RISS 학술연구정보서비스

검색
다국어 입력

http://chineseinput.net/에서 pinyin(병음)방식으로 중국어를 변환할 수 있습니다.

변환된 중국어를 복사하여 사용하시면 됩니다.

예시)
  • 中文 을 입력하시려면 zhongwen을 입력하시고 space를누르시면됩니다.
  • 北京 을 입력하시려면 beijing을 입력하시고 space를 누르시면 됩니다.
닫기
    인기검색어 순위 펼치기

    RISS 인기검색어

      검색결과 좁혀 보기

      • 좁혀본 항목

      • 좁혀본 항목 보기순서

        • 원문유무
        • 음성지원유무
        • 원문제공처
        • 등재정보
        • 학술지명
        • 주제분류
        • 발행연도
        • 작성언어
        • 저자

      오늘 본 자료

      • 오늘 본 자료가 없습니다.
      더보기
      • 무료
      • 기관 내 무료
      • 유료
      • KCI등재

        폐폴리우레탄폼의 유흡착재로서의 재활용성 평가

        윤나라,송솔아,권혜옥,박민규,김성준,최성득 한국환경분석학회 2020 환경분석과 독성보건 Vol.23 No.2

        The risk of marine pollution caused by oil and organic solvent spill accidents has risen due to increased transport activities in coastal areas. Therefore, the development of cost-efficient and effective oil sorbents has become increasingly important. Notably, polyurethane foam (PUF) waste, a byproduct derived from the manufacture of various commercial products such as car seats and couches, cannot be easily degraded in the environment and therefore needs to be recycled. This study sought to evaluate the potential of PUF waste as an oil sorbent, as well as to determine the optimal conditions for its implementation. Here, the oil (diesel, MGO, crude oil, and bunker C) and organic solvent (xylenes and toluene) sorption rates of PUF waste (i.e., couch and car seat manufacture waste) was comprehensively assessed. Our study determined that PUF waste satisfied oil and water sorption standards (> 10 g/g for oil sorption, < 1 g/g for water sorption) for all kinds of oils and organic solvents tested herein, except for bunker C. Moreover, the amount of oil sorbed into PUF was largely governed by its density and sorption time. Compared to existing oil sorbents, PUF waste could be over 90% more cost-efficient due to its reusability. In conclusion, PUF waste could be repurposed as an effective and low-cost oil sorbent for oil or organic solvent spills (except for bunker C).

      • KCI등재

        눈돌림신경 장애가 합병된 쯔쯔가무시병 1예

        윤나라,이완수,이준,이희정,권세훈,추인성,김동민 대한내과학회 2011 대한내과학회지 Vol.81 No.5

        Scrub typhus is an acute febrile illness caused by Orientia tsutsugamushi that manifests with fever, skin rash, and myalgia. The spectrum of clinical severity ranges from mild to severe, with fatal complications including acute renal failure, gastrointestinal bleeding, meningoencephalitis, myocarditis, and pneumonitis. We report here a case of a 54-year-old woman with scrub typhus complicating oculomotor nerve impairment. (Korean J Med 2011;81:667-672) 쯔쯔가무시병은 다양한 임상증상을 보일 수 있고 예기치 못한 중증 합병증을 야기할 수 있는 질환으로 이에 대한 빠른 진단과 적절한 치료, 합병증 발생에 대한 적절한 대응이 필요하다. 저자들은 54세 여자에서 가역적 눈돌림신경 장애를 동반한 뇌수막염의 합병증이 발생한 쯔쯔가무시병을 경험하였기에 문헌고찰과 함께 보고하는 바이다.

      • 무력충돌 시 성폭력에 대한 ICRC 대응

        윤나라 한국여성정책연구원(구 한국여성개발원) 2020 한국여성정책연구원 연구보고서 Vol.2020 No.6

        '스콜라' 이용 시 소속기관이 구독 중이 아닌 경우, 오후 4시부터 익일 오전 7시까지 원문보기가 가능합니다.

