RISS 학술연구정보서비스

검색
다국어 입력

http://chineseinput.net/에서 pinyin(병음)방식으로 중국어를 변환할 수 있습니다.

변환된 중국어를 복사하여 사용하시면 됩니다.

예시)
  • 中文 을 입력하시려면 zhongwen을 입력하시고 space를누르시면됩니다.
  • 北京 을 입력하시려면 beijing을 입력하시고 space를 누르시면 됩니다.
닫기
    인기검색어 순위 펼치기

    RISS 인기검색어

      검색결과 좁혀 보기

      • 좁혀본 항목

      • 좁혀본 항목 보기순서

        • 원문유무
        • 음성지원유무
          • 원문제공처
          • 등재정보
          • 학술지명
          • 주제분류
          • 발행연도
          • 작성언어
          • 저자

        오늘 본 자료

        • 오늘 본 자료가 없습니다.
        더보기
        • 무료
        • 기관 내 무료
        • 유료
        • KCI등재

          함정의 형상 반자계 효과가 탈자에 미치는 영향

          김영학,Kim, Young-Hak 한국정보통신학회 2016 한국정보통신학회논문지 Vol.20 No.2

          본 논문은 함정의 형상이 탈자 이후에 함정에 형성되는 수직자화에 미치는 영향에 대해 조사하였다. 선박의 전면 전개도로부터 함정의 형상을 삼각형, 사각형, 원형으로 선택하여 지자계에 의한 수직방향의 유도자화를 FEM 정자장 해석으로 조사하였다. 탈자과정 중에 자화에 의한 자계를 측정하였으며, 탈자 이후 성분분리를 통해 영구자화에 의한 자계의 수평 및 수직성분의 크기를 바이어스 자계의 변화에 따라 조사하였다. 이 실험으로부터 함정의 형상을 고려하는 탈자처리 방법이 필요하며 방법으로 선수와 선미 쪽에 권선 간격을 좁게 하여 함정의 중앙부분보다 비교적 더 큰 자계가 인가되도록 하는 것이 바람직하다는 것을 알았다. This paper studied on the influence of naval vessel shape on vertical magnetic field after the vessel was demagnetized. The triangular shape, the rectangular shape and circular shape were adaped from vessel's structual drawings. Magneto-static FEM analysis was performed to obtain the iduced magnetic field due to earth magnetic field for those shapes. During demagnetization process, magnetic field of residual magnetization was observed. The holizontal and vertical magnetic field were calculated depending on vertical bias magnetic field through magnetc component seperation. To demagnetize naval vessel ship, demagnetizing coils shoud be wound more finely in the vow and stern of the ship than it should be in the mid-part of the ship.

        • KCI등재

          Flash D 탈자방법에서 수직자화예측을 위한 초기자화율에 관한 검토

          김영학,도재원,Kim, Young-Hak,Doh, Jaewon 한국군사과학기술학회 2014 한국군사과학기술학회지 Vol.17 No.5

          A permanent vertical magnetization should be obtained to counteract induced vertical magnetization due to the earth's background field during the Flash D demagnetization process. A vertical susceptibility is needed to calculate a extra-permanent magnetization, which is needed to control the permanent vertical magnetization in stage 2 of Flash D demagnetization and added to the final vertical permanent magnetization. Two susceptibilities were found in this paper. One is obtained from the extra-magnetization. The other is obtained by magnetic field measurement from the scaled physical vessel when the vessel is excited by vertical magnetic field. The initial susceptibility by the extra-magnetization was 0.101~0.109 and the one from the measured magnetic field was 0.122. Two susceptibilities have a good agreement each other. From this paper, it is found that the susceptibility is able to appllied to calculate the extr-magnetization.

