RISS 학술연구정보서비스

검색
다국어 입력

http://chineseinput.net/에서 pinyin(병음)방식으로 중국어를 변환할 수 있습니다.

변환된 중국어를 복사하여 사용하시면 됩니다.

예시)
  • 中文 을 입력하시려면 zhongwen을 입력하시고 space를누르시면됩니다.
  • 北京 을 입력하시려면 beijing을 입력하시고 space를 누르시면 됩니다.
닫기
    인기검색어 순위 펼치기

    RISS 인기검색어

      검색결과 좁혀 보기

      • 좁혀본 항목

      • 좁혀본 항목 보기순서

        • 원문유무
        • 음성지원유무
          • 원문제공처
          • 등재정보
          • 학술지명
          • 주제분류
          • 발행연도
          • 작성언어
          • 저자

        오늘 본 자료

        • 오늘 본 자료가 없습니다.
        더보기
        • 무료
        • 기관 내 무료
        • 유료
        • KCI등재

          전후 독일의 마인츠 <유럽사연구소> 설립과 유럽사 연구

          박용희 ( Yonghee Park ) 대구사학회 2018 대구사학 Vol.131 No.-

          이 글에서는 전후 독일 마인츠에 <유럽사 연구소>가 설립되는 과정과 주도적 인물들에 대한 조명을 통해 당시 유럽 지식인들의 유럽인식을 살피고자 한다. 이 시기 독일 역사학계는 “파국”을 경험한 후 주류 학자들에 맞서 민족사에 대한 비판적 인식과 이를 바탕으로 독일사에 대한 수정적 이해를 요구하는 이들이 등장하고 있었다. 이들은 주로 독일 서남부 출신의 기독교 역사가들로 프로이센 중심의 독일사 이해를 비판하고, 독일사를 연방주의적 관점에서 그리고 유럽사적 맥락에서 읽어내고자 하는 이들이었다. 이들이 연구소 초기 역사의 주역이었음은 의심의 여지가 없다. 그중에서 프리츠 케른은 연구소 설립에 가장 큰 역할을 한 이였다. 특히 그의 보편사적 구상은 민족사적 지향을 견지해 온 독일학계에서는 흔치 않은 것이었다. 물론 그는 연구소 설립 직전 사망함으로써 스스로 기획한 프로젝트를 실현시킬 수는 었다. 그러나 그는 이런 기획을 통해 민족주의를 극복하고 유럽의 화해와 긴밀한 협력관계를 추구했다는 점에서 높이 평가될 수 있을 것이다. 특히 그는 유럽사 연구와 그를 촉진할 연구소 설립을 통해 유럽공동체 형성에 기여하리라고 보았으며, 이는 오늘날의 관점에서 보자면 유럽적 정체성에 대한 기여로 파악될 수 있을 것이다. 이런 독일 역사학자들의 지향과 함께 점령군으로 프랑스의 문화정책이 연구소 설립에 결정적 역할을 했음은 명백하다. 전후 프랑스 점령지에서는 슈미틀랭의 주도 하에 일찍부터 독일인의 민주주의적 재교육을 지향한 문화정책이 추구되었다. 40년대 후반 냉전이 본격화되고 서독을 포함한 서유럽 연합 건설을 위한 노력이 현실화되면서 프랑스의 문화정책은 민족적 적대를 극복하고 특히 독일과 프랑스가 화해와 협력을 추구하는 차원에서 추진되었다. 이때 프랑스 문화정책 담당자들은 역사교육의 유용함을 인지했고, 이를 실현하기 위해 독일 교과서 수정 그리고 나아가 유럽사적 차원에서의 역사연구와 교육이 필요하다는 판단을 하게 되었다. 그리고 그들은 이를 실현하기 위해 독일 역사가들의 연구소 설립 시도를 적극 지원하였다. 이런 배경에서 1950년 설립된 유럽사연구소는 처음부터 유럽적 정체성에 대한 연구를 지향하였다. 사실 이 글이 다룬 연구소 설립기는 전후 질서의 형성기로서 유럽건설에 대한 지향이 구체화되고 있었다. 이런 상황에서 당시 유럽에 대한 역사적 연구는 대체로 유럽의 동질성에 대한 강한 의미를 부여하고 있었다. 때로 그것은 가톨릭이란 초민족적 동질성에 지나치게 의미를 부여하는 모습으로 나타나 유럽적 정체성의 본질에 대한 의구심을 자아내기도 했다. 또 유럽적 정체성을 거론하는 경우 그 동질성만큼이나 다원적 성격을 토대로 하고 있다는 점은 부인할 수 없는 사실이다. 그러나 전후 유럽 논의는 이런 정체성의 다원적 성격에 주목하기보다는 지나치게 단순논리를 지향하고 있었다고 할 수 있다. The aim of this paper is to trace the founding process of < The Institute of European History in Mainz > and to explore the perception of Europe by its founders. It was founded in 1950 on the initiative of Raymond Schmittlein, the head of the cultural policy direction of the French military government. At that time, he had the aim of helping to overcome the longstanding nationalist and confessional divides between the European states and their populations through historical research and, in so doing, to support Franco-German reconciliation in particular. This idea had surfaced in the late-1940s during dialogues between German and French historians in Speyer, which Schmittlein had set up in 1948/49. It became mixed with concepts of a Christian, “Occidental” history which were prevalent among a group of German historians, which included the medieval historian Fritz Kern. The first plans for the foundation of an “Institute for cultural and religious history” were drafted by him. But his plan could not be realized on account of his early death. After his death, two scholars, Joseph Lortz and Martin Gohring, took over the important role in the founding process of the Institute. Lortz especially served as an additional founding director. The central theme of the research agenda at the period of beginning was the historical foundations of Europe. Researches at the Institute thus targeted European communicative connections originating in bilateral and multilateral transfer processes. The religious and confessional developments of these transfer processes are one important focus of research. The aim of research was to help to overcome prejudices and to contribute to better understanding between the European peoples through more in-depth understanding of the unique characteristics, commonalities and interrelations in the historical development. But we must nowadays point out the limit of the research trend at that times. Because it is undeniable that research projects at that times could not give more attention to Europe’s religious and intellectual diverse traditions, their transformations and crises.

