RISS 학술연구정보서비스

검색
다국어 입력

http://chineseinput.net/에서 pinyin(병음)방식으로 중국어를 변환할 수 있습니다.

변환된 중국어를 복사하여 사용하시면 됩니다.

예시)
  • 中文 을 입력하시려면 zhongwen을 입력하시고 space를누르시면됩니다.
  • 北京 을 입력하시려면 beijing을 입력하시고 space를 누르시면 됩니다.
닫기
    인기검색어 순위 펼치기

    RISS 인기검색어

      검색결과 좁혀 보기

      • 좁혀본 항목

      • 좁혀본 항목 보기순서

        • 원문유무
        • 음성지원유무
        • 원문제공처
        • 등재정보
        • 학술지명
        • 주제분류
        • 발행연도
        • 작성언어
        • 저자

      오늘 본 자료

      • 오늘 본 자료가 없습니다.
      더보기
      • 무료
      • 기관 내 무료
      • 유료
      • KCI등재

        초등학교 통합학급의 인기 장애학생의 인기요인 분석

        박윤희,박승희 한국특수교육학회 2007 특수교육학연구 Vol.42 No.3

        Popularity Factors of Popular Students with Disabilitiesin Elementary Inclusive Classrooms 본 연구의 목적은 서울경기지역 초등학교 3-4학년 통합학급 학생들이 인식하는 인기 장애학생의 인기요인이 무엇인지를 최초로 알아보는 것이었다. 인기 장애학생들이 속한 통합학급 학생들 364명을 대상으로 김외열(1988) 질문지를 기초로 수정작업을 통해 최종 완성된 질문지 문항의 응답 자료로 요인분석을 하여, 처음으로 인기 장애학생의 인기요인 추출과 명명, 추출된 인기요인의 순위, 인기 장애학생의 인기요인에 대한 남녀학생의 인식 차이를 알아보았다. 그 결과, 4개의 요인이 추출되었으며 본 연구자들에 의해 요인명은: I요인 ‘원만한 학교생활’; Ⅱ요인 ‘호감적 특성’; Ⅲ요인 ‘사회경제적 배경’; Ⅳ요인 ‘긍정적 인성’ 으로 명명되었다. 4개의 요인 중 가장 높은 1순위는 공동으로Ⅰ요인 ‘원만한 학교생활’과 Ⅳ요인 ‘긍정적 인성’으로 나타났으며, 2순위는 Ⅲ요인 ‘사회경제적 배경’, 3순위는 Ⅱ요인 ‘호감적 특성’ 순으로 나타났다. 응답한 남녀학생의 인기요인에 대한 점수 차이는 Ⅰ요인 ‘원만한 학교생활’, Ⅱ요인 ‘호감적 특성’ 에서 여학생이 더 높은 점수를 주어 유의한 차이가 있었다. 본 연구는 일반학교에 통합된 장애학생들 중에는 이미 인기학생의 사회적 지위를 획득한 학생들이 있다는 통합교육의 긍정적 성과를 알리는 기회를 제공한다. 인기 장애학생의 인기요인으로 밝혀진 4개 요인과 그 해당항목들에 대한 검토는 장애학생이 일반학급에 통합될 때 학생들이 긍정적 또래관계를 형성하고 사회적 통합을 증진해 가는데 학생들이 개발될 면과 교사들과 부모들이 지원할 수 있는 측면은 무엇인가에 대한 시사점을 제공한다.

      • KCI등재

        미술치료의 예술적 표현에 관한 신경과학적 고찰

        박윤희 한국미술치료학회 2010 美術治療硏究 Vol.17 No.2

        '스콜라' 이용 시 소속기관이 구독 중이 아닌 경우, 오후 4시부터 익일 오전 7시까지 원문보기가 가능합니다.