        • KCI등재

          비히스테리자화에 의한 강관의 탈자 기법 연구

          김영학,양창섭,신광호,Kim, Young-Hak,Yang, Chang-Seob,Shin, Kwang-Ho 한국군사과학기술학회 2009 한국군사과학기술학회지 Vol.12 No.1

          In this study, we investigated whether the anhysteretic demagnetization process would be applicable to remove a complicated magnetization of a steel tube as a part of the experimental earlier study for a deperming of naval vessel. The magnetic tube used in this study was a 10cm-long and 1cm-diameter steel tube, and magnetized with a E-shape ferrite core to form a nonuniform magnetization in it. In the anhysteretic demagnetization process, a dc magnetic field applied along the longitudinal direction of the tube decreased from ${\pm}$3kA/m to zero-field with the step of ${\pm}$300A/m. At the same time, an ac bias magnetic field with the frequency of 60Hz and the field intensity of 300A/m was excited along the circumstantial direction of the tube. It was found that the anhysteretic process was useful to demagnetize a small-object like a steel tube from the experimental results showing the residual magnetization reduced over 90%.

        • KCI등재

          함정에서 발생하는 자계신호의 성분분리에 대한 검토

          김영학,도재원,Kim, Young-Hak,Doh, JaeWon 한국정보통신학회 2014 한국정보통신학회논문지 Vol.18 No.8

          함정의 탈자결과 평가를 위한 자계신호의 분리방법에 대한 이론적 근거와 해저 면에 설치되는 사각코일로부터 발생하는 불균일한 자계가 분리결과에 미치는 영향을 측정 신호와 FEM해석을 통해 검토하였다. 측정신호는 제작된 모델함에서 발생하는 자계를 자계센서로 측정한 것이며 FEM 계산은 제작된 모델함과 동일한 형상으로 수행되었다. ILM(induced longitudinal magnetization) 신호와 IVM(induced vertical magnetization) 신호는 함정이 가지는 투자율과 지자계의 수평과 수직방향 성분에 의해 각각 발생하는 자화에 의한 것이며, PLM(permanent longitudinal magnetization) 신호와 PVM(permanent vertical magnetization) 신호는 함정의 영구자화의 수평성분과 수직성분에 의한 것임이 확인되었다. 또한 사각 코일의 수직방향의 자계는 균일한 지자계를 완전히 상쇄할 수 없어 사각코일의 면적에 가까운 크기를 가지는 함정 일수록 사각코일의 자계 불균일성의 영향을 크게 받게 됨을 알았다. This paper investigated the separation of magnetic signal from a ferro-magnetic object. The magnetic signals were ILM(induced longitudinal magnetization) and IVM(induced vertical magnetization), which were induced by earth magnetic field and PLM(permanent longitudinal magnetization) and PVM(permanent vertical magnetization), which were due to a permanent magnetization of the object, respectively. Magnetic signal separation was based on the fact that magnetization vector could be analyzed according to longitudinal and vertical directions. Also the influence of non-uniform magnetic field from a rectangular coil on the separation was examined. A military vessel with a size close to rectangular coil has more errors on the magnetic signal separation.

