RISS 학술연구정보서비스

검색
다국어 입력

http://chineseinput.net/에서 pinyin(병음)방식으로 중국어를 변환할 수 있습니다.

변환된 중국어를 복사하여 사용하시면 됩니다.

예시)
  • 中文 을 입력하시려면 zhongwen을 입력하시고 space를누르시면됩니다.
  • 北京 을 입력하시려면 beijing을 입력하시고 space를 누르시면 됩니다.
닫기
    인기검색어 순위 펼치기

    RISS 인기검색어

      검색결과 좁혀 보기

      • 좁혀본 항목

      • 좁혀본 항목 보기순서

        • 원문유무
        • 음성지원유무
          • 원문제공처
          • 등재정보
          • 학술지명
          • 주제분류
          • 발행연도
          • 작성언어
          • 저자

        오늘 본 자료

        • 오늘 본 자료가 없습니다.
        더보기
        • 무료
        • 기관 내 무료
        • 유료
        • KCI등재

          오장환 후기시와 고향의 동력

          박민규(Park, Min-kyu) 한국시학회 2016 한국시학연구 Vol.- No.46

          이 논문은 ‘나 사는 곳’의 일제 말기뿐 아니라 해방 후 오장환의 시편에서도 ‘고향’ 모티프가 주된 동력으로 작용했음을 밝히고자 하였다. 오장환의 후기시는 해방기의 새로운 현실에 부응하는 고향 찾기와 모색의 과정을 보여준다. 현실에의 기대와 환멸, 실천과 좌절, 내적 성찰로 이어진 그의 시의 과정은 ‘새 고향’과 ‘옛 고향’의 상보적 관계를 통해 구성된 특징이 있다. 시 「병든 서울」을 통해 서울을 이념의 ‘새 고향’으로 설정하게 된 오장환은 1945년 말부터 “똥수깐”으로 변한 현실과 마주하면서 회의와 환멸에 빠지는 모습을 보인다. 이에 따라 새 고향에 계속 남아야 할지, 어머니가 있는 ‘옛 고향’으로 돌아가야 할지의 고민은 1946년 초의 그에게 중요한 문제가 된다. 새 고향의 방법적 모색을 위해 일단 서울에 남게 된 그는 문학가동맹과 함께 하면서 문예 대중화를 실천하기도 하지만, 미소공위 결렬에 따른 현실의 벽 앞에서 다시 옛 고향을 찾는 모습을 보인다. 어머니의 “크나 큰 사랑”이 있는 옛 고향에서 새로운 가능성을 발견한 그는 이후 농민시론을 모색하거나 농촌 현실의 구조적 문제를 시화하면서 옛 고향의 생명력을 통해 “다시한번 용기와 히망”을 얻기에 이른다. 이 용기와 희망의 에너지로 ‘새 고향’ 수립을 위해 다시 한 번 대사회적 실천을 전개한 것이 1947년 오장환의 모습으로 볼 수 있다. 하지만 동시에 그의 시는 집단적 목적의식과 투쟁의식에 일체화되는 모습을 보임으로써 과거와 달리 현실에 대한 주체적 모색을 상실하고 만다. 이후 총검거로 상황이 열악해지자 그는 소월의 말년을 거울삼아 또 한 번 옛 고향으로의 귀향 가능성을 타진한다. 새 고향의 추구가 어려워질 때마다 옛 고향에서 활로를 찾으려는 태도가 반복적으로 나타난 것이다. 그런 점에서 고향은 일제 말뿐 아니라 해방 후의 오장환 시까지를 움직여간 중요한 시적 원천이었다 할 수 있다. This study attempted to prove that the ‘hometown’ worked as a major poetic dynamic not only in ‘Where I Live’ during the late period under the rule of Japanese imperialism but also in Oh, Jang-hwan’s poems after the Liberation. Oh, Jang-hwan’s later poems show the process of his search for and pursuit of hometown in response to the new reality during the liberation period. His later poems consist of expectation and disillusion from the reality, practice and frustration, and inner reflection, and these represent the structural characteristic of complementary relationship between ‘new hometown’ and ‘old hometown.’ Just after the Liberation, Oh, Jang-hwan defined Seoul as ‘new hometown’ through his poem ‘Sick Seoul,’ but seeing the reality that the city turned into “toilet,” he fell in skepticism and disillusion. At the beginning of 1946, consequently, he wandered between staying in the ‘new hometown’ and returning to the ‘old town’ where his mother was. In methodological search of new hometown, he remained in Seoul and was involved in the Literature and Art Popularization Movement with progressive literature groups, but faced with the barrier of political reality, he appeared to search for the old hometown again. In the old hometown where the mother’s “great love” was, he discovered new possibility and sought peasant poetics or created on the theme of the structural problems of farm villages. Going further, he came to attain “courage and hope once again” through the vitality of the old hometown. With energy from the courage and hope, in 1947, he waged another pro‐social campaign for constructing ‘new hometown’ in Seoul. At the same time, however, his poems showed the tendency of being incorporated into a collective sense of purpose and a sense of struggle, losing the trait of subjective searching for the reality. As the situation grew unfavorable due to the mass arrest, Oh, reflecting calmly on Kim, So-wol’s later years, considered returning to the old hometown again. That is, it appeared repeatedly that he tried to find a breakthrough in the old hometown whenever it became difficult to pursue new hometown. In this sense, hometown was an important poetic source that directed Oh, Jang-hwan’s poems not only during the late period under the rule of Japanese imperialism but also after the Liberation.