      • KCI등재

        제품 타입에 따른 기부연계 촉진 효과에 대한 해석수준의 조절적 역할

        윤나라,김승준 한국마케팅학회 2012 마케팅연구 Vol.27 No.2

        Recently, Embedded Premium Promotion (EPP), defined as purchase-contingent donations to a social cause added on to a product or service (e.g. Nabisco animal cookies with donations to the World Wildlife Fund, Hershey's chocolates with donations to UNICEF) is gaining increasing interest as a new form of marketing promotional tool which provides ‘affect-based complementarity' by adding selfless utility of giving to others (Henderson and Arora 2010, Strahilevitz and Myers 1998). Previous literature has shown that by eliciting “Warm Glow”, EPP is more effective than an equivalent price discount (“Cold Hard Cash”) in enhancing perception of the brand, purchase intention, and firm reputation while price discount may damage quality perception and brand equity (Arora and Henderson 2007, Winterich and Barone 2011). In this study, we document that the effectiveness of EPP which differs by product type (hedonic vs. utilitarian) is moderated by customers' abstract vs. concrete construal level. Charity incentives are shown to be significantly effective in promoting hedonic products more than utilitarian products (Strahilevitz 1999, Strahilevitz and Myers 1998) because after customers relish the hedonic pleasure,they needs to come up with reasons to mitigate the guilt (Okada 2005) and charitable donation opportunity fulfill the need. When customers' construal level are considered, however, we theorize that attitude and purchase intention for EPP products are not different by product type in the high level construal condition, whereas EPP on utilitarian products yields better attitude and purchase intention than EPP on hedonic products in the low level construal condition. Since high level construal is associated with primary, decontextualized, and goal relevant mental representation (Trope and Liberman 2010, Liverman and Trope 1998), high level construal customers do not attend to the surface fact of which product type the EPP is on, but focus on the primary abstract fact that they are helping others through the purchase. Low-level construal which features incidental, contextualized, and goal irrelevant mindset, however,generates attention to the specific product type and notices better feasibility of utilitarian product more than better desirability of hedonic product, which leads to favorable evaluation of EPP on utilitarian product more than on hedonic product. Desirability concerns end-state which is a high-level construal feature, whereas feasibility involves the means used to reach the end-state, a low-level construal feature (Fujita et al. 2008). 156 undergraduates were asked to review an EPP advertisement and provide their opinion on it. The product type was manipulated by associating the charity promotion with a hedonic (M&M chocolate) vs. an utilitarian (3M Post-it) product pretested with n = 30 (1= not at all hedonic ~ 7= extremely hedonic:Mchocolate = 5.00, Mpost-it =3.47, F(1,28) = 7.29, p < .05; 1= not at all utilitarian ~ 7= extremely utilitarian:Mchocolate = 3.33, Mpost-it = 6.23, F(1,28) = 52.73, p < .01). On the basis of theories of categorization by construal level, we primed construal level by pointing the donation beneficiary to be either superordinate category (‘Palestinian children' in need of water and sanitation facilities) to induce a high-level construal mindset or subordinate exemplar (a Palestinian child fictitiously named ‘Ashef El Zatman' in need of water and sanitation facilities) to induce a low level construal mindset (1= a charity champaign concerning of a group ~ 7= a charity champaign concerning of an individual: Mhigh = 3.04, Mlow = 4.10,F(1, 154) = 11.52, p < .01). A 2 (product type: hedonic vs. utilitarian) X 2 (construal level: high vs. low)between-subjects ANOVA revealed a significant interaction (F(1, 150) = 4.347, p < .05) on product attitude (1 = dislike, bad, unfavorable, unattractive, low quality, means nothing to me ~ 7 = like, good,favorable, attractive, high qualit... 기부연계 촉진(Embedded Premium Promotion)은 소비자가 제품을 구매할 때마다 제품 판매액의 일부를 자선단체에 기부하는 마케팅 촉진 방법이다. 본 연구에서는 기업이 실용적 제품과 쾌락적 제품에 대해서 기부 연계촉진을 할 때, 소비자의 해석수준(construal level)과 제품 타입(hedonic vs. utilitarian)에 따라 기부연계 제품에 대한 태도와 추천의도에 차이가 나타난다는 것과, 이 해석수준의 조절 역할을 매개하는 “공감”과 “내게 중요한 정도”의 역할을 살펴보았다. 2(해석수준 : 하위수준 vs. 상위수준) X 2 (제품의 타입 : 쾌락적 제품 vs. 실용적 제품) 디자인을 이용한 실험 분석 결과, 탈맥락적이고 목적지향적인 상위 해석수준의 소비자에게서는 쾌락적 제품과 실용적 제품에 기부메시지를 삽입한 기부연계 제품에 대한 태도와 추천의도에서 제품타입 간 차이가 나타나지 않았다. 반면 맥락적이고 구체적으로 사고하는 하위수준의 소비자에게는 실행가능성을 중시하는 경향이 나타나기 때문에 실행가능성이 쾌락적 제품보다 높은 실용적 제품에 기부가 연계 되었을 때 제품에 대한 태도와 추천의도가 높게 나타났다. 소비자의 해석수준과 제품타입의 상호작용 효과가 기부연계촉진의 효과에 미치는 영향은 감정변수인 공감과 인지변수인 내게 중요한 정도에 의해 매개되었다. 본 연구에서는 해석 수준을 조작하기 위하여 범주의 위계를 이용한 조작방법을 사용하였는데 하위 수준의 사고를 유도하기 위해서는 광고 메시지에 구체적이고 개별적인 보기(특정 기부대상자의 이름)를 수혜자로 제시하였고 상위 수준의 사고를 유도하기 위해서는 광고메시지에 포괄적인 범주(기부대상 집단)을 제시하였다. 따라서 해석수준이 높은 소비자가 제품타입에 관계없이 기부연계 제품에 적극적으로 반응하고 해석수준이 낮은 소비자는 실용적 제품에 기부촉진이 연계되었을 때 이에 더 호의적으로 반응한다는 결과에 기반하여, 쾌락적 제품을 생산하는 기업에서는 본 실험에서 사용한 것과 같이 보다 넓은 범주의 대상에게 기부하는 방식의 광고메시지를 사용하여 광고를 접하는 소비자에게 상위수준 해석을 유발하면 기부연계제품의 판매효과가 증진될 것으로 기대한다.

