal process of litigation is a sort of way to embodying social justice, but the opportunity cannot be fully guaranteed to women in a feudal society of male-dominated system. Some women also publicly appeal to society and seek to resolvetheir grievances through retrial with becoming ghosts. This is because it enabled the restoration of the honor and even the inner dignity of Western women, and the establishment of social order and realization of social justice through punishment by publiclaw enforcement.

      • KCI등재

        국내 배출원별 PM<SUB>2.5</SUB> 배출량 산정 및 배출 기여도 분석

        진형아(Hyung-Ah Jin), 이주형(Ju-Hyoung Lee), 이경미(Kyung-Mi Lee), 이향경(Hyang-Kyeong Lee), 김보은(Bo-Eun Kim), 이동원(Dong-Won Lee), 홍유덕(Youdeog Hong) 한국대기환경학회 2012 한국대기환경학회지 Vol.28 No.2

        The Ministry of Environment will enforce air quality standards for PM2.5 in 2015 because it affects human health as well as climate change and brings about other adverse effects. Until recently, even though a number of researches have reported PM2.5 emissions according to sources, they have not precisely considered the emission factors correspondent to each source for emission estimation. For the sake of establishing PM2.5 emission inventories, this study was undertaken using activity data of each source taken from CAPSS (Clean Air Policy Support System) multiplied by each emission factor of U.S. EPA Speciate or EEA CORINAIR. The 2008's total annual PM2.5 emission (73.971 ton/yr) can be apportioned into five sources, such as fuel combustion facilities (62.2%), mobiles (33.8%), production processes (3.2%), fires (0.4%), and waste treatments (0.3%). The results show that fuel combustion facilities and mobiles are the predominant sources of PM2.5, and they should be taken into great account in establishing PM2.5 standards. In addition, it is necessary and urgent to develop effective measures for reduction of PM2.5 emissions from those two main sources as well.

      • KCI등재
      • KCI등재

        해외여행보험에 대한 소비자의 지식, 태도 및 요구

        이경미(Lee, Kyung-mi), 조미란(Jo, Mi-ran), 정순희(Joung, Soon-hee) 한국소비문화학회 2016 소비문화연구 Vol.19 No.1

        '스콜라' 이용 시 소속기관이 구독 중이 아닌 경우, 오후 4시부터 익일 오전 7시까지 원문보기가 가능합니다.

        해외여행에 대한 소비자의 관심과 행동이 점차 증가 및 활성화됨에 따라, 소비자 문제 또한 다각도에서 발생하고 있다. 이에 본 연구는 해외여행보험에 대한 소비자의 지식, 태도 및 요구 조사를 바탕으로 소비자 권익을 제고하고 향후 해외여행보험 관련 제도의 방향을 제시하고자 하였다. 이를 위하여 해외여행보험을 인지하고 있는 성인 255명을 대상으로 설문 조사를 실시하였다. 본 연구의 결과는 다음과 같다. 첫째, 해외여행보험에 대한 소비자의 지식은 바람직한 수준에 미치지 못하는편이다. 둘째, 해외여행보험에 대한 소비자의 태도는 긍정적인 편이다. 셋째, 해외여행보험에 대한 소비자의 요구도는 보상 지급의 신속성, 정확한 약관 안내, 상품 선택의 다양화 등에서 높게 나타났다. 넷째, 응답자의 일반적특성 중 ‘연령, 직업, 학력, 해외여행보험에 대한 정보 출처'에 따라 해외여행보험에 대한 소비자 지식수준이 다르게 나타났고, ‘직업, 학력, 해외여행보험 평균 가입 금액, 가입 동기'에 따라 해외여행보험에 대한 소비자 태도가 다르게 나타났다. 또한 해외여행보험에 대한 소비자 태도가 부정적일수록 소비자의 요구도가 높아졌다. 이상을 종합해볼 때, 설문된 문항 중 정답률이 낮은 질문들을 중심으로 한 소비자 교육과 명확한 정보 제공의의무화, 보험금 지급 절차 간소화, 보험 상품의 다양성 확보 등이 필요함을 알 수 있다. 나아가, 보험사와 여행사뿐만 아니라 관련 민간소비자단체 및 정부부처 등의 관심과 개입이 요구된다. With the gradual increase and invigoration of consumers' behavior and interest in overseas travel, consumer problems are occurring from various angles. Therefore, this study aims to improve consumer rights and interests and to present a direction of overseas travel insurancerelated system, based on a survey on knowledge, attitudes and demands of consumers for overseas travel insurance. For achieving this purpose, a survey with 255 adults, who recognize overseas travel insurance, was conducted. The study findings are as follows. First, knowledge of consumers about overseas travel insurance was not proper. Second, attitudes of consumers towards overseas travel insurance were positive. Third, demands of consumers for overseas travel insurance were quickness of compensation, accurate guide on insurance terms, diversification of goods choices, ect. Fourth, the level of knowledge of consumers about overseas travel insurance varied depending on the ‘age, job, academic background and information sources of overseas travel insurance' and attitudes of consumers towards overseas travel insurance varied depending on the ‘job, academic background, average amount of overseas travel insurance, and insurance motivation' among general characteristics of respondents. Also, consumers' demands rose, as consumers were negative about overseas travel insurance. In conclusion, these results imply that there is a need to implement consumer education focusing on the questions with a low percentage of correct answers, to make it mandatory to provide clear information, to simplify the procedure of insured amount and to verify insurance goods. Furthermore, not only insurance companies and travel companies but also private consumer organizations and government ministries need to show interest and intervene in this issue.