        • KCI우수등재

          2차원적 섬유구조물의 자동결함검출을 위한 신호해석 (I)-결함검출 시스템의 구축과 측정 데이타 처리-

          박민규,허유,Park, Min-Kyu,Huh, You 한국섬유공학회 1993 한국섬유공학회지 Vol.30 No.4

          2-dimensional structural textiles involve various type of defects which can impair the function of textiles corresponding to their end-usage. These defects occur from taults of raw material, improper processing condition and/or material handling error. In the most of manufacturing industries lies all the product or a sampled part of the product under the inspection control before transporting from the factory. For example, an inspection process engaged many experts is installed at the end of weaving process. The fabric defect inspection is nowadays performed visually and the result has uneven quality control, because the inspection criterion is subjective. Thus. a development of objective measurement of defects antral the inspection automation for 2-dimensional textiles. i.e., fabrics, is necessary to the textile industry. This study is treated with development of an objective measurement system for defects in mini-coloured simple structured fabrics and revealed the following results ; defects in fabrics can be detected using photosensors arrayed in a line with incandescent lamps. A multi-channel method for the processing of measured signals leads to a possibility of detection for the fabrics such as spot, streak in warp direction and uneven spacing of wefts.

        • KCI등재

          적은 소모량과 불분명한 소모패턴을 가진 수리부속의 수요예측

          박민규,백준걸,Park, Min-Kyu,Baek, Jun-Geol 한국군사과학기술학회 2018 한국군사과학기술학회지 Vol.21 No.4

          As the equipment of the military has recently become more sophisticated and expensive, the cost of purchasing spare parts is also steadily increasing. Therefore, demand forecast accuracy is also becoming an issue for the effective execution of the spare parts budget. This study predicts the demand by using the data of spare parts consumption of the KF-16C fighter which is being operated in the Republic of Korea Air Force. In this paper, SARIMA(Seasonal Autoregressive Integrated Moving Average) is applied to seasonal data after dividing the spare parts consumptions into seasonal data and non-seasonal data. Proposing new methods, Majority Voting and Hybrid Method, to the non-seasonal data which consists of spare parts of low consumption with unclear pattern, We want to prove that the demand forecast accuracy of spare parts improves.

        • KCI등재

          용매 극성도의 이론적 예측 연구

          박민규,조수경,Park, Min-Kyu,Cho, Soo-Gyeong 한국군사과학기술학회 2008 한국군사과학기술학회지 Vol.11 No.3

          We investigated molecular polarity by using theoretical means and comparing empirical solvent polarity. Our approach employed electrostatic potentials at the molecular surface calculated by density functional methods. A number of molecular descriptors related to molecular polarities were computed from molecular surface electrostatic potentials. Among computed molecular descriptors, the most positive electrostatic potential provided the best correlation with the empirical solvent polarities. A regression equation was developed in order to predict molecular polarities of molecules whose experimental solvent polarities were unknown. The new regression equations were utilized in estimating solvent polarities of cubane derivatives which are considered important precusors of high-energy density meterials.