        • 세계화의 현실과 ‘트랜스내셔널 역사학’의 의미

          박용희(Yonghee Park) 경주사학회 2015 경주사학 Vol.39·40 No.-

          다문화 사회의 형성, 세계화가 변화하는 현실을 표현하는 키워드가 되고 있다. 이런 현실에서 민족담론에 대한 비판적 인식 위에 새로운 지구적 정체성에 대한 요구가 증가하고 있다. 이 글은 독일 역사학계에서 일고 있는 ‘트랜스내셔널 역사학’ 연구자들의 문제의식을 살피고자 한다. 이들은 민족을 여전히 중심적인 논의의 대상으로 삼으면서도 그에 대한 비판적 논의 속에 다원적 정체성의 가능성을 타진하고 있다. 이 글은 이런 논의가 가진 의의를 검토하면서 한국사회에서 정체성의 문제를 둘러싸고 어떤 실천적 논의가 가능할지를 검토하고자 한다. Transnational History is a new research trend which criticizes the nation-centered historiography and tries to analyze historical processes across nations. The ever-globalizing world and the realization of multicultural societies in the west require new ways of thinking about modern society and its historiography. In Germany, where Transnational History is relatively active in discussion, many historians in younger generation concentrate on the research agenda around this new historiography. This paper explores major achievements of the transnational approach to German history in recent years. Generally speaking, the Transnational History attempts to explain history as the exchanges and movements of people, resources, technologies, thoughts and policies beyond the national boundaries. The first part introduces how it was developed as a research field since the late 1990s, analysing the change of national discourse in the German society. The following chapter discusses what the new trend not only for the German academic field but also for the German society means.