      • 화상 및 음성처리 : 유전자 알고리즘을 이용한 MRF 기반의 Texture분할

        이경미(Lee Kyung Mi), 김상균(Kim Sang Kyoon), 김항준(Kim Hang Joon) 한국정보처리학회 1998 정보처리학회논문지 Vol.5 No.10

        본 논문에서는 칼라 텍스쳐 영상의 MRF모델에서 새로운 파라미터 추정 방법을 제안한다. MRF모델은 RGB 칼라 면 내부의 상호작용뿐만 아니라 칼라 면들 사이의 상호작용도 고려한다. 모델에서의 파라미터들은 공간적 상호작용의 정도를 나타내며 균질한 영역들을 구별하기 위해 사용된다. 그러나 MRF모델을 기반으로한 칼라 텍스쳐 영상 모델링은 추정해야 할 파라미터 수가 너무 많다는 문제를 안고 있다. 본 논문에서는 이러한 계산상의 문제점을 해결하기 위해서 유전자 알고리즘을 사용한다. 제안한 방법의 유효성을 검증하기 위한 실험에서 칼라 지연 영상을 크기에 제한 없이 안정되게 영역 분할하였다. This paper proposes a new method for the parameter estimation in Markov Random Field(MRF) model of textured color images. The MRF models allow an image region to be described using a finite number of parameters that characterize spatial interactions within and between bands of a color image. An important problem is estimation of the parameters since the random field model-based textured color image is the mostly parametric model specified by a number of parameters. To deal with the problem, we use a genetic algorithm. A test with color images of natural scenes to verify the validity of the proposed method proves that the method is not affected by the size of the image and shows well-segmented images.

      • KCI등재

        韓 · 中 · 日 고전문학 속에 보이는 여성과 출가(出家)

        이경미(Lee, Kyung mi) 동아인문학회 2016 동아인문학 Vol.0 No.34

        본고는 한중일 고전 문학 작품 속 여성의 출가 동기를 크게 세 가지 유형별로 분석해 보고, 그 속에 반영된 당시의 여성관을 살펴보았다. 첫 번째 유형으로는 자신의 신체적 질병치료를 위한 ‘육체적 동기에 의한 출가'가 있었다. 이 경우에는 여성이 ‘질투, 원망 등의 번뇌의 독을 끊는' 매몰찬 출가를 할 경우에만 치료와 해탈이라는 보상을 받고 있다. 두 번째 유형으로는 ‘정신적 동기에 의한 출가'로 사랑의 좌절 혹은 고난 및 훼절위기로부터의 도피 차원의 ‘소극적 동기의 출가'가 있었다. 반면에 당시 사회가 요구하는 현모양처가 되지 못했을 경우, 철저한 반성과 참회를 하거나 혹은 유교적 가부장제도의 중요한 이념인 효와 열을 추구하는 ‘적극적 동기의 출가'가 있었다. 좌절 혹은 도피의 ‘소극적 동기의 출가'에 비하여 여성의 ‘양보와 희생'을 바탕으로 효와 열을 추구하는 ‘적극적 동기의 출가'에 대해서는 한중일 모두 적극적으로 칭송하고 있다. 마지막으로 가부장제도하에서 여성이기에 겪어야 했던 좌절과 반성 혹은 현모양처로서 사회가 요구하는 효와 열의 이념을 구현하기 위한 출가에서 한걸음 나아가 여성이라는 한계와 남성중심의 종법질서에서 벗어나 남성과 동등하게 자신이 추구하는 진리추구를 목표로 출가하여 자비를 구현하고 중생 구제의 목적과 더불어 구도적인 의미로 불교적 해탈을 추구하는 ‘영적 · 종교적 동기에 의한 출가'가 있었다. 이 유형에서의 여성은 보살적 여인상으로 부각되며, 현실에서 고통 받는 중생의 동반자요. 구세주 같은 존재였다. 고대 한중일 삼국 모두 유교의 영향으로 사회적, 관습적, 도덕적 이념을 내면화하는 출가는 긍정적으로 보고 있고, 나아가 이러한 사회적 분위기로 인하여 여성의 출가가 ‘효'와 ‘열'과 관련된 경우에는 적극적으로 권장되는 측면도 있음을 발견할 수 있었다. 한편 봉건사회의 가부장적 사회윤리제도 아래서 출가의 동기가 다소 수동적인면도 있었지만, 자신의 소리를 내며 적극적인 변화를 추구하는 동력이 되는 경우도 발견할 수 있었다. 나아가 한중일 삼국 모두 가부장제도의 일부다처제, 남존여비로 억눌린 여성억압의 고통이 ‘출가'를 통해서 어느 정도 해소되는 일종의 카타르시스의 장(場)으로서도 자리매김하고 있었다. There are various reasons of ‘Becoming a Buddist nun' in the Ancient East Asian Literature. The literature cites several purposes by which women become Buddist nuns: to heal their disease, heal broken hearts, do penance for their sins, maintain chastity for dead spouses, to achieve the state of Nirvana (imperturbable stillness of the mind) and so on. This study aims at analyzing three kinds of motivation of ‘Becoming Buddist nuns' : physical, psychological and religious motivation, and literary functions of which they take charge in East Asian novels (focus on China, Korea and Japan). Thus, the purpose of this research is to contemplate on the meaning of ‘women' in Ancient East Asia through the motivations of ‘Becoming a Buddist nun'.