        • KCI등재

          호우사상의 크기순서에 대한 고찰

          박민규,박무종,김형수,Park. Min-Kyu,Park. Moo-Jong,Kim. Hung-Soo 한국방재학회 2011 한국방재학회논문집 Vol.11 No.5

          '스콜라' 이용 시 소속기관이 구독 중이 아닌 경우, 오후 4시부터 익일 오전 7시까지 원문보기가 가능합니다.

          본 연구에서는 이변량 빈도해석을 이용하여 호우사상에 재현기간을 부여할 때 나타나는 특성을 고찰하였다. 호우사상은 서로 상반된 성격의 구성요소들을 가지고 있어 다른 호우사상과 규모를 비교하는 것이 쉽지 않다. 이는 호우사상의 분석결과를 수문학적 설계에서 활용하는데 어려움을 주는 요인이 되고 있다. 이변량 빈도해석은 이러한 문제를 해결하는데 도움이 될 수 있으나 대상변량 및 결합재현기간의 선택에 따라 그 해석결과가 크게 달라질 수 있으므로 주의가 필요하다. 본 연구에서 이변량 빈도해석 결과에 따라 실제 관측된 호우사상을 크기순서대로 나열할 때 나타나는 특성을 살펴보았다. 그 결과 지속기간이나 조건부재현기간을 적용하는 것은 호우사상의 재현기간 규모를 판단하는데 왜곡된 결과를 줄 수 있는 것으로 검토되었다. 평균강우강도만이 강조되어 크기순위가 결정되기 때문이다. 바람직한 적용방법은 대상변량으로 총강우량과 평균강우강도를 선택하고 결합재현기간을 적용하는 것으로 나타났다. In this study, the return periods of storm event is investigated using bivariate frequency analysis. Ranking storm events is known to be very ambiguous due to contradictory characteristics of storm events components. This make it difficult to use storm event analysis in the hydrologic design. Bivariate frequency analysis of storm events is helpful to deal with ranking storm events, the caution is needed to select bivariate variables and choice appropriate joint return periods. Storm duration or conditional joint return periods adversely affect the decision of magnitude order for storm events. Only mean rainfall intensity is major factor in this case. It is useful for a appropriate ranking of storm events to select total depth and mean intensity of storm events and to use AND joint return periods.

        • KCI등재

          지역별 재난관리를 위한 위험인자의 공간분포 해석: 2. 취약성

          박민규,박무종,Park. Min-Kyu,Park. Moo-Jong 한국방재학회 2011 한국방재학회논문집 Vol.11 No.4

          '스콜라' 이용 시 소속기관이 구독 중이 아닌 경우, 오후 4시부터 익일 오전 7시까지 원문보기가 가능합니다.

          본 연구에서는 전국 59개 지점의 최근까지의 관측강우량을 이용하여 확률강우량 및 가능최대강수량의 분포특성을 평가함으로써 지역별 재난관리를 위한 취약성 요인을 살펴보았다. 공간적 특성을 분석하기 위해 지속기간별 연최대치 계열이 가지는 지역별 특성을 고찰하고, 확률강우량과 가능최대강수량이 가지는 빈도계수를 검토하였다. 검토결과 지역별로 볼 때 가능최대강수량의 빈도계수가 낮은 지역에서 앞으로 큰 취약성을 보일 여지가 많다고 평가되었다. 이러한 취약성을 저감시키기 위한 방안으로 재현기간을 다른 지역에 비해 높게 고려할 필요가 있다. 이와 관련하여 재현기간의 조정이 설계강우량에 미치는 영향을 검토하였으며 국내 재현기간별 확률강우량값이 서로 가지는 관계를 제시하였다. The observed rainfall data at 59 stations over the Korean peninsula are analyzed for the assesment of the vulnerability for the regional disaster management. The rainfall with return periods and the PMP (probable maximum precipitation) were evaluated for their spatial distribution. Annual maximum rainfall series were spatially analyzed also. The frequency factor of the rainfall with 100 year return periods and PMP was reviewed together. These comparison shows more vulnerable area which the frequency factor of PMP is relatively bigger than other area. Adjustment of the return periods has been a commonly used measure to reduce the vulnerability. The influence of the adjustment into the variations of the rainfall depth was examined to determine the relationship between different return period conditions.

