RISS 학술연구정보서비스

검색
다국어 입력

http://chineseinput.net/에서 pinyin(병음)방식으로 중국어를 변환할 수 있습니다.

변환된 중국어를 복사하여 사용하시면 됩니다.

예시)
  • 中文 을 입력하시려면 zhongwen을 입력하시고 space를누르시면됩니다.
  • 北京 을 입력하시려면 beijing을 입력하시고 space를 누르시면 됩니다.
닫기
    인기검색어 순위 펼치기

    RISS 인기검색어

      검색결과 좁혀 보기

      선택해제

      오늘 본 자료

      • 오늘 본 자료가 없습니다.
      더보기
      • 무료
      • 기관 내 무료
      • 유료
      • KCI등재

        尹瓘 九城硏究의 綜合的整理

        윤여덕(尹汝德)(Yoon, Yu-uck) 백산학회 2012 白山學報 Vol.- No.92

        '스콜라' 이용 시 소속기관이 구독 중이 아닌 경우, 오후 4시부터 익일 오전 7시까지 원문보기가 가능합니다.

        尹瓘 9城의 설치 범위에 대해서는 조선 초기까지만 해도 고려사, 세종실록 지리지, 동국여지승람 등 官撰史料의 기록 그대로 두만강 북(7백리)에 공험진과 선춘령이 있다는 데 의심의 여지가 없었다. 그러나 조선 중기 우리나라 역사지리학의 창시자인 韓百謙이 등장하여 함경남도 利原郡과 端川郡 경계의 磨雲嶺,높이 416m 상에 있는 石樞舊基, 돌기둥이 서 있는 옛터를 윤관비(선춘령 정계비)로 推定한 이래 그의 영향을 받은 실학자들이 윤관비를 마운령 이남으로 내려잡는, 이른바 吉州 이남설을 제기하기에 이르렀다. 그 이후 1929년에 현장을 답사한 崔南善에 의해 문제의 비는 신라 진흥왕의 巡狩碑로 뒤늦게 밝혀졌다. 일제 官邊 사학자 이케우치 池內宏 등이 이를 빌미(핑계)삼고 조선인들의 실학자에게 거는 기대와 信望에 편승하여 윤관9성을 아예 함경남도 함주군과 홍원군 경계에 있는 咸關嶺 높이 450m이남, 즉 함흥평야 일대로까지 끌어내려 버렸다. 이른바 함흥평야설이다. 그러나 윤관 9성 연구의 선구자인 方東仁과 金九鎭은 세종실록 지리지 상에서 밝히고 있는 선춘령과 공험진의 위치를 추적한 끝에 두만 강북 7백리 지점, 綏汾河 상류 지역에 있는 老松嶺이 곧 선춘령 일 것이라고 추정한 바 있다. 최근 한 軍,육군소장 출신 교수 尹日寧이 5백 년 전에 6진을 개척했던 金宗瑞가 발로 답사했던 세종지리지 상의 그 路程을 GPS 방식으로 두 차례에 걸쳐 실측하여 앞의 두 원로교수가 추정했던 노송령이 곧 선춘령임을 재확인하게 되었다. About the territories of nine castles established by general Yoon, Gwan, there had been no doubt until the former era of Chosun dynasty that it was the area of ‘Gonghum’ fortress and Mt.’Sunchun’. It is seven hundreds li north of Tomun river. This is according to official government history records "The history of Corea dynasty", "The chronicle of King Sejong (geography section)" and "The geographical information of eastern country". But the founder of historical geography of Korea, Han, Baek-gyum estimated that a stone foundation which is located on Mt. Maun near to the boundary of ‘Iwon’ county and ‘Dancheon’ county of southern Hamkyung province must be the monument of general Yoon-Gwan. Japanese historians who were controlled by the government like Ikeuchi Hiroshi took advantage of this theory and the respect of Korean people toward these scholars. They insisted that general Yoon,gwan's nine castles should be located in the Hamheung plain that is south of Mt. Hamgwan The frontrunner of the study of general Yoon,gwan's 'nine castles', professor Bang, dong-in already knew Ikeuchi's bad intension 35 years ago, and wrote "(Ikeuchi's theory) is total distortion." in his article <A thought regarding Yoon-gwan's nine castles>. And professor Kim,gu-jin found Korea's oldest map 'The map of eastern country' in the Naikaku library ’ in Japan, and studied location of Mt.Sunchun and ‘Gonghum’ fortress. Finally, he concluded that Mt.Nosong, seven hundred li north of Tomun river should be Mt.Sunchun in his article <Gonghum fortress and the monument of Mt.Sunchun>. The record of ‘Chronicle of King Sejong ’ which might be the base of the 'The map of eastern country' is the milestone of the seven hundreds li way north of Tomun river which was studied and recorded by then governor of Hamkil province, general Kim,Jong-Seo who established ‘six fortresses’ afterward. He did this according to secret mission of King Sejong. Recently a professor named Yoon, yil-young who was former general of Republic of Korean Army, surveyed the route of “The chronicle of King Sejong " route surveyed by twice through the method of GPS and proved that as the estimation of former two professors, “Mt.Nosong mountains is actually Mt.Sunchun”. And for ‘Gonghum’ fortress, it should be the 'Obong mountain castle' which is located on the north-western part of Habipa mountain ranges. By doing this, he could prove that Mt.Sunchun and ‘Gonghum’ fortress were the tactical fortresses which were established to defend the eastern side and the north-western side by general Yoon,gwan who conquered Yeojin people in order to secure Karran area.