        • 보증기간을 지난 LPG 택시의 삼원촉매 성능저감율 비교

          박용희(Yonghee Park),길지훈(Jihoon Keel),고종민(Jongmin Ko),강건우(Gunwoo Kang),권상일(Sangil Kwon) 한국자동차공학회 2012 한국자동차공학회 학술대회 및 전시회 Vol.2012 No.11

          LPG vehicles accounted for 13% of the entire vehicle registration number, and LPG Taxi is approximately 11% for full of LPG vehicles. These taxis past the warranty period to easy because taxis driving-patterns. Thus, many number of LPG taxis past of warranty period. Also Atmospheric Environment is expected to have a big impact due to the aging of the three-way catalyst. so, LPG taxis past the warranty period for the three way catalyst exhaust gas test was performed. Test was runnig on a chassis dynamometer, test mode use CVS-75 mode. Test vehicle was select on 13 car. Fix the distance average each 200000, 250000, 300000, 350000km ±10000 km. Compared there distance to stand for 200000km, THC was show to increase tendency -3%, 62%, 68%, CO was show to steady tendency -12%, 10% and 28%, NOx was show to increase tendency -15%, 32%, -14%. But this result is under of new car"s emission standard. and very small. Thus, the reason of not different each other. Only NOx Emission is over from New-car Emission standard.

        • KCI등재

          자가 측정 설문을 통해 평가된 한국 의과대학생들의 알코올 효과에 대한 반응 수준

          박용희(Yonghee Park),이보람(Boram Lee),김시경(Siekyeong Kim) 한국중독정신의학회 2018 중독정신의학 Vol.22 No.1

          '스콜라' 이용 시 소속기관이 구독 중이 아닌 경우, 오후 4시부터 익일 오전 7시까지 원문보기가 가능합니다.

          Objectives : Low level of response (LR) to alcohol is a risk factor for alcohol-use disorder (AUD). Self-Rating of Effects (SRE) scores are robust predictors of the quantity and frequency of alcohol use, alcohol-related problems, and the development of alcohol dependence. This pilot study is the first to attempt to develop and validate a Korean version of SRE. Methods : Fifty Korean medical students (22 females and 28 males) aged 18+ years were recruited. The Korean SRE was established and validated. The SRE questionnaire comprises four possible effects and three different timeframes. Demographics, first-time alcohol-use history, Korean version of the Alcohol Use Disorder Identification Test (AUDIT-KR) and gender differences were also studied. Results : The Korean SRE was in accord with earlier reports, the overall SRE scores correlated with the three individual time points and internally consistent. Fifty-five percent of the study subjects scored ≥4.5 (69% male vs 31% females), suggestive of low LR to alcohol and thus at risk of developing AUD. Males are more at risk. For 60% and 68% met cut-off for AUDIT-KR scores of ≥10 for males and ≥5 for females respectively. SRE correlated with AUDIT scores. Conclusion : The Korean SRE is valid and matched other reports. It can be implemented in large-scale nation-wide studies throughout Korea.

        • 함수형 언어의 동적, 분산 수행에 관한 연구

          박용희(Yonghee Park),장천현(Chunhyun Chang) 한국정보과학회 1993 한국정보과학회 학술발표논문집 Vol.20 No.2

          병렬 언어(parallel language)로서 관심을 끌고 있는 함수형 언어 (functional language)는 의미가 확고한 수학적 기반을 두고 있으며[7] 많은 병렬성 (parallelism)을 내포하고 있다. 또한 명령형 언어와는 달리 언어자체의 분석이 간단하며, 프로그램의 의미 파악 (semantic analysis)이 쉽다. 특히 언어의 수행 방식인 그래프 축약(graph reduction)은 다른 어떠한 방법보다도 병렬화(parallelizing)에 적합한 형태이다. 이 논문에서 우리는 함수형 언어의 수행 방식의 하나인 컴비네이터 그래프 축약(combinator graph reduction)을 확장하여 자동적인 병렬성의 추출 (automatic extraction of parallelism)방법을 제한한다. 또한 추출된 병렬요소의 분산 시스템 (distributed system)에서의 효율적인 수행에 관한 방법을 제안한다.