        • KCI등재

          1950년대 전쟁 체험의 시적 양상과 주체의 문제

          박민규(Park, Min-Kyu) 우리문학회 2018 우리文學硏究 Vol.0 No.60

          1950년대 시는 이념적 도구의 선전선동, 공허한 구호의 휴머니즘, 외래 추수의 모더니즘이란 비판 속에서 주체의 붕괴에 함몰된 문학사의 사생아로 치부되어 왔다. 그러나 이 시기 시들은 가공할 전쟁으로 인한 주체 붕괴에 직면하여 주체 재건의 시대적 과제와 씨름하는 과정을 보여준다. 이에 본고는 전쟁 체험을 대표한 모더니스트 박인환과 전봉건의 시를 대상으로 각각의 시세계를 살피고, 주체의 붕괴에서 재건에 이르는 50년대 시의 연속적 양상을 검토하고자 하였다. 전쟁기 박인환의 시는 슬픔과 고독, 죄의식, 삶의 무의미를 노래하는 내성의 언어로 삶/대지/현실의 ‘이쪽’과 차단된 죽음/천상/초월의 ‘저쪽’을 향한 타나토스적 욕망에서 출발한다. 정작 두 세계 사이에서 이러지도 저러지도 못하는 ‘불안’을 내면화한 그의 시는 미래와 전망의 부재 속에서 전쟁으로 파편화된 ‘지금/여기’의 현실만을 의식하며 더욱 증폭된다. 문제는 이로 인해 형성된 미적 긴장과 이후 적극적 회상을 통해 시도된 주체 재건의 시도마저 전후를 맞이하여 ‘체념’의 페시미즘으로 급격히 기울었다는 데 있다. 그런 점에서 그의 시들은 50년대 시단에 만연한 주체의 붕괴 과정을 대변해 보인 시대적 전형으로서의 의미가 있다. 이에 비해 전봉건의 시는 박인환 시가 무너진 시점에 출발하여 그와 대비되는 방향으로 전쟁 체험을 구조화한다. 초기의 전투시들은 박인환의 내성적 언어와 달리 최전방의 현실을 실감의 언어로 재현하지만, 거리 두기의 묘사에서 보듯 의미 부여가 불가능한 주체 부재의 상태를 마찬가지로 드러내고 있었다. 하지만 이후 전쟁의 추한 현실 뿐 아니라 원초적 자연의 미까지를 담으려는 ‘의미’ 찾기를 통해 주체 재건의 여정을 시작한 그의 시는 파괴된 생명을 회복하는 대자연의 이법을 통해 사랑의 주체를 구성한다. 이쪽과 저쪽의 세계를 유기적, 순환적 관계로 본 그는 자기 긍정에도 도달함으로써 박인환 시와 차별화되는 지점을 마련한다. 이 같은 전봉건 시의 ‘사랑’은 주체 재건이 요구되던 당대적 과제에 부응한 것으로, 주체 붕괴의 체념에 빠진 박인환 시와 길항한 특징이 있다. 그의 시의 사랑의 주체는 전장의 체험적 구체성을 토대로 시 속에 직접 실천된 것으로, 역사적 폭력과 상처를 반복하며 제자리를 맴돌던 50년대 전쟁체험 시단의 한계를 극복한 의미가 있다. The poetry of the 1950s began according to the collapse of the subject caused by the Korean War and it showed the process of struggling with the contemporary task for rebuilding the subject. This paper examined the poetic aspects of Park In-hwan and Jeon Bong‐geon which represented war experience, and analyzed their dynamic process to reconstruct the subject from collapse of the subject. During the war, Park In-hwan’s poems sang sorrow, loneliness, guilt and meaninglessness of life, and expressed thanatos toward transcendental world of the death and the celestial, blocked from real world of life and earth. But in fact, he feels ‘anxious’ because he can not belong anywhere between the worlds of life and death. His anxiety is futher amplified by the absence of future and prospect, and so, he only becomes conscious of the present of ‘now/here’ destroyed by war. The problem, however, is that the attempt to reconstruct the subject by active recollection was sharply inclined toward the pessimism of ‘resignation’ in the postwar period. In that sense, his poems represent the collapse process of the subject which is prevalent in the poets’ circle of the 1950s. By contrast, Jeon Bong-geon’s poems began at the time of the collapse of Park In‐hwan’s poems and structured the war experience in the opposite direction with Park In-hwan. In early battle poems, unlike Park In-hwan’s introspective language, he reproduced the forefront battlefield in realistic language but revealed the absence of subject by descripting battlefield in a distance. Later, however, his poems started journey to reconstruct the subject through the discovery of “meaning,” by paying attention to not only the ugly reality of war but also the beauty of primal nature, as well. His poems discovered nature’s laws which restores destroyed life, and through this, constituted the subject of love. He saw this and the other world as an organic and cyclical relationship, and by reaching his own affirmation, he set up a point of differentiation from Park In-hwan’s poems. The ‘love’ in the poems of Jeon Bong-geon responded to the contemporary task which demanded the rebuilding of the subject, and It is opposed with the poems of Park In-hwan who showed the collapse of the subject and the sentiment of resignation. The subject of ‘love’ in his poems was practiced directly in the poems based on the specific experience of the battlefield, and it can be said that it overcomes the limitation of poetical circle of the 1950s that only deal with the violence and the wound of the war.