        This study aims to examine neuroscientifically the interactive characteristics between artistic expressions of art therapy and brain actions. Providing neuroscientific information on artistic expressions which might be considered as the core of art therapy, the study will supply a head start for independent research methods for art therapy, and emphasize art therapy as a part of art psychology based on scientism of art as well as unique identity and expertise of art therapy within the domain of psychotherapy. To do so, it analyzes and suggests in the order of interactions between artistic expressions and neuroscientific actions of art therapy, first, the cognitive understanding at the stage of contacting the art media, next, the emotive understanding at the stage of expressive process of art, then, neuroscientific understanding at the stage of creating an art. The results of the study are as follows. Art expressions using various art media would induce an emotive resonance through activating nerves in the course of acquiring cognitions and sensations. The resonance in turn stimulates emotive expressions, so as to get immersed in the art work which boosts and accelerates the therapeutic effects. Thus, it can be said that art media end up with stimulating cognitions and sensations, and emotive reactions in the course of art expression create images, subconsciousness, and symbols, while completed art works give the sense of creativity, achievement, catharsis, and emotive integrity to provide happiness, order, and harmony between body and mind. 본 연구는 미술치료의 예술적 표현과 뇌 작용간의 상호 반응적 특성에 관하여 신경과학적으로 고찰하였다. 그 동안 연구와 임상영역에서 괄목할 만한 성장을 이루었지만 독자적인 연구이론과 연구방법론의 미비는 미술치료 발전의 난제로 지적되고 있다. 본 연구는 미술치료의 핵심이라고 할 수 있는 예술적 표현에 관한 신경과학적 정보를 제공함으로써, 독자적인 연구방법론 개발의 단초를 제공하고, 미술치료가 예술의 과학성에 근거한 예술심리학의 한 분야임을, 또 심리치료영역에서의 정체성과 전문성을 강조하는데 기여하고자 한다. 이를 위해, 미술치료의 예술적 표현과 신경과학적 작용이 진행되는 순서에 따라 예술매체의 접촉단계에서의 지각 및 감각작용의 이해, 예술표현과정에서의 정서작용의 이해, 예술작품 창조와 신경과학적 이해의 순으로 분석, 제시하였다. 본 연구의 결과는 다음과 같다. 다양한 매체를 이용한 예술적 표현은 관련 지각 및 감각경로의 신경을 활성화시켜 정서적 공명을 초래하고, 이는 곧 정서표현으로 이어져 작품제작의 몰입과 치료 효과의 증대를 촉진하는 것으로 나타났다. 결과적으로, 예술매체는 지각 및 감각을 자극하고, 표현과정의 정서작용은 심상과 무의식, 상징을 만들어 내며, 완성된 예술작품은 창조성, 성취감, 카타르시스, 정서의 통합을 이루어 심신의 안녕과 질서, 조화의 성취로 이어지는 것으로 나타났다.

      • KCI등재

        오키나와 지역문예지 속의 매춘부 ―매춘부 표상의 변화를 중심으로―

        박윤희 한국일본문화학회 2019 日本文化學報 Vol.0 No.82

        This study considers the changes in the representation of prostitutes in Okinawan literary magazines after the Pacific War. Specific targets include the four works published in "New Okinawa Literature," “Subtropical Regions” Kyotaro Arasaki’s "Sotetu no Mura" (1976), Sueko Yoshida’s "Kamara Shinju" (1984), Nobuko Yamanoha’s "Ad Balloon" (1988), and Yasuko Ukumura's "Uradori" (1990). First, "Sotetu no Mura" features a prostitutes named "Pan Pan" a symbol of the American occupation, became targets of anger in Okinawa. The reason is to identify the occupied territory with the body of a prostitute. In Yamanoha’s "Ad balloon," the prostitute recognizes herself as unclean and negative. In a patriarchal male-dominated society, women who dream of breaking away are emerging, producing a variety of metaphors represent the changing image of women. Later, in the 1980s, Ukumura Yasuko’s "Uradori" and "Kamara Sinju" and women's entry into society under the influence of the Japanese women’s liberation movement also affected literary works, and women began to appear as sexually self-directed women. However, there is a difference in writers’ portrayal of prostitutes. This study will not only serve as an opportunity to redefine the image of prostitutes in Okinawan literature but also serve as an opportunity to grasp the reality of Okinawan women.

      • KCI등재

        Diagnostic Performance and Comparative Evaluation of the Architect, Liaison, and Platelia Epstein-Barr Virus Antibody Assays

        박윤희,박금보래,하지혜,김현숙 대한진단검사의학회 2018 Annals of Laboratory Medicine Vol.38 No.5

        Background: Epstein-Barr Virus (EBV) is one of the most prevalent causes of viral infection in humans. EBV infection stage (acute, past, or absent infection) is typically determined using a combination of assays that detect EBV-specific markers, such as IgG and IgM antibodies against the EBV viral capsid antigen (VCA) and IgG antibodies against the EBV nuclear antigen (EBNA). We compared the diagnostic performance and agreement of results between three commercial EBV antibody assays using an EBV performance panel (SeraCare Life Science, Milford, MA, USA) as a reference. Methods: EBV antibody tests of EBV VCA IgM, VCA IgG, and EBNA IgG antibodies were performed by the Architect (Abbott Diagnostics, Wiesbaden, Germany), Liaison (DiaSorin, Saluggia, Italy), and Platelia (Bio-Rad, Marnes-la-Coquette, France) assays. Agreement between the three assays was evaluated using 279 clinical samples, and EBV DNA and antibody test results were compared. Results: The three EBV antibody assays showed good diagnostic performance with good and excellent agreement with the performance panel (kappa coefficient, >0.6). The overall VCA IgM positivity rate was higher in EBV DNA-positive samples than in EBV DNA-negative samples for all three EBV antibody assays (P=0.02). The three EBV antibody assays exhibited good agreement in results for the clinical samples. Conclusions: The diagnostic performance of the three EBV antibody assays was acceptable, and they showed comparable agreement in results for the clinical samples.