        • KCI등재

          김우진 희곡 <이영녀>에 나타난 몸성 연구 -3막을 중심으로

          김영학 ( Kim Young-hak ) 한민족어문학회 2018 韓民族語文學 Vol.0 No.79

          본고에서는 김우진 작 <이영녀>의 3막을 대상으로 희곡은 공연을 전제로 쓰인다는 사실을 상기하며 희곡텍스트에 구현된 연극성을 밝히고자 했다. 그러면서 <이영녀>의 3막이 1, 2막과 달리 인물의 몸성과 소리의 몸성이 텍스트의 근간을 이룬 점과 텍스트의 연극성을 효과적으로 고찰할 수 있는 점을 고려해 메를로 퐁티의 ‘몸의 현상학’을 연구방법론으로 삼았다. 먼저 인물의 몸성을 살폈다. 연구결과 김우진은 <이영녀> 3막을 인물의 미세한 심리의 변화가 몸으로 전달되도록 극작했음을 알 수 있었다. 그리고 그 결과로 얻은 인물의 몸성은 관객의 몸을 감각적으로 일깨워 연극에 개입하게 이끌 수 있음을 알았다. 즉 무대 공간에서 관객의 몸은 지각이 이루어지는 현상적인 몸으로 거듭날 수 있는 것이다. 이렇듯 말을 배제함으로써 얻은 배우 몸의 현존은 무대에서 공동 현존하는 관객의 몸성 또한 부각시킨다는 것이다. 그럼으로써 관객의 지각은 이성적으로 수용하는 차원을 넘어 감각적으로 느끼는 차원으로 확장될 수 있을 것이다. 다음으로 소리의 몸성을 살폈다. 김우진은 작품 결말에 무대를 비워놓고 효과음과 두 여성의 대화만 흐르게 한다. 관객의 예상을 깨는 이런 무대 운용으로 소리의 몸성을 강조하고 이와 동시에 로고스적인 역할을 해야 하는 언어의 의미 기능은 살리고 있다. 이런 소리의 몸성은 감각적 층위의 보이지 않는 것들을 지속적으로 감각하도록 이끄는 효과를 내기에 연극의 수행성을 제고함을 알 수 있었다. 이상에서 살핀 것처럼 김우진은 <이영녀>를 창작하면서 몸을 그 자체 하나의 주체로 인식했고, 세계와 소통하는 실존태로 받아들였다. 김우진이 작품에 구현한 몸의 물질성은 포스트드라마 연극의 지향성과 궤를 같이 하기에 놀라웠다. 이는 서구 사실주의극과 자연주의극이 소개되던 근대극 정립기에 활동한 작가이면서도 시대를 초월한 현대성을 구가한 작가라는 사실을 입증하는 것이었다. 김우진은 우리 사회에 현상학이론이 알려지기 전에 활동했던 극작가였지만 결과적으로 희곡 <이영녀>는 현상학적 몸을 구현해 보인다. 김우진이 희곡창작을 하면서 연극성에 대한 탐구를 치열하게 한 결과라 할 수 있겠다. 이런 연극성 덕분에 오늘날에도 <이영녀>는 연극 현장에서 자주 만날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한다. Remembering that a drama is written with an assumption that it is for performance, this study aimed to identify the theatricality realized in the Act III of Kim Woo-Jin's drama < Leeyoungnyo >. As in the Act III of < Leeyoungnyo >, the text was based on the momirity of the characters and sound, unlike seen in Acts I and II, and theatricality of the text can be effectively examined. This study gave a focus on the Merleau Ponty's phenomenology of the body as a study method. First, this study examined the momirity of characters and as a result, it was discovered that Kim Woo-Jin intended the Act III of < Leeyoungnyo > to deliver the delicate psychological change of characters through their bodies. The momirity obtained awoke bodies of the audience sensually to join in the drama. That is, the audience’s bodies in a stage could be born again as the phenomenological bodies for perception. Thus, the existence of the character’s bodies, which were obtained through exclusion of words, also highlighted the momirity of the audience who existed. The audience's perception could be extended to the level of the sensual feeling beyond reasonable accommodation. Second, this study examined the momirity of sound. Kim Woo-Jin had sound effects and talks between the two women, which could be heard in an empty stage. Such exceptional stage direction emphasized the momirity of sound, and the semantic function of language that would work as logos. As such the momirity of sound induced us to feel what was invisible over the sensuous horizon, whereby the performance could be better. As examined above, Kim Woo-Jin recognized the bodies as a subject in writing < Leeyoungnyo >, and accepted them as existence that communicates with the world. It was surprising that the materiality of the bodies realized in his drama has the same directionality as the post-drama. It was proved that he was a playwright of the formation period of modern drama, when the realism drama and naturalism drama were introduced and enjoyed during the modernism transcending the ages. Kim Woo-Jin realized phenomenological body in < Leeyoungnyo >, although he did not know that the theories of phenomenology at the time when he was active in creating. It means that he fiercely explored the concepts of theatricality while writing dramas. It is expected that < Leeyoungnyo > will be often performed in a stage thanks to such theatricality.