        • KCI등재

          한국인 아래턱뼈 어금니뒤삼각과 구멍의 형태계측학적 연구

          박민규(Min Kyu Park),류솔지(Sol Ji Ryu),김성호(Sung Ho Kim),곽현호(Hyun Ho Kwak) 대한체질인류학회 2014 대한체질인류학회지 Vol.27 No.2

          아래턱뼈에서 어금니뒤구멍은 셋째큰어금니 뒤쪽에 작은 세모형태로 보이는 어금니뒤삼각 부위에서 드물게 나타나는 변이로 알려져 왔다. 어금니뒤구멍으로는 아래이틀신경혈관다발이 주행하는 것으로 보고되어 있으며, 이는 이 부위의 다양한 시술에서 중요한 의의를 갖는다. 이에 저자들은 한국인의 어금니뒤삼각의 형태를 조사하고, 어금니뒤구멍의 빈도와 위치를 수치화하고, 다른 인종의 연구들과 비교함으로써 유용한 임상해부학적 자료를 마련하고자 한국인의 마른 아래턱뼈 308쪽을 사용하여 다음과 같은 결과를 얻었다. 어금니뒤삼각은 세모 모양이 84.1%로 대부분을 차지하였으며, 어금니뒤삼각의 최대 길이와 너비는 각각 13.7과 7.1mm이었다. 어금니뒤구멍은 모두 308쪽 중 144쪽(46.8%)에서 관찰되었다. 양쪽이 동일한 빈도를 보였으며, 어금니뒤삼각을 기준으로 볼쪽에 위치하는 경우가 75%로 혀쪽에 위치하는 경우보다 많았다. 어금니뒤구멍으로부터 둘째 또는 셋째큰어금니의 뒤모서리까지의 거리는 각각 10.3과 6.9mm이었다. 한국인을 포함한 동북아시아 인종에서 어금니뒤구멍의 존재는 다른 인종들보다 높은 빈도로 관찰되었다. 따라서 어금니뒤 부위의 다양한 시술시, 어금니뒤구멍에 대한 정보를 파악하여 출혈이나 신경손상과 같은 부작용을 피해야 할 것이다. It has been known that the retromolar foramen is a rare anatomic variation observed in the retromolar triangle, a small triangular shaped region posterior to the mandibular third molar. Due to the neurovascular bundle passing through the retromolar foramen, this anatomical structure must be kept in mind during surgical approaches regarding the retromolar area and mandible. Therefore, the authors investigated the morphology of retromolar triangle and the existence and location of retromolar foramen in Korean. And these results were compared with that of other races. We used 308 sides of 154 Korean dry mandibles, unknown gender and age. The retromolar triangle presented predominantly a triangular shape (84.1%), and the maximum height and width were 13.7 mm and 7.1 mm, respectively. In 144 of the 308 sides, the retromolar foramen was observed (46.8%). The existence of the retromolar foramen was seen the same frequency in both sides, and based on a midsagittal line of the retromolar triangle, the retromolar foramen located in more buccal side (75%) than lingual side. The mean distance between the retromolar foramen and the distal edge of the last tooth were found to be 10.3 mm and 6.9 mm, respectively for the second and third molars. According to the present study, the northeast Asians including Korean population show the highest rate of the incidence of the retromolar foramen than other races. The findings suggest that practitioners should take the retromolar foramen into account in surgical procedures involving the retromolar area to protect the patient from the complications such as bleeding or nerve damage.