      • KCI등재

        정부-비영리민간단체 간 계약관계적 특성이 정부보조금 획득에 미치는 영향에 관한 연구

        윤나라,엄태호 한국행정학회 2014 韓國行政學報 Vol.48 No.4

        본 연구의 목적은 정부-비영리민간단체의 계약관계적 특성이 정부보조금 획득에 미치는 영향에 대하여 분석하려는데 있다. 서구와는 달리 사회 격동기의 역사적·정치적 배경에서 관변단체 위주로 발달한 우리나라의 비영리조직과 정부의 계약관계를 설명하기 위하여 본 연구에서는 조직간 계약관계에서 공공서비스라는 집합적 목표추구를 상정하는 청지기이론을 적용하였다. 2008년부터 2011년까지 4년간의 시계열 자료를 사용하여 로짓 분석을 실시한 결과 (1) 기존의 협력경험으로부터 형성된 신뢰(trust)·평판(reputation)특성은 정부보조금 획득에 유의미한 정(+)의 영향력을 가지는 것으로 나타났고, (2) 비영리민간단체 단체장의 네트워킹 특성인 관료 재직경험(+), 시민연대 재직경험(-)이 정부보조금 획득에 유의미한 영향력을가지는 것으로 나타났다. 이러한 추정결과는 비영리민간단체의 고유한 조직특성 이외에도 정부비영리민간단체 간 계약관계에서 형성된 신뢰·평판 특성, 단체장의 재직경험을 통하여 형성된 네트워킹 특성이 정부보조금 획득에 유의미한 결정요인으로 작용하고 있음을 시사한다.

      맨 위로 스크롤 이동