      • KCI등재

        언어 정보와 얼굴 표정의 정서가 불일치할 때, 3세 아동은 어떤 정보에 주목하여 타인의 정서를 판단할까?: 점화 과제 연구

        박윤희,Itakura Shoji 한국정서행동장애학회 2017 정서ㆍ행동장애연구 Vol.33 No.1

        본 연구는 타인의 표정을 인식할 때 함께 제공되는 언어 정보가 정서 인식에 영향을 주는 현상이 관찰되는 연령의 하한계를 알아보기 위한 목적으로, 학령전기 아동을 대상으로 언어 정보와 얼굴 표정을 순차적으로 제시하는 점화 과제를 실시하여 언어 정보에 따른 아동의 정서 인식의 변화를 관찰하였다. 연구 대상은 의료기관으로부터 언어장애나 정서발달장애 진단을 받은 경험이 없는 3세 0개월에서 3세 11개월 사이의 아동이었다. 점화과제에서 참가자에게 형용사(예-기뻐요, 슬퍼요)나 정서 상황(예-생일 선물을 받다, 키우던 강아지를 잃어버렸다)에 대한 언어 정보를 청각적으로 제시한 후, 5세 아동의 기쁨 또는 슬픔 표정 사진을 제시하여 사진 속 주인공의 정서를 판단하도록 요청하였다. 언어 정보는 형용사만 제시되는 단순한 언어 정보 조건(예-기뻐요), 정서와 관련성이 높은 상황 정보가 제시되는 구체적 언어 정보 조건(예-생일 선물을 받아서 기뻐요), 정서와 관련성이 낮은 상황 정보가 제시되는 애매한 언어 정보 조건(예-문을 열어서 기뻐요)으로 구성되었으며, 참가자들은 세 가지 조건 중 한 가지 조건에 무선 배정되었다. 모든 참가자들은 언어 정보와 표정의 정서가 일치하는 시행과 불일치하는 시행에서 사진 속 주인공의 정서를 판단하였고, 주인공의 얼굴 표정에 따라 정서를 판단하였을 경우 정답으로, 언어 정보에 따라 정서를 판단하였을 경우 오답으로 처리하여 각 집단 별 점화 과제 점수를 산출하였다. 그 결과, 모든 언어 정보 집단에서 언어 정보와 얼굴 표정의 정서가 불일치할 때 점화 과제 점수가 유의하게 감소하였다. 본 연구의 결과는 3세 아동이 다양한 상황 간의 정서적 의미의 강도를 비교하는 것을 어려워하지만, 언어적으로 제시된 상황 정보와 얼굴 표정의 정서가 불일치할 때, 얼굴 표정보다는 언어적으로 제시된 형용사로 타인의 정서 상태를 추론함을 보여 준다. 또한, 적어도 생후 3년 이후에서 타인의 정서 인식에 대한 언어 정보의 영향이 관찰될 수 있다는 것을 시사한다. 논의에서는, 이러한 결과에 대하여 본 연구에서 사용된 언어 정보의 구조의 특성, 연령에 따른 정서의 원인에 대한 이해 발달 차이, 3세 아동의 형용사 이해의 용이성 등의 관점에서 설명하였으며, 마지막으로, 정서 및 언어 발달 장애 연구에의 응용에 대해 논하였다. This study investigated that whether three-year-old children in normal emotion and language development, more focus on linguistic contexts about emotional situations than facial expressions to judge the other’s emotions, expecially when emotions of the situation and the facial expression are not congruent. Using priming task paradigm, a linguistic context sentence was acoustically presented as primer stimulus, after that, a happy face or a sad face was immediately presented on the monitor as target stimulus. There were three linguistic information groups: a) Simple information(SI)-emotional adjectives, b) Elaborative information(EI)- emotional adjectives with situational information related to the adjectives, c) Ambiguous information(AI)-emotional adjectives with situational information not related to the adjectives. Participants asked to judge the emotional states of protagonists of facial expressions. The priming task score was calculated and compared among groups. As a result, all group’s task score were decreased when emotions of the situation and the facial expression are not congruent. Three-year-old children may struggle to compare emotional intensity of elaborative context and that of ambiguous context. However, sentences of all linguistic context contained emotional adjectives, happy and sad. Hence, it seems that three-year-old children focus on and use the adjectives to infer the other’s emotional state when emotions of the situation and the facial expression are incongruent. In discussion, we discussed the result of the present study in terms of three perspectives: structural feature of the linguistic information, developmental difference on understanding of reason for emotion, and easiness to use emotional adjectives to infer other’s emotional state in three-year-old children. Finally, we suggested that this study could applicate to future investigation to explore how children with emotional and language impairment perceive and recognize the interaction between language and emotion information.

      맨 위로 스크롤 이동