RISS 학술연구정보서비스

검색
다국어 입력

http://chineseinput.net/에서 pinyin(병음)방식으로 중국어를 변환할 수 있습니다.

변환된 중국어를 복사하여 사용하시면 됩니다.

예시)
  • 中文 을 입력하시려면 zhongwen을 입력하시고 space를누르시면됩니다.
  • 北京 을 입력하시려면 beijing을 입력하시고 space를 누르시면 됩니다.
닫기
    인기검색어 순위 펼치기

    RISS 인기검색어

      검색결과 좁혀 보기

      선택해제
      • 좁혀본 항목 보기순서

        • 원문유무
        • 음성지원유무
        • 원문제공처
          펼치기
        • 등재정보
          펼치기
        • 학술지명
          펼치기
        • 주제분류
          펼치기
        • 발행연도
          펼치기
        • 작성언어
        • 저자
          펼치기

      오늘 본 자료

      • 오늘 본 자료가 없습니다.
      더보기
      • 무료
      • 기관 내 무료
      • 유료
      • KCI등재

        초등과학 교과서 삽화 이해 과정에서 나타나는 교사와 학생의 안구 운동의 차이

        신동훈,최현동 韓國生物敎育學會 2013 생물교육 Vol.41 No.2

        1. 삽화의 관심 영역에 대한 진입 시간과 시선 흐름 삽화의 관심 영역별 진입시간을 토대로 시선 흐름을 나타내면 <표 4>와 같다. 진입 시간은 관심 영역에 처음으로 응시가 일어난 시간의 평균값을 의미한다(SMI, 2011b). 진입 시간을 기준으로 시선 흐름을 분석한 결과, 교사들은 각 삽화의 관심 영역을 모두 응시하였으나, 학생 S2와 S3의 경우에는 삽화의 제목을 응시하지 않았고, S3은 화살표에 대해 응시한 경우가 나타나지 않았다. T1은 그림→제목→언어→화살표의 순서로 응시하였고, T2는 그림→언어→화살표→제목 순서로 응시하였으며, T3은 그림→언어→화살표→제목 순서로 응시하였다. S1은 그림→화살표→언어→제목의 순서로 응시하였고, S2는 그림→화살표→언어 순서로 응시하였으며, S3은 그림→언어 순서로 응시하였다. <표 4>의 내용을 요약해 보면, 교사들은 삽화의 관심 영역 중 그림 영역에 대한 진입 시간이 공통적으로 가장 빨랐으며, 다음으로 언어 영역에 대한 진입 시간이 빨랐다. 학생들도 삽화의 관심 영역 중 그림에 대한 진입 시간이 공통적으로 가장 빨랐으나, 다음으로 화살표에 대한 진입 시간이 빨랐다(화살표를 응시하지 않은 S3 제외). 삽화의 관심 영역 중 제목과 언어를 언어적 정보로, 그림과 화살표를 시각적 정보로 간주할 경우, 교사들은 시각적 정보와 언어적 정보 모두에 대하여 진입 시간과 시선 흐름이 영향을 미치고 있으나, 학생들은 시각적 정보가 언어적 정보보다 진입 시간과 시선의 흐름에 더 큰 영향을 미치는 것으로 나타났다. 한편, Parasuraman(2000)의 인간의 시선 이동 연구 결과에 따르면, 화면상 좌우에 따른 탐색에선 텍스트일 경우 좌측이 첫 번째로 탐색되고, 그래픽 정보일 경우 중앙부가 가장 먼저 탐색되며, 화면상 높이에 따른 탐색에서 텍스트일 경우 화면의 위쪽이 첫 번째로 탐색되고, 그래픽 정보일 경우 중앙부가 가장 먼저 탐색된다는 사실을 밝혀졌다. 이 연구에서 제시된 삽화의 경우, 시각적 정보(그림과 화살표)와 언어적 정보(제목과 언어)가 혼재되어 있으나, Parasuraman의 시선 이동 연구 결과와 마찬가지의 패턴을 보여준다. 즉, 교사와 학생들은 모두 삽화의 가운데에 나타난 그림 영역을 먼저 탐색하였고, 이후 우측의 언어와 화살표, 그리고 하단의 제목 영역이 탐색되는 양상이었다. 인간이 무엇을 보고자 하는 행위를 할 때는 크게 두 가지 원인에 의해 행위가 이루어진다(김규정 등, 2011). 즉, 주위 자극에 의해 시선 주의가 유발되는 탐사적 탐색과 지각자 본인에 의해 유발되는 목적지향적 탐색이다. 탐사적 탐색은 주의를 유발시키는 자극들에 영향을 받는다. 크기, 색, 위치, 특이함, 움직임 등의 자극들을 에로 들 수 있다. 반면에 목적지향적 탐색은 인지 구성 요소가 자극에 대한 선택적 주의를 결정한다. 