        • KCI등재

          종 설(Review) : 안정형 협심증 환자에서 허혈에 기반한 치료법

          김영학 ( Young Hak Kim ) 대한내과학회 2014 대한내과학회지 Vol.87 No.6

          Current evidence and guidelines support the strategy of ischemia-guided revascularization for treatment of patients with stable coronary symptoms. However, anatomical stenosis is often targeted in revascularization treatment using percutaneous coronary intervention or coronary artery bypass surgery without seriously considering objective evidence of myocardial ischemia. Angiographic complete revascularization was traditionally considered to be an ideal objective of revascularization treatment, particularly for patients with multivessel disease. However, recent observational studies have contradicted the concept of angiographic complete revascularization and have, instead, supported the benefits of ischemia-guided selective revascularization based on noninvasive and invasive functional evaluation for detection of ischemia-producing coronary lesions. No trials have been specifically designed to assess the relative benefits of either strategy. Therefore, the present review explores current concepts of the strengths and weaknesses of anatomical versus functional revascularization. (Korean J Med 2014,87:675-685)

        • KCI등재후보

          오월희곡에 나타난 몸 : < 금희의 오월 > < 일어서는 사람들 > < 오월의 신부 > < 푸르른 날에 >를 중심으로

          김영학 ( Young Hak Kim ) 한국드라마학회 2014 드라마연구 Vol.0 No.44

          This study speculated on the use of bodies in dramas on the May Gwangju uprising focusing on < May of Kumhee, 1988 >, < Rising People, 2000 >, < Bride of May, 2011 > and < Green Day, 2011 >. The dramas begin and end with bodies and they are a medium to communicate with the audience by giving energy to the bodies. However, there are only a few studies on this in dramas. So this study speculated on the meaning the bodies have on the dramas focusing on the bodies realized in each drama. In May of 1980, the military authority made the bodies of Gwangju people sick and finally lead to deaths. Gwangju people struggled against the authority as a civil community while not surrendering to it. All the dramas in this study focused on this situation. This study classified the aspects of the bodies embodied in the dramas into ``dead bodies``, ``sick bodies`` and ``divided bodies``. As a result, the four dramas showed the pain in the bodies that survived in May with sick bodies as a form of media, but the bodies led them to healing or reflection. Also, they embodied the bodies which revive public vitality while overcoming physical disorder. As the ``dead bodies’ embodied in the four dramas were shot and pierced, or had half-left on faces, the images were burnt into the live bodies of the living and made us recollect the misery. Also death and life coexist in bodies and inspire dead bodies to be animated and the live to be awakened. Finally, they highlighted the ``divided bodies`` to show that what is most remarkable in the spirit of May was the community spirit, and presented a parody that bodies are a strong metaphor which symbolize society. 본고는 오월 희곡 가운데 < 금희의 오월, 1988 > < 일어서는 사람들, 1988 > < 오월의 신부, 2000 > < 푸르른 날에, 2011 >를 대상으로 작품에 나타난 몸을 고찰하였다. 연극은 몸으로 시작하고 몸으로 끝날 뿐 아니라, 몸에 영혼을 불어넣어 관객과 소통하는 예술이다. 그럼에도 우리 연극과 희곡에 대한 몸 연구는 아직 매우 미진하다. 이런 문제의식으로 각 희곡에 구현된 몸에 주목하면서 몸이 작품 전반에 끼친 의미를 고찰하였다. 80년 오월, 신군부는 광주 시민의 몸을 병들게했으며 죽음으로까지 내 몰았다. 광주 시민들은 그런 고행의 시간을 통과하며 굴복하지않고, 몸을 나누는 시민 공동체로 맞서 싸웠다. 본고의 대상 작품들도 모두 이런 사실을 주시하며 창작되었음을 알았다. 우리는 이런 점에 착안해 작품의 몸 구현 양상을 ‘병든몸’, ‘죽은 몸’, ‘나누는 몸’으로 분류하여 분석하였다. 분석결과 네 희곡은 ‘병든 몸’을 매개로하여 오월에 살아남은 자의 고통을보여 주면서 오월은 아직도 치유되지 않았다는 의미를 독자(관객)에게 전했다. 또 신체적 결함을 극복하며 민중적 생명력을 꽃피우는 몸도 구현해 보였다. 또한 네 희곡에 구현된 ‘죽은 몸’은 총에 맞아 구멍 뚫린 몸이거나 얼굴의 반쪽만 남은 참혹한 상태이기에 산 사람의 몸에 각인되어 그 참상을 두고두고 상기 시키는 몸으로 기능했다. 그리고 죽음과 삶이 몸으로써 공존하여 80년 오월 죽은 몸에 생기를 불어 넣고, 생존한 자의 정신을 일깨웠다. 끝으로 네 희곡은 ‘나누는 몸’을 부각함으로써 오월 정신 가운데 가장 두드러진 것은 공동체 의식이었음을 구현해 보였다. 그러면서 몸은 사회를 상징하는 강력한 메타포임을 풍자적으로 전했다.

