RISS 학술연구정보서비스

검색
다국어 입력

http://chineseinput.net/에서 pinyin(병음)방식으로 중국어를 변환할 수 있습니다.

변환된 중국어를 복사하여 사용하시면 됩니다.

예시)
  • 中文 을 입력하시려면 zhongwen을 입력하시고 space를누르시면됩니다.
  • 北京 을 입력하시려면 beijing을 입력하시고 space를 누르시면 됩니다.
닫기
    인기검색어 순위 펼치기

    RISS 인기검색어

      검색결과 좁혀 보기

      선택해제
      • 좁혀본 항목 보기순서

        • 원문유무
        • 음성지원유무
        • 원문제공처
          펼치기
        • 등재정보
          펼치기
        • 학술지명
          펼치기
        • 주제분류
          펼치기
        • 발행연도
          펼치기
        • 작성언어
        • 저자
          펼치기

      오늘 본 자료

      • 오늘 본 자료가 없습니다.
      더보기
      • 무료
      • 기관 내 무료
      • 유료
      • 고대근동 제국의 통신제도에 관한 연구

        김영진 두란노 2004 목회와 신학 Vol.- No.177

        이스라엘 에프알 교수가 지도한 김영진(45) 교수의 학위 논문은 “고대 근동 제국의 통신제도에 관한 연구”이다. 본 논문은 고대 통신 분야에 관한 세계 첫 논문이다. 주전 1천 년대 앗시리아 제국과 바벨론 제국과 페르시아 제국이 넓은 영토와 다양한 민족과 문화적 배경으로 구성된 제국을 효율 행정단위로 통치하기 위한 수단으로 통신제도를 완비했음을 보여주고 있으며, 앗시리아 제국부터 제국 전체를 연결하는 통신제도는 19세기 오TM만터키시대까지 지속되었음을 입증한다.

      • 전방십자인대 재건술 이후 이완된 전방십자인대에 시행한 고주파 에너지 열 수축

        김영진,전철홍,김태균,양환덕,김형준,김영진,Kim, Yeung-Jin,Chun, Churl-Hong,Kim, Tae-Kyun,Yang, Hwan-Deok,Kim, Hyoung-Joon,Kim, Young-Jin 대한정형외과스포츠의학회 2008 대한정형외과스포츠의학회지 Vol.7 No.1

        목적: 전방십자인대 재건술을 시행하고 발생된 전방십자인대 이완에 대해서 고주파 에너지를 이용한 열 수축을 시행하고 기능적인 이점이 있는지 알아보고자 하였다. 대상 및 방법: 1999년 10월부터 2006년 3월까지 관절경하에 전방십자인대 재건술을 시행하고 이차 관절경 수술을 시행한 133례중에서 재건된 전방십자인대가 이완되고 긴장성이 없어 보이는 16례를 대상으로 하였고, 평균 추시 기간은 20.4개월이었으며, 평균 나이는 33.5세이었고, 12례가 남자, 4례가 여자였다. 이완된 전방십자인대에 대해서 2 단계 강도의 양극성 고주파 에너지를 이용한 열 수축을 시행하였다. 객관적 및 주관적 평가 지표로는 관절 운동 각도, Lysholm 슬관절 점수, Tegner 활동 점수, Lachman 검사, pivot shift 검사, IKDC 점수 등을 이용하였다. 통계학적인 검증은 Wilcoxon signed-rank test를 이용하여 유의 수준 0.05에서 판정하였다 결과: 평균 Lysholm 슬관절 점수는 술전 평균 $82.2{\pm}5.2(77{\sim}85)$점에서 $85.2{\pm}4.8(82{\sim}90)$점으로 통계학적 의미가 있는 좋은결과를 보였다(P=0.04). 전방 스트레스 방사선 사진 상에서 술전 평균 $5.4{\pm}4.6(3{\sim}10) mm$에서 술후 평균 $2.1{\pm}1.9(0{\sim}4)mm$의 전방 전위 소견이 관찰되어 의미 있는 통계학적으로 의미 있는 감소 소견이 관찰되었다(P=0.02). Lachman 검사, IKDC 점수 등은 술전에 비해 의미 있는 차이가 있었지만(P=0.04), 슬관절 관절 운동의 정도, Tegner 활동 점수는 의미 있는 차이가 없었다. 결론: 전방십자인대 재건술 이후에 발생되는 전방십자인대 이완에서 고주파 에너지를 이용한 열 수축 방법은 안전하면서도 증상 호전이 기대되므로 시도해 볼 수 있는 좋은 술식으로 사료된다. Purpose: To evaluate the clinical results of the patients who underwent radiofrequency thermal shrinkage (RFTS) for treatment of anterior cruciate ligament (ACL) laxity after ACL reconstruction. Material and Methods: From October 1999 to March 2006, we performed 133 cases of ACL reconstruction. Among them we experienced 16 patients who had the laxity of reconstructed ACL in second look arthroscopy. Mean follow-up was 20.4 months. Mean age was 33.5 years. 12 cases were male and 4 cases were female. The elongated ACL were treated by bipolar radiofrequency energy with an output of grade II. Subjective and objective parameters were utilized in analyses, such as: the mean range of motion, Lysholm knee score, Tegner activity score, Lachman test, IKDC score. Wilcoxon signed-rank test was used to perform the data analysis. P<0.05 was considered to be statistically significant. Results: Postoperative mean Lysholm knee score (preop: $82.2{\pm}5.2(77{\sim}85))$ (P=0.04), postop: $85.2{\pm}4.8$(82-90)) and anterior displacement by the Telos stress test (preop: $5.4{\pm}4.6(3{\sim}10)mm$, postop: $2.1{\pm}1.9(0{\sim}4)mm)$ (P=0.02), Lachman's test, and IKDC scores (P=0.04) demonstrated significant differences statistically compared to the preoperative. There were no statistical differences in mean range of motion, Tegner activity scale. Conclusions: Arthroscopic shrinkage for the ACL laxity after ACL reconstruction with radiofrequency device showed good clinical results and was applicable operative technique.