여기에서 인지 구성 요소는 신념이나 지식, 동기, 기대, 관여, 목적 등이 될 수 있다고 밝혀졌다(김지호 등, 2006). 이 연구에서 피험자들의 영역 진입 시간과 시선 흐름을 살펴볼 때, T1만이 목적 지향적 탐색을 하였으며, 나머지 교사들과 학생들은 탐사적 탐색을 한 것으로 여겨진다. 왜냐하면, T1은 삽화의 제목을 먼저 찾는 시선 흐름을 나타냈기 때문이다. 최현동과 신동훈(2012)의 표에 대한 안구 운동 추적 연구에 따르면, 제목은 전체 내용에 대한 단서를 찾는 중요한 인지작용으로 목적 지향적 탐색을 한다는 근거가 된다. 그들은 연구에서 목적 지향적 탐색은 효율적인 검색과 인지적 부담을 적게 한다고 주장하였다. T1을 제외한 나머지 교사들과 학생들은 제목에 대한 진입 시간이 다른 요소보다 가장 늦었으며, S2와 S3은 제목에 대한 시선 이동이 나타나지 않았다. 하지만 같은 탐사적 탐색을 하더라도 교사들은 시각적 정보와 언어적 정보를 모두 살피는 시선 흐름이 나타난 반면에, 학생들은 시각적 정보에 더욱 주목하고 있었다. 따라서 교사와 학생이 삽화를 이해하는 과정에서 차이가 나타나고 있는데, 그 차이를 목적지향적 탐색과 탐사적 탐색으로 구분할 수는 없다. 다만 삽화 이해 과정에는 인지 발달과 같은 연속적인 탐색이 존재한다고 설명할 수는 있을 것이다. 즉, 인지적 효율성이 뛰어난 목적 지향적 교사 T1을 상위에 두고, 탐사적 탐색인 교사 T2, T3을 다음에 두고, 학생 S1, S2, S3의 순서적 발달을 생각하여 볼 수 있다. 왜냐하면 학생들은 같은 탐사적 탐색을 한 교사들보다 일부 항목에 관심을 두며, 삽화에 기록된 특이함 등을 강조하는 눈에 띄는 요소들을 찾아가는 시선 이동을 하였기 때문이다. 또, 학생들 사이에서도 일부 영역에서 시선 이동의 차이를 나타냈기 때문이다. 2. 삽화의 관심 영역에 대한 응시 시간, 응시점 수, 평균 응시율 <표 5>에는 삽화의 관심 영역에 대한 교사와 학생의 응시 시간, 응시점 수, 평균 응시율이 나타나 있다. <표 5>를 살펴보면, 교사와 학생들은 모두 그림 영역에 대한 응시 시간과 응시점의 수가 다른 영역의 응시 시간이나 응시점의 수보다 월등하게 많았으며, 다음으로 언어 영역을 많이 응시하였다. 그러나 제목과 화살표를 응시하는 측면에서는 개별적인 차이를 나타냈는데, 교사들과 학생 S1 The purpose of this study was to identify the differences in eye movements between elementary school teachers and students shown during the process of understanding textbook illustrations. The subjects for the research consisted of three students and three teachers. Eye-tracker was used in order to collect eye movement data. Results were as follows. There were common eye movements between teachers and students at the center of textbook illustrations at first, and they were mostly interested in picture area. But there were different eye movements between teachers and students in eye path when interacting with picture area and language area. Students processed cognitive information with low-level visual features and focused on picture area. However, teachers were interested in information process that various areas interacted actively. This implies that textbook illustrations should emphasize picture area that students easily read and analyze.

