RISS 학술연구정보서비스

검색
다국어 입력

http://chineseinput.net/에서 pinyin(병음)방식으로 중국어를 변환할 수 있습니다.

변환된 중국어를 복사하여 사용하시면 됩니다.

예시)
  • 中文 을 입력하시려면 zhongwen을 입력하시고 space를누르시면됩니다.
  • 北京 을 입력하시려면 beijing을 입력하시고 space를 누르시면 됩니다.
닫기
    인기검색어 순위 펼치기

    RISS 인기검색어

      검색결과 좁혀 보기

      • 좁혀본 항목

      • 좁혀본 항목 보기순서

        • 원문유무
        • 음성지원유무
        • 원문제공처
        • 등재정보
        • 학술지명
        • 주제분류
        • 발행연도
        • 작성언어
        • 저자

      오늘 본 자료

      • 오늘 본 자료가 없습니다.
      더보기
      • 무료
      • 기관 내 무료
      • 유료
      • 현금배당락조치 폐지 이후 배당락일의 주가행태

        김성민 한국재무관리학회 2003 財務管理論叢 Vol.9 No.1

        본 연구는 한국증권거래소의 현금배당락조치 폐지 이전과 1998년 7월 현금배당락조치 폐지 이후의 표본을 이용하여 인위적인 거래소의 배당락조치 변경이 배당락일의 주가행태에 미치는 효과를 분석하였다. 실증분석 결과 현금배당락조치 폐지 이후 거래소 배당락기준가격의 오차는 예상대로 더욱 확대된 것으로 나타났다. 두 기간 모두 배당락일의 주가가 금기예상실효배당금과 거래소가 배당락조치를 위해 인위적으로 산정한 배당금과의 차이인 거래소 배당락기준가격의 오차를 반영할 수 없었다. 또한, 김성민(1997)과 일관되게 단기차익 거래의 유용성은 표본그룹에 관계없이 금기예상실효배당금에 대한 정보소유자가 연말 폐장일에 배당부종가로 구입하여 배당락일인 연초 개장일에 배당락 종가로 매도하는 것이 배당락 시가로 매도하는 것보다 더 효과적임을 알 수 있었다. 그리고, 이러한 차익거래를 통한 보유기간 세후 수익률은 현금배당락조치 폐지 이전인 1997년(4.7%)에 비해 현금배당락조치 폐지 이후 현금배당락을 시키지 않은 1998~1999년(8.9%) 기간에 더 증가하였다. 단기차익을 위한 차익거래가 실질적으로 이루어 졌는지 연초 배당락일 주변의 초과거래량을 분석한 결과 1997~1998 회계년도의 배당락일에는 유의적인 양(+)의 초과거래량이 발생하였지만 1999 회계년도의 배당락일에는 유의적인 음(-)의 초과거래량이 발생하여 이에 대한 결론을 내릴 수 없었다. 본 연구는 금기예상현금배당에 대한 완전예측을 가정함으로써 배당락일의 주가하락과 주주총회에서 실현될 주당배당금의 괴리는 차익을 제공할 수 있으나 무위험 차익거래 기회가 아님을 밝혀 둔다.

      • KCI등재
      • 반도체 부품의 ESD 불량모델과 ESD감도 시험방법

        김성민,주철원,김경수,Kim,,Seong-Min,Ju,,Cheol-Won,Kim,,Gyeong-Su 한국전자통신연구원 1991 전자통신동향분석 Vol.6 No.2

        반도체 분야에서의 급속한 발전과 함께 소자의 신뢰성을 저하시키는 새로운 요인들이 나타나고 있는데, 그 중 하나가 정전기 문제이다. 소자의 고집적화와 고성능화를 추구하려는 노력이 소자의 크기를 극단적으로 소형화시켰으며, 그러한 소자의 불량임계치(failure threshold)가 일상에서 쉽게 접할 수 있는 정도의 정전기 세기보다 낮아서 소자는 항상 불량을 일으킬 수 있는 환경에 노출되어 있다고 볼 수 있다. 그러므로 반도체 부품을 정전기로부터 보호하기 위한 수단이 필요불가결하게 되었다. 기술선진국에서는 이미 '70년대 말부터 이에 대한 연구가 본격적으로 진행되어 왔고, 실제로 부품 설계시에 보호회로를 삽입하거나 ESD 내성이 강한 부품을 만들기 위한 layout을 특별히 고려하는 등 ESD immunity 개선에 힘써 왔으며, 그 결과 경쟁력 향상의 효과를 거두고 있다. 본 고에서는, 신뢰성 향상 측면에서 정전기 문제 해결을 위한 방법 중에서 ESD내성 평가방법에 관한 내용으로 기본적인 이론과 시험방법론에 대하여 기술하고자 한다.