        • KCI등재

          납기준수 제고를 위한 통합 상황실 운영에 관한 사례 연구

          박민규(Min-Kyu Park),박찬권(Chan-Kwon Park),김채복(Chae-Bogk Kim) 한국산업경영학회 2009 經營硏究 Vol.24 No.3

          '스콜라' 이용 시 소속기관이 구독 중이 아닌 경우, 오후 4시부터 익일 오전 7시까지 원문보기가 가능합니다.

          공급사슬관리(SCM)의 핵심은 기업에서 생산 및 판매하는 제품의 공급과 시장에서의 고객 수요를 일치시키는데 있는데 본 연구는 고객 서비스 수준향상을 위한 납기준수 제고 및 수요와 공급의 불균형을 효과적으로 조절하기 위한 프로세스에 대한 연구로서, 특히 L사의 판매와 생산부문 간의 정보교환 및 의사결정과 관련하여 발생한 문제점 및 문제점 해결 과정을 실제 사례를 중심으로 연구하여 글로벌 SCM을 추진하는데 있어 중요한 역할을 수행하는 통합 상황실(War room)의 역할에 대한 연구이다. 기존의 통합 상황실 운영과 관련된 연구는 해당 조직의 상황실 기구 운영과 관련하여 상황실 구성부문간 협조의 필요성에 대해서만 강조하였고 상황실 운영에 따른 개선효과를 심층적으로 제시하는 부분과 종합적인 기업 내 생상과 판매부분간 정보교환과 납기준수 제고를 위한 의사결정에 관련한 연구는 미흡한 부분이 많았다. 연구목적 달성을 위하여 L사의 공급사슬 현황 및 문제의 인식에서 시작하여 고객의 납기 준수 향상을 위하여 시행한 주요 활동인 조직 운영 및 목표관리, 공급대응력 강화, 생산계획 정확도 향상 및 유연성 확보, 판매부문과 생산 부문의 공급 신뢰성 확보를 위한 방안에 대하여 구체적으로 설명하였고, 성과 측정 및 분석을 위한 성과지표(KPI)의 선정과 운영을 통하여 통합 상황실의 운영전과 운영 후의 개선된 내용을 제시하여 통합 상황실 운영의 필요성을 입증하였다. 따라서 본 연구는 글로벌 공급사슬관리에 있어 수요와 공급을 일치시키고, 판매법인과 생산법인간의 의사소통을 원활히 함으로써 고객의 납기 준수율 향상 방안을 제시한 것에서 연구의 유용성을 찾을 수 있다. Recently, companies have invested in Supply Chain Management, which is a main factor of industrial competitiveness. It emphasizes on different things compared to past. For instance, in the past, a cast, a was competitive solely due to a good management. But, nowadays, many companies have realized that competitive power can be increased by high effectiveness of total supply line with strategic corporate alliance, partnership and outsourcing. Also, they know they have to start with the customers. At this point, the main goal of Supply Chain Management is to establish a network of suppliers and customers, in order to achieve transparency, and as a consequence more effective management This study introduces L Company's methods and results of OTD increased due to secured supply reliability between production subsidiary and HQ. Through an effective communication tool and organizational operation we are able to do decision-making for fundamental supply issues in a consolidated way. Ultimately, we can contribute to the management with good results and improved On Time Delivery.