        • 분산 및 병렬처리 / 재구성 가능한 메쉬에서 결정적 유한 자동장치 문제에 대한 상수시간 알고리즘

          김영학(Young Hak Kim) 한국정보처리학회 1999 정보처리학회논문지 Vol.6 No.11

          본 논문에서는 네트워크를 통해 연결되어 있는 PC 기반의 UNIX 커널인 Linux, PC_Solaris 그리고 FreeBSD들의 성능을 측정하고 비교할 수 있는 모델을 제시하였다. 중요한 UNIX 커널들의 성능 지표들인 시스템 호출 수행 시간, 명령어 수행 시간과 디스크 입,출력 시간등을 ㎲ 단위로 측정하였다. 또한, 각각의 UNIX 커널들의 네트워크의 성능을 비교하기 위해 TCP, UDP 그리고 RPC 방법에 의한 메시지 전송 시간을 측정하엿고, 네트워크파일시스템(NFX:Network File System)의 성능을 비교하였다. 그리고 측정된 데이터들을 인터넷 상에서 시각화할 수 있도록 하였다. In this paper, we propose the mod%uB514 %uC0C8 measure and compare the performances of the Linux, PC_Solaris and FreeBSD which are the heterogeneous PC based UNIX kernels connected by network. Using the stop-watch timer with the %u33B2 unit, we measure the important performance indices of UNIX kernels which are the primitive and command execution time and disk I/O time. Also we measure the message transfer time using the TCP, UDP and RPC methods to compare the network performance of UNIX kernels. And we compare the performance of NFS for each UNIX kernels. And we display the measured data on internet.

        • KCI등재

          자기광학현미경으로부터 관찰한 자구모양의 픽셀값 연산을 이용한 자벽선 결정방법

          김영학(Young-Hak Kim) 한국자기학회 2017 韓國磁氣學會誌 Vol.27 No.1

          기존의 광학현미경을 분해 하여 Kerr 현미경을 구성한 다음, 180도 자벽을 가지는 극박 3 %Si-Fe에 대해 자구모양을 관찰하였다. CCD 카메라로 취득한 한 단 한 장의 디지털 자구모양으로부터 자구영역의 경계선을 고가의 고속 영상처리장치 없이 결정하였다. 자구모양의 경계선 결정 방법은 디지털 자구모양의 픽셀값을 감산, 적분, 최소자승법의 연산을 이용하는 것이다. 이 방법은 많은 디지털 이미지를 연속적으로 취득하여 다중 합산하는 종래의 방식보다는 비용이 적게 든다. 이 연구 결과로부터 3개의 경계선과 0.085[T]의 자속밀도가 구해져 시편의 중심부와 같이 180° 자벽 만이 형성되는 영역이라면 이 방법을 적용할 수 있다. Kerr microscopy was assembled to observe magnetic domain image of ultra thin 3%Si-Fe by using parts of an optical microscope. Digital images were obtained from CCD camera attached to the microscopy. A method was suggested to decide a boundary between magnetic domain regions in this study. The method was using some operations such as subtraction, integration and least mean square approximation for pixel values in the digital image. The method has a strong point that high priced image processor is not needed in the Kerr microscopy system. From the results that three different domain walls were observed and magnetic flux density of 0.085 [T], this method could be applied in the magnetic domain regions having a straight 180° domain wall.

        맨 위로 스크롤 이동