      • KCI등재

        농촌소하천 건천화 실태조사를 위한 하천 수문·수질 모니터링

        김성민,김성재,김상민 경상대학교 농업생명과학연구원 2012 농업생명과학연구 Vol.46 No.3

        The purpose of this study was to monitor the stream flow of rural streams for investigating the status of stream depletion located downstream of irrigation reservoir. Bonghyun and Hai reservoirs area, located in Hai-myeon, the city of Gosung, Gyeongsangnam Province, were selected for study watersheds and streams. Stream flow monitoring was conducted 7 times from March to September, 2011. Stream flow was measured for 8 stations downstream from two reservoirs. The stream depletion was found in most of the downstream of reservoirs for the non-irrigation period and even in the irrigation period when there were a lot of antecedent precipitation. The correlation analysis for water quality data indicated that the correlation between BOD and T-N was highest for the reservoirs. The correlation between BOD, T-N, and turbidity was high for Hai reservoir and Bonghyeon reservoir. Continuous monitoring for rural streams located in downstream of reservoirs are required to quantify the status of stream flow depletion and determine the amount of environmental flows. 본 연구에서는 농촌 소하천의 적정 환경유지용수 산정을 위한 기초조사로 경상남도 고성군 하이면 와룡리에 위치한 봉현저수지를 수원으로 하는 봉현천과 하이저수지를 수원으로 하는 석지천을 시기적 우기이면서 농번기인 2011년 3월에서 9월까지 총 7회에 걸쳐 8개 지점을 선정하여 하천조사와 수문, 수질 모니터링을 실시하였다. 관개기와 비관개기로 구분하여 유량측정을 분석한 결과, 관개기는 선행강수량이 비교적 많았으나 7월을 제외한 기간에 대부분의 측점지점에서 유량을 측정할 수 없을 만큼 하천이 메말라있었고 비관개기에는 선행강수량이 적거나 없어 전 측점지점의 계측이 불가능했다. 유량의 차이가 수질의 변화에 어떠한 영향을 미치는지 확인하기 위해 수질항목들의 변화양상을 살펴보고자 수질관측지점별 pH, BOD, COD, TOC, SS, T-N, T-P 등 총 7항목에 대한 상관분석을 실시하였다. 하이저수지의 경우 탁도와 T-N, 및 탁도와 BOD의 상관계수가 각각 0.771 및 0.781로 유의수준 0.05에서 유의함을 나타내었고, 봉현저수지의 경우 TOC와 T-N의 상관계수가 -0.769로 유의수준 0.05에서 유의한 음의 상관관계를 나타내었다. 그러나 전체 조사기간 중 7월만 전 하천지점에 대해 수질시료를 채취할 수 있었고 그 외 기간은 결측값이 존재하여 정밀한 분석이 불가했다. 이는 농촌 소하천의 건천화 현상으로 하천유지용수의 부족을 나타내며 향후 지속적이고 장기적인 현장 모니터링을 통해 농어촌환경용수 공급을 위한 적정 유지유량 산정의 기초자료로 활용할 수 있을 것으로 사료된다.

      • KCI등재

        이익의 지속성에 근거한 적정배당정책에 관한 연구

        김성민,장용원 한국재무학회 2018 財務硏究 Vol.31 No.4

        최근 국민연금을 비롯한 공적연기금과 자산운용사, 외국계 헤지펀드들의 주주행동주의에 따른 배당요구가 커지고 있는 상황에서 기업은 중장기적인 차원에서 기업가치 제고를 위한 배당정책을 시급히 마련할 필요가 있다. 그럼에도 불구하고 아직까지 이에 대한 논의나 연구는 전무한 실정이다. 이에 본 연구는 과소배당이나 과다배당이 아닌 기업가치를 극대화 할 수 있는 적정배당정책의 수립을 어디서 출발할 것인지에 대한 실증적인 방안을 제시하였다는데 그 의의가 있다. 본 연구는 현금배당이 지속적인 이익에 의존한다는 주장과 현금배당이 기업가치 제고에 기여한다는 주장을 근거로 지속적인 이익에 근거한 현금배당이 기업가치에 미치는 영향을 분석하고자 한다. 이를 위해 베버리지-넬슨 방법으로 이익(E)을 지속적인 이익(EPERM)과 일시적인 이익(ETEMP)으로 분해하였다. 실증분석 결과 첫째, 지속적인 이익 대비 현금배당 비중(D/EPERM)이 증가할수록 기업가치는 유의적으로 증가하였다. 둘째, 지속적인 이익 대비 현금배당 비중(D/EPERM)과 기업가치가 역U자 형태의 비선형적인 관계임을 발견하여 적정배당 수준의 도출이 가능함을 보여주었다. 이러한 실증결과는 국내 기업들에게 이익의 지속성을 고려한 적정배당정책의 실현이 기업가치 제고에 필요하며, 기관투자자들에게는 미시적인 차원에서 기업의 적정배당수준에 대한 모니터링 역할이 주주가치 향상에 기여할 수 있음을 시사한다. Shareholder activism in public pension funds, asset management firms, and foreign hedge funds have led to an increasing number of calls for dividend payouts, so listed firms on the Korean Stock Exchange should urgently prepare an optimal dividend policy for raising corporate value in the mid- to long-term. However, developing such a policy has not previously been discussed or analyzed. In this study a method of deriving the optimal dividend policy of a firm to maximize its value is suggested. Based on the arguments (Fama and Babiak, 1968; Marsh and Merton, 1987; Lee, 1996, etc.) that cash dividends rely on permanent earnings and on the empirical findings (Fama and French, 1998; Pinkowitz, Stulz, and Williamson, 2006 and etc.) that cash dividends contribute to an increase in corporate value, the effect of cash dividends, which are driven by the permanence of earnings, on corporate values is analyzed. In the Beveridge-Nelson method earnings are divided into permanent and temporary earnings. Empirical results show that as the proportion of cash dividend relative to permanent earnings increases, corporate value increases significantly. Second, it is possible to derive the optimal level of dividend for a company, as the proportion of cash dividend relative to the permanent earnings is nonlinear and takes a reverse U form. Specifically, we find that corporate value increases with the cash dividend proportion of permanent earnings up to the point of 41.47%, and it decreases as the percentage increases beyond this point. These results imply that domestic firms must realize their optimal dividend policy by considering the persistence of earnings, and that institutional investors