        • KCI등재

          “독일적인” 도시에 대한 기억

          박용희(Park Yonghee) 부산경남사학회 2010 역사와 경계 Vol.77 No.-

          This paper deals with the role of myth and memories in the nationalization of the city Heidelberg after the period of German Romanticism. It is evident that a myth does not evolve from the nature of a thing, and that it is never eternal, rather, it has a specific historical foundation and transformation. The case of "Heidelberg myth" illustrates that the representation of the city Heidelberg as a "typical" German city was developed during three predominantly nationalistic phases of German history: 1) foundation of myth during the German Romanticism, 2) intensification of myth during the period of national movement, 3) taint of myth by the racism in the age of Nazis. In this ongoing process the city Heidelberg had to be prepared for its duties of representation as a "typical" German city. The next chapter focuses on the change of myth and memories caused by the transnational transfer, especially through the spreading of "The Student Prince" as a musical and cinema. Myth and memory is history in ceaseless transformation and reconstruction, and the image of the past is continuously reconsidered in the light of an ever-changing present and its place. The case of "The Student Prince" shows that the circulation of these memories, the increasing local and regional contexts as well as changes and adoptions by Japanese led to a creation of a transnational area of remembrance. So this paper reveals that the memories attached to the topics have a spatial reference, but this reference is either entirely national or transnational.

        • 전후 독일 사회와 민족담론 변천사 - “평범한 민족”를 향한 길?

          박용희(Park, Yonghee) 경주사학회 2016 경주사학 Vol.41 No.-

          오늘날 독일이 분단을 극복한 통일된 국가, 서유럽 국가의 일원으로 발전된 민주공화국이라는 점을 의심할 이는 거의 없다. 20세기에만도 두 차례의 세계대전을 주도하였으며 유례없는 대규모의 인종대학살로 이어진 광기에 가까운 민족주의의 과거사를 가진 나라로서 독일은 참으로 많은 변화를 이루어 냈음에 틀림없다. 이런 인식을 바탕으로 1945년을 “0시”로 이해하는 경향이 있다. 그러나 이런 독일사의 전환점으로 1945년이란 인식은 많은 점에서 비판적 인식을 결여하고 있다고 할 수 있다. 우선 전후 독일의 역사에서 극적인 전환을 거론하는 것이 지나친 비약으로 여겨질 수 있다는 점을 염두에 두어야 할 것이다. 사실 전후 독일은 냉전에 따라 조성된 유리한 기본여건을 토대로 하면서도 경제적, 정치적으로 선진적인 국가체제로 발전하는 데 수십 년에 걸친 갈등과 대결의 시기를 거쳐야 했다. 그리고 발달된 민주공화국은 여전히 끊임없는 인종주의와 극우파의 공격행위로부터 자유롭지 못하다. 물론 독일은 89/90년 변혁기를 거치면서 통일을 이루어 내었다. 한반도와 유사하게 전후 독일사에서 결정적 문제로 남았던 것이 분단이요, 동독의 후진적 정치현실이었다는 점을 감안하면 소위 ‘독일 문제’의 해소를 말할 수 있게 되었다. 그렇다면 과연 이를 통해 독일은 많은 자유주의적 시민들이 원하듯이 ‘평범한 서구적 근대국가’의 완성을 거론할 수 있게 되었는가? 그러나 과연 나치의 과거사를 가지기에 문제시될 수밖에 없는 독일 애국주의는 이제 과거의 일이 된 것인가? 다원주의적 시민사회 개념을 적용하기에는 여전히 게르만에 이르는 문화민족을 상정하는 독일인의 민족주의에 녹아있는 배타적인 성향을 부정하기가 쉽지 않다. 사실 전후 독일민족의 정체성의 변천사를 통해 확인했듯이 독일인들의 민족정체성에 대한 태도는 별반 큰 변화를 겪어왔다고 볼 수 없다. 그리고 “아무도 원하지 않은 혁명”을 통해 이루어진 통일은 독일인들에게 민족정체성에 대한 기대를 다시 갖게 만들었다. 과연 이런 상황에서 적어도 프랑스나 미국의 민족 개념과 비교해 보더라도 혈연적이고 문화적 동질성을 내세우는 독일에서 ‘길들여진’ 민족주의를 안심할 수 있을지는 쉽게 예단할 수 없는 문제임에 틀림없다. It is no doubt that the development of German national consciousness was closely linked to the change of that society. In 1945, Germany had a chance to overcome the catastrophic history in the Nazi-regime and the World War II. and to democratize that society. In addition, the new reality of the German division allowed Germans to reflect their past nationalist practice in more elaborated ways. But the dominant consciousness of German people was continuously the national consciousness, which sought to legitimize the presence of the nation state. Most of conservative intellectuals, especially, had denied the need of a radical critique of the national history writing. However, there was also a new current that challenged the nationalist paradigm. Since the early 1980s, the identity of Germans has undergone great transformation. It is true that this transformation was mainly due to the perpetuating division of Germany and the socio-political change of German society, especially the establishment of European Union and its envy into multi-cultural environment. Inspired by that new situation, some German intellectuals began to execute new paths. So, the call for an alternative to national consciousness gains more attraction in Germany. But Germany was reunified suddenly in 1990. In the newly-established German nation-state enraptured again the nationalist discourse German people. It would be presently inconsiderate to expect that the turning away from the nation as a favored subject of Germans be completely succeeded. Many historians reaffirmed the role of national history as a dynamic force for the future. Considering the current political realities, the influence of the German nation-state has continued.