      • KCI등재

        해외 연구동향에 비추어 본 조선시대 회곽묘 출토 한국미라 연구현황

        신동훈,오창석,박준범,김명주,복기대 단국대학교 동양학연구원 2009 東洋學 Vol.46 No.-

        국내에서는 미라에 대한 연구는 단순한 흥미차원을 벗어나 체계적인 연구가 이제 막 태동기를 벗어난 형편이지만 해외의 관련 연구 기술은 이미 상당히 오랜 기간 축적되어 왔으며 그 발전 수준도 최근 들어 상당히 높은 수준에 이르렀다. 세계 어느 곳에서도 찾아보기 힘든 특이한 기전으로 형성된 조선시대 사람 유체를 대상으로 하는 한국의 미라연구는 짧은 기간에도 빠른 속도로 발전하여 왔지만 해외의 연구수준에 보다 근접하기 위한 노력이 필요한 시기이다. 향후 한국미라 연구의 발전방향을 올바르게 모색하기 위해서는 기존 해외 관련 연구사에 대한 이해를 깊게 하여 관련 연구에 대한 올바른 방향을 모색하는 것이 무엇보다도 중요하다. 특히 다양한 생물학적 연구-고DNA 연구 등-를 수행하는데 있어서 절대적으로 필요한 오래된 시료의 숫자가 매우 부족한 한국의 상황에서는 한국미라가 향후 관련 연구의 가장 중요한 대상이 될 수 있음을 고려할 때 이 분야에 대한 정확한 인식과 발전은 한국의 관련 연구자들에게 매우 중요하다 할 것이다. 본 보고에서는 19세기 이후 유럽을 중심으로 한 해외 미라 연구사를 먼저 간략히 정리하고 최근의 다른 나라 미라 연구동향을 분석한 다음 한국미라 연구의 개별적인 연구수준을 제고하기 위해서는 어떠한 노력을 기울여야 할 것인가에 대해서 살펴보고자 하였다. 많은 시행착오를 거치면서 안정적인 발전단계로 접어든 서구의 미라연구와 비교해 볼 때 한국은 그동안 이룩한 많은 진보에도 불구하고 아직 해결해야 할 부분이 산적해 있다는 것이 본 연구진의 시각이며 향후 적절한 투자와 관련 연구자들 간의 좀 더 긴밀한 교류에 의한 체계적 연구만이 그 격차를 좁게 할 수 있다고 본다. While mummy studies in Europe or North America reported remarkable achievements during past times, we just took the first step toward complete comprehension of biological characteristics of Korean mummies found in tombs of Joseon Dynasty. To catch up with the academic level of mummy studies in European countries, we need to review the past history of their studies on Egyptian mummies, by which the current academic standard of Korean mummy studies could be evaluated. In this study, we summarized mummy studies in Europe or North America after 19th century on, trying to find much efficient way for making our Korean mummy studies successful. Considering that there are very few ancient samples for authentic ancient DNA (aDNA) works in Korea, it is very crucial for us to make our collection of Korean mummies much fit for investigation of aDNA researchers on them. Since we admit that many problems should be solved as soon as maybe for achieving successful progress in our studies on Korean mummies, continuing efforts by researchers in this field of Korea would be needed for the time being.

      • KCI등재

        비소세포폐암종에서 Galectin-3 단백 발현의 의의

        신동훈,이창훈,강현정,설미영,이민기 대한병리학회 2006 Journal of Pathology and Translational Medicine Vol.40 No.5

        Background : Non-small cell carcinoma (NSCC) has become the leading cause of cancer related death around the world. However, its prognostic factors remain poorly defined. Galectin-3 is an apoptosis related protein and its relationship with various cancers is presently the subject of research. This study was performed to investigate galectin-3 expression in NSCC and its value as a prognostic factor. Methods : We examined the expression of galectin-3 and bcl-2 in surgically resected, lung NSCC, including 61 squamous cell carcinomas and 41 adenocarcinomas. PCNA staining was also performed. Results : Each type of carcinoma showed cytoplasmic positivity in 18 (30.0%) and 25 (61.0%) cases, respectively. Squamous cell carcinoma showed increased galectin-3 expression in better differentiated tumors, whereas adenocarcinoma didn’t show any relationship with the degree of differentiation. The cytoplasmic positivity of galectin-3 in both types of carcinoma was associated with poor prognosis. Bcl-2 expression didn’t show any significant relationship with overall survival. Galectin-3 and bcl-2 expressions were positively correlated. However, co-expression of both proteins was not related to prognosis. Conclusions : These results indicate that galectin-3 expression in NSCC warrants attention as a possible prognostic factor.