        • KCI등재

          현대문학 : 중간파 시 논쟁과 김광균의 시론

          박민규 ( Min Kyu Park ) 배달말학회 2012 배달말 Vol.50 No.-

          그동안 해방기의 중간파 연구는 백철, 홍효민, 염상섭 등에 치중해 있었다. 이 연구는 그간 소홀히 다뤄져왔던 김광균의 해방기 시론을 검토함으로써 좌와 우의 편향에 비판적이었던 해방기 시단의 중간자적 시관을 조명하고자 했다. 또한 김광균은 그의 시론의 대다수를 해방기에 집중적으로 내놓고 있다. 즉 이 연구는 30년대의 김광균 시론에 국한됐던 그간의 연구 관행을 넘어서려 한 시도이기도 하다. 해방 직후 김광균은 문맹의 정치주의 시단에서 활발히 활동하였다. 그랬던 그가 회의를 느끼기 시작한 시기는 46년 하반기부터다. 그해 12월 초부터 이듬해 3월까지 김광균은 주로 문맹의 논자들과 지속적인 논쟁을 벌였다. 그의 중간파적 시관은 좌와 우 양쪽에서 거센 공격을 받았다. 이 연구는 논쟁의 통시적 과정을 상세히 검토함으로써 김광균이 시적 개성주의를 넘어서 시인 본분의 생활을 강조하고 있었음을 확인하였다. 또한 그의 `개성론`과 `생활론`이 당시에 곡해, 은폐된 양상도 밝히고자 하였다. 논쟁이 일단락되자 김광균은 개성과 생활의 문제를 유기적으로 결합하려는 이론적 모색 속에서 「전진과 반성」을 작성한다. 이 글에서 그는 `일상` 체험의 시화를 내세움으로써 시에서의 개성과 시대성 문제를 통합해내는 시야를 마련한다. 또한 현실주의 시단의 문제와 그 해법을 내용, 형식의 양 차원에서 제시하기도 한다. 당시에 김광균의 시론은 비록 외면 받았지만, 이후 정부수립기 문총의 여러 논자들에 의해 정치주의 및 순수주의 시에 대한 비판으로 재점화됐다는 점에서 김광균의 문제제기는 담론적 선취를 점한 것이었다고 할 수 있다. Research on centrists in the period of national liberation(1945~50) so far has been concentrated on Baek Cheol, Hong Hyomin, Yeom Sang-seop etc. Reviewing Kim Kwang-gyun`s poetics that has been neglectfully addressed thus far, this study tries to shed light on the centrist view of poetry in the poetic realm in the period of national liberation, which was critical of the leftist and rightist prejudices. Kim Kwang-gyun intensively came up with most of his poetics in the period of national liberation. In this respect, this study is also an attempt at overcoming the research practice so far that has been limited to his poetic theory in the 1930`s. Right after the national liberation, Kim was active in the political poetic group in the Korean Writers` Alliance(Chson-Munhakga-Dongmaeng). It was from late in 1946 that he began to feel skeptical. He was engaged in constant debates against theorists in the Korean Writers` Alliance from early December in 1946 to March in the next year. His centrist poetic view was severely attacked by both the leftist and rightist camps. Examining the diachronic process of the debates, this study has seen that Kim put emphasis on poets` life as it were beyond the poetic individualism. It also tries to explicate the aspects of the distortion or concealment of his `individualism` and `theory of life` at that time. As the debates were settled for the time being, Kim composed `Progress and Reflection` in his theoretical exploration for systematically combining problems of individuality and life. In the article, he provided a view that integrated the problems of individuality and temporality in poems by emphasizing the poeticization of `everyday life` experiences. He also presented the problems with the political realist camp of poetry and their solutions both in the dimensions of contents and forms. Though Kim`s poetics was disregarded at that time, his problem raising can be evaluated as occupying a discourse initiative to the effect that it was re-ignited with the criticism of political and purist poems by a number of theorists in the period of government foundation.

        맨 위로 스크롤 이동