      • 프리캐스트 콘크리트 교량바닥판 female-female이음부의 전단실험

        김영진,김영진,김종희 한국콘크리트학회 1998 콘크리트학회지 Vol.10 No.6

        본 연구는 수직전단하중에 대한 프리캐스트 바닥판간 이음부거동을 규명하고 수직전단력 전달에 유리한 이음부 구조도출을 위해 female-female 형식의 이음부를 제안하고, 실험 및 유한요소해석을 수행한 것이다. 경사각, 이음부깊이/높이 및 구속응력을 변수로 총 18개의 실험체에 대한 실험 및 유한요소해석결과 ,이음부의균열저항성 개선을 위해서는 경사각이 60。, D/H가 1/4일 경우가 유리하며 측방향구속으로 이음부를 압축상태로 유지하는 것이 이음부 균열방지에 효과적임을 알았다. Increase of traffic volume in recent years results in deterioration of the bridge slab, which is directly subjected ot vehicle loads. Where extensive repair is necessary, replacement or enhancement of load carrying capacity using full depth precast concrete deck is often the most practical solution. Precast deck system has transverse joints between adjacent precast decks. Vertical shear forces occur when a vehicle wheel load is carried by precast decks and the joints are used to transfer the load to an adjacent deck. Effective load transfer between precast decks is critical for integral behavior. Finite element analysis and tests were run on the proposed femal-to-female type joint. 18 joint specimens were tested to investigate the effects of angle. D/H, and confining stress under static load. Results indicate joint with angle of 60$^{\circ}$ and D/H of 1/4 shows the improved load carrying capacity on crack. It is effective in protecting the cracking of joints to keep the joint in compression using confining stress.