      • 십이지장 벽내 혈종 1예

        신동훈 KOSIN UNIVERSITY COLLEGE OF MEDICINE 2006 高神大學校 醫學部 論文集 Vol.21 No.1

        Intramural duodenal hematoma is an uncommon cause of intestinal obstruction. Most often the hematoma develops after blunt abdominal trauma and less it is due to pancreatic disease and other disease. The diagnosis is usually made with radiologic studies or endoscopy or at the time of surgery. Once the diagnosis is established, conservative management consisting of intravenous alimentation, fluid electrolyte replacement, nasogastric suctioning and correction of coagulation defects is recommended. A number of patients still require a delayed surgical procedure, most commonly a simple evacuation of the hematoma or a gastrojejunostomy. This case is an intramural duodenal hematoma due to trauma which was treated with bypass gastrojejunostomy operation.

      • KCI등재

        조선 성종대 교관직 운영과 교수․훈도의 분화

        신동훈 역사실학회 2022 역사와실학 Vol.78 No.-

        In order to send Munsin(文臣) as a teacher, Seongjong appointed the demoted Munsin(文臣) as a Gyosu(敎授). However, as the issue of equity with non-Munsin(文臣) was raised and an exception was made, this measure was repealed. On the other hand, in Hundo(訓導), problems with Gyodo(敎導) that occurred during the reign of King Sejong continued to arise. The fundamental measure was to send Munsin(文臣) to all towns. But in reality it didn't. A practical alternative was to verify reasonable proficiency through tests. Those who did not become bureaucrats through Gwageo(科擧), and those who entered government positions through Hundo examinations stayed only in the teaching profession. On the other hand, Munsin(文臣) did not shy away from hiring professors according to the normal procedure. This is because serving as a local bureaucrat for promotion to a senior position was essential. Gyosu(敎授) and Hundo(訓導) were teachers of the same hyanggyo(鄕校), but their management aspects were polarized. 성종은 문신을 교관으로 보내기 위해, 좌천된 문신을 교수로 보냈다. 그러나 이 조치는 비(非)문신과의 형평성이 어긋나는 구조적인 문제를 내포하고 있었다. 따라서 항식으로 삼을 수 없는 것이었다. 비 문신과의 형평성 문제가 계속 제기되고, 예외 규정이 만들어지면서 문신 좌천 시 교수 임용은 철회되었다. 반면 훈도는 세종 대 교도에서 발생하던 문제들이 계속 발생했다. 비록 취재를 거쳤지만 그 출신으로 인해 교생들이 교관을 무시하거나 혹은 취재에서의 부정, 엄격하지 못한 선발 등을 통해 실력이 낮은 교관이 임명되었다. 이에 대한 대책은 모든 군현에 문신을 보내는 것이었다. 그러나 현실적으로 그러지 못하는 상황에서 최대한 합당한 사람을 교관으로 보내려고 했고, 그 방안은 조정의 취재를 통해 합당한 실력을 검증하는 것이었다. 취재를 통해 훈도로 임명된 사람은 이후 업적을 인정받으면 교수 혹은 사학(四學)의 교관으로 승진할 수 있었다. 문과 등 다른 방법으로 출신하지 않는 이상 훈도 취재를 통해 관직에 들어온 사람들은 교관직 계열로만 천전했다. 반면 문신들은 정상적인 절차에 따른 교수 임용은 기피하지 않았다. 고위직 승진을 위한 외관 역임은 필수였기 때문이다. 교수와 훈도는 같은 향교 교관이지만 그 운영 양상은 양분화되어 있었다.