      • KCI등재

        머신러닝을 활용한 인성교육 평가방안 연구

        이경미(Lee, Kyung-Mi) 한국교양교육학회 2020 교양교육연구 Vol.14 No.2

        인성교육 과정에서 생성 된 비정형 형태의 텍스트 데이터에는 많은 정보가 담겨있으며 특히 이를 축적한 빅데이터는 인간을 이해할 수 있는 자료로 활용될 수 있다. 본 연구에서는 인성평가에서 기존에 주로 사용해왔던 자기보고식 검사와 교사나 전문가가 상황을 관찰하는 관찰평가의 두 가지 축에서 나아가 인공지능을 이용한 정량적 평가방법을 제안하였다. 본 연구에서는 인성이 긍정적 덕목과 무관하지 않음에 착안하여 학생들의 긍정정도를 정량적으로 나타내고자 시도하였다. 인성교육 과정에서 발생되는 학습자의 성찰노트나, 에세이, 소감문등을 이용하므로 별도의 평가도구나 시 공간적인 자원이 필요 없다. 그리고 머신러닝을 활용한 자동화가 가능하므로 평가인원의 많고 적은 수에 구애받지 않으며 시간에 따른 변화를 쉽게 추출할 수 있다. 따라서 집단 간의 인성수치 비교가 가능하며 집단 내에서 수치 비교가 가능하므로 상담이나 심층조사가 필요한 개인이나 집단의 선별을 위한 자료로 활용이 가능하다. 이 연구를 활용하는 방안은 시간에 따른 개인의 변화를 수치화하여 특이점을 찾아 심층면접을 위한 사전자료로 활용할 수 있을 것이다. 즉 시간에 따른 학습자의 긍정과 부정의 변화를 알 수 있으므로 특별히 부정 지수가 높게 나온 날짜의 자료만 자세히 검토할 수 있는 자료로 활용할 수 있다. 또 다른 활용 방안으로 집단 간의 인성수치 비교를 하고자 하는 경우나, 집단 내에서 개인의 수치 비교가 가능하여 상담이나 심층조사가 필요한 개인이나 집단의 선별을 위한 자료로 활용 가능하다. 연구 초기인 현재는 인성을 긍정과 부정적인 측면으로 볼 수 있다는 가정에서 출발하였으나 앞으로 컴퓨터가 인간을 더 깊이 이해하는 알고리즘이 개발 된다면 인성의 다양한 덕목을 구체적으로 평가할 수 있으리라 본다. Atypical text data generated during the character education process contains a lot of information. Moreover, the big data accumulated therein can be used as material for better understanding human beings. In this study, we proposed a quantitative evaluation method using artificial intelligence, in addition to two axes of a self-reported test, which is used mainly in personality evaluations, and observational evaluations made by teachers or experts. This study attempted to quantitatively express the positiveness of students, with the thinking that personality is not related to positive virtues. Since the student uses the reflection notes, essays, and testimonials generated during the character education process, there is no need for separate evaluation tools or time and space resources. In addition, automation that makes use of machine learning enables easy extraction of changes over time, regardless of the number of employees. Therefore, it is possible to compare personality values between groups and to compare numbers within groups, which can be used as data for screening individuals or groups requiring consultation or in-depth investigation. This study can be used as a sort of dictionary for in-depth interviews by finding out singularities through the quantification of individual changes over time. In other words, it is possible to know the change of the learner"s positive and negative attitude over time, which in turn can be used as data in order to examine in detail data pertaining to the date when the negative index is high. As an example of another method of use, it is possible to compare personality values between groups, or to compare individual figures within groups, and to use them as data for screening individuals or groups requiring consultation or in-depth investigation. At the beginning of the study, we started with the assumption that people can be viewed as possessing both positive and negative aspects. However, if an algorithm is developed that understands humans more deeply, we can evaluate various virtues of humanity in much greater detail.

      맨 위로 스크롤 이동