        • KCI등재

          SLAM 기술을 활용한 가상 환경 복원 및 드론 레이싱 시뮬레이션 제작

          박용희(Yonghee Park),유승현(Seunghyun Yu),이재광(Jaegwang Lee),정종현(Jonghyeon Jeong),조준형(Junhyeong Jo),김소연(Soyeon Kim),오혜준(Hyejun Oh),문형필(Hyungpil Moon) 한국로봇학회(논문지) 2021 로봇학회 논문지 Vol.16 No.3

          In this paper, we present novel simulation contents for drone racing and autonomous flight of drone. With Depth camera and SLAM, we conducted mapping 3 dimensional environment through RTAB-map. The 3 dimensional map is represented by point cloud data. After that we recovered this data in Unreal Engine. This recovered raw data reflects real data that includes noise and outlier. Also we built drone racing contents like gate and obstacles for evaluating drone flight in Unreal Engine. Then we implemented both HITL and SITL by using AirSim which offers flight controller and ROS api. Finally we show autonomous flight of drone with ROS and AirSim. Drone can fly in real place and sensor property so drone experiences real flight even in the simulation world. Our simulation framework increases practicality than other common simulation that ignore real environment and sensor.

        • KCI등재후보

          드론을 이용한 안면도 상공 대기경계층내의 미세먼지 연직분포 및 Flux 측정

          김희상,박용희,김우영,은희람,안강호,Kim, Heesang,Park, Yonghe,Kim, Wooyoung,Eun, Heeram,Ahn, Kang-Ho 한국입자에어로졸학회 2018 Particle and Aerosol Research Vol.14 No.2

          Vertical particle size distribution, total particle concentration, wind velocity, temperature and humidity measurement was performed with a drone. The drone was equipped with a wind sensor, house-made optical particle count(Hy-OPC), condensation particle counter(Hy-CPC), GPS, Temperature, Relative Humidity, Pressure and communication system. Base on the wind velocity and the particle size vertical distribution measurement with drone, the particle mass flux was calculated. The vertical particle distribution showed that the particle number concentration was very strongly correlated with the relative humidity.

        맨 위로 스크롤 이동