      • KCI등재

        세종 代 향교 敎導 파견과 敎官職 확대

        신동훈 조선시대사학회 2022 朝鮮時代史學報 Vol.- No.102

        Gyodo(敎導), established during the reign of King Taejong, was the official title given to those who sent Saengwon and Jinsa as teachers. The teaching position was reorganized during the Sejong period, and regular officials were appointed to all villages with more than 500 households across the country. Hak-jang(學長) were still being appointed in villages with less than 500 households, but the number of teachers was expanded as the overall population grew. As Gyodo(敎導) were appointed to villages with more than 500 households, the range of selection targets expanded. This resulted in a decrease in the Hyanggyo(鄕校) teacher's ability. On the one hand, the tendency to become regular officers through the Gyodo(敎導) also expanded. As these social phenomena intersect, there was a tendency to retire teachers. As time went on, the local education scene wanted a higher level of education. However, at that time, Joseon increased the number of Civil Service Examinations passers and did not appoint them as teachers. Instead, teachers were selected through exams[取才]. This discrepancy eventually led to distrust of teachers who came from exams[取才] in the educational field. The teacher problem appeared as a gap between the education level set by the state and the level of education desired by the local community widened. 태종 대에 설치된 교도는 생원․진사를 교관으로 보낼 때 칭하는 관직이었다. 교관직은 세종 대 개편되어 500호 이상 고을에 정규 관원을 파견하기로 했는데, 이는 사실상 전국의 향교에 교관을 파견하는 것과 다름없었다. 물론 500호 이하인 고을은 교도가 철폐되고 학장이 파견되기도 했지만, 전체적인 호수의 증가 속에 교관 파견은 고을은 꾸준히 확대되었다. 세종 대에 이뤄진 교도 파견은 500호 이상이라는 조건을 달았지만, 사실상 전국 군현에 정규 관원으로서 교관을 설치한 것이었다. 교도는 처음에는 생원․진사를 대상으로 모집하여 파견했지만, 500호 이상인 고을에 교도를 파견하게 되면서 취재 대상의 폭이 확대되었다. 이때부터 교도직을 통해 실직을 얻으려는 경향이 나타났다. 즉 교도직에 임명되거나 혹은 근무지에 부임한 이후 곧 일을 그만두는 현상이 나타나기 시작한 것이다. 시간이 갈수록 지방의 교육 현장에서는 더 높은 수준의 교육을 원했다. 그러나 당시 조선은 더 많은 문과 합격자를 뽑고 이들을 교관으로 임용하지 않았다. 그 대신 취재를 통해 교관을 선발했다. 이 차이는 결과적으로 교육 현장에서의 취재 출신 교관 불신으로 이어졌다. 항교의 교관직 문제는 국가가 설정한 교육 수준과 지방 사회가 원했던 교육 수준의 간극이 벌어지면서 나타났던 것이었다.

      • KCI등재

        생명현상에 대한 과학적 흥미의 생성 모형 개발 : 생명과학 동영상을 중심으로

        신동훈 韓國生物敎育學會 2012 생물교육 Vol.40 No.1

        The role and importance of interest in learning has long been emphasized by pedagogists and psychologists. The objective of this study was to develop a model by analyzing the generation of scientific interest that students came to have while watching videos on life science. For this purpose, we showed life science videos to 44 university students and had them write about scenes stimulating their interest and the reasons. The videos used in the experiment were a documentary about the life of "the ant" and another documentary titled "Animals" Architecture," and data were collected through a self-report survey and interview When collected data were analyzed inductively, scientific interest was generated in three ways. First, the interest was generated by the provision of knowledge. This process had two sub-processes, the provision of new knowledge and the expansion of existing knowledge. Many students reported that their interest was generated when they came to know something unknown to them. Second, the interest was generated by the method of knowledge provision. In other words, the level of interest generated was different according to how the contents of video were presented. That is, interest was stimulated strongly when computer graphics was used or the scene was highly realistic and when adequate background music was used. Third, the interest was generated by abductive thinking. Abductive thinking is a type of inference that explains a given unknown situation based on its similarities to other known situations. This process has sub-processes recall and sympathy through the process of personification. The generating model was developed based on the three ways of scientific interest of generation. The model was expected to be helpful to the development of interesting science learning strategies and teaching-learning materials.

      • KCI등재후보

      연관 검색어 추천

      이 검색어로 많이 본 자료

      활용도 높은 자료

      해외이동버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