      • KCI등재

        독일의 고용정책 비판과 대안

        박경순(Park Kyung-Soon),윤여덕(Yoon Yeu-Dug) 한국사회학회 2006 韓國社會學 Vol.40 No.2

        독일의 고용정책은 사회협약에 기초한 노동시장 구조개혁정책으로 특징지을 수 있다. 여기서 관철되고 있는 정책개념은 공급지향정책이다. 이 정책은 독일의 실업을 구조적 실업으로 진단하고, 노동시장의 효율적 배분 메커니즘의 회복을 목적으로 하는 유연화 정책을 유일한 해법으로 제시한다. 이 정책이 겨냥하는 것은 물론 노동조합과 복지국가체계이다. 공급지향정책은 실업을 노동시장의 현상으로 설명하는 신고전주의 노동시장이론 및 뉴케인즈주의 NAIRU 개념을 이론적 준거로 삼고 있다. 그러나 이 노동시장중심적 시각의 ‘지적 오류’는 실질임금을 실업의 원인으로 파악하고 있다는 것이다. 공급지향정책의 유연화전략의 결과 비정규직의 확대, 임금근로자의 소득감소 및 소득불평등 등의 문제가 야기되고 있다. 노동시장중심적 사고에 대해 본 논문은 포스트케인즈주의에 의지하여 수요부족이 실업의 원인임을 주장하며, 정책대안으로 장기적 수요지향정책을 제안한다. 수요지향정책은 시장의 위계구조에서 출발, 자산시장을 분석의 중심에 두고 있다. 자산시장에서 결정된 (균형)이자율은 자본형성을 매개로 생산규모와 고용수준을 결정한다. 즉, 자본주의 화폐경제는 저고용의 균형이라는 특징을 갖는다. 이것이 함의하는 바는 실업은 노동시장과 무관하고, 본질적으로 수요현상이라는 것 그리고 실질임금은 경제과정의 결과이지 결코 실업의 원인이 아니라는 사실이다. 따라서 수요지향정책은 거시정책을 통한 수요증대를 실업해소의 출발점으로 삼는다. The German employment policy can be characterized by structural reform policy based on social pact. Its key concept is a supply-oriented policy. Diagnosing the German unemployment as structural one, it suggests flexibilization of the labor market as a unique solution to restore effective mechanisms of allocation on the labor market and to decrease unemployment. The target is, of course, trade union and the welfare state system. This policy is justified by the neoclassical labor market theory and the newkeynesian NAIRU concept, which identify unemployment as a labor market phenomenon. But a central ‘intellectual failure’ of this labor market-centered view lies in the explanation of real wage as a cause of unemployment. Flexibilization policy has induced expansion of irregular employment, decrease in employee’ income, and deterioration of income distribution. In contrast to it this paper argues that the german unemployment is rooted in demand deficiency, and proposes a long-run demand-oriented policy as a alternative. This demand-oriented policy assumes a hierarchy of markets and sets the analysis focus on the asset market. According to it, economic processes is steered by the asset market. That ist, an (equilibrium) interest rate formed in the asset market generates the amount of capital stock by which the level of production and employment are determined. In other words a capitalist monetary economy is characterized by a equilibrium with underemployment. This implies that unemployment does not relate to the labor market but is a demand phenomenon, and that real wage is not the cause of unemployment but a result of market processes. Therefore a demand-oriented policy takes increasing the demand level through macro-policy as a departure to solve the unemployment problem.

      • KCI등재

      연관 검색어 추천

      활용도 높은 자료

      이 검색어로 많이 본 자료

      해외이동버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