      • SCOPUSKCI등재
      • KCI등재
      • KCI등재
      • KCI등재
      • KCI등재

        아우구스티누스와 펠라기우스의 대립과 논쟁 - 자유의지를 중심으로 -

        김영진 대한철학회 2016 哲學硏究 Vol.137 No.-

        In Medieval and Christian history, disputation between Augustine and Pelagius originated from different perspectives regarding the free-will of humans and the grace of God. This debate has continued throughout the Middle-Ages and the Reformation to date. In this regard, the purpose of this article is to investigate the implication of opposition and disputation between Augustine and Pelagius on today's society. Overemphasis on human capacity and free-will leads to humanism, while the arguments supporting the grace of God can encourage evasion of the ethical obligations of humans. Augustine and Pelagius had opposing views on this subject. Pelagius emerged in the Roman Empire, emphasizing the ethical responsibility of humans with free-will. On the other hand, Augustine argued that human nature and free-will had been damaged. With a pessimistic outlook on human capacity, he emphasized the grace of God. Shocked by the self-indulgence and ethical negligence of the Church of Rome which was the center of Christian nations at that time, Pelagius strongly urged Christians of the Roman Church to take moral responsibility. However, the theology of Augustine justified the status quo of the Roman Church while Pelagius focused on the necessity of an ethical life of humans based on free-will. Viewing Pelagius' strict moralism as a humanist view that emphasizes human capacity and action, Augustine showed strong opposition to such a view and instead emphasized God's grace. Pelagius was condemned as a heretic as his belief in free-will did not follow Augustine's Doctrine of Grace. However, Pelagianism penetrated Christian history and still poses a threat to Christianity to date. Societal corruption and depravity is still prevalent in today's society as it was in the time of Pelagius. South Korea for instance is exposed to serious moral corruption and a lack of social responsibility as shown in the sinking of the MV Sewol in April 2014. For those reasons, Christian society emphasizes Christian ethics and requires an honest leader who will set an example of Christian life. In this light, I want to examine the implications of disputation between Augustine and Pelagius on today's society. 중세와 기독교의 역사에 아우구스티누스와 펠라기우스의 논쟁은 인간의 자유의지와 신의 은총에 대한 양자 간의 입장 차이에서 발생했다. 이 논쟁은 중세와 종교개혁 시대를 거쳐 오늘날까지도 많은 논란의 주제가 되고 있다. 따라서 본 논문의 목적은 중세의 아우구스티누스와 펠라기우스의 대립과 논쟁을 통하여 오늘날 우리 시대에 보여주는 의미가 무엇인지를 논의하고자 한다. 인간의 능력과 인간의 자유의지를 지나치게 강조하다 보면 인본주의로 치닫게 되고, 반면 신의 은총만을 주장하다 보면 인간의 윤리적인 책임성을 약화시키고 지나치기 쉽다. 이에 대하여 아우구스티누스와 펠라기우스는 상반된 입장을 취해왔다. 펠라기우스는 자유의지를 가진 인간의 윤리적 책임성을 강조하며 로마 제국의 무대 위에 등장했다. 반면 아우구스티누스는 인간의 본성과 인간의 자유의지는 손상되었고, 인간의 능력은 절망적인 것으로 보고 신의 은총을 강조하였다. 펠라기우스는 당시 기독교 국가의 심장부인 서방교회(로마)의 도덕적 방종과 윤리적 불감증 현상들에 놀라면서 로마교회 기독교인들의 도덕적 책임의 필요성을 강하게 주장했다. 이런 정황에 따라 아우구스티누스의 신학이 서방교회의 상황을 정당화해주는 입장으로 여겨졌다. 따라서 그의 관심은 자유의지를 가진 인간의 윤리적인 삶의 필요성에 있었다. 반면 아우구스티누스의 입장은 인간의 윤리적인 삶을 주장하는 펠라기우스의 엄격한 도덕주의가 신의 은총을 간과하고 인간의 능력과 행함을 강조하는 인본주의적 현상으로 보고, 펠라기우스를 강하게 반대하면서 신의 은총을 주장하였다. 펠라기우스는 인간의 자유의지와 원죄론, 은총론이 성경의 원리에 어긋남에 따라 이단으로 정죄되었다. 이러한 펠라기안의 사상은 기독교의 역사 속에 침투해 들어왔고, 오늘날에도 여전히 기독 교회의 위협적인 요소가 되고 있다. 그러나 오늘날 우리가 살아 시대는 펠라기우스가 살았던 시대처럼 여전히 행위(자유의지)와 신앙(은총)의 괴리감 속에서 사회적 부패와 방종이 팽배하고, 2014년 4월 세월호 참사 사건이 보여준 단면처럼 윤리적 불감증과 사회적 무책임 현상이 심각한 상황에 노출되어 있다. 따라서 기독교 내부에서도 기독교 윤리의 필요성을 강조하며, 말씀 선포에 따른 삶의 본을 보여줄 수 있는 정직한 지도자를 요청하고 있는 현실이다. 따라서 논자는 이런 현실을 직시하면서, 중세 기독교 역사의 이슈가 되었던 아우구스티누스와 펠라기우스의 논쟁이 오늘날 우리의 시대에 보이고자 했던 현대적 의미를 조망하고자 한다.

      • KCI등재
      • KCI등재

      연관 검색어 추천

      이 검색어로 많이 본 자료

      활용도 높은 자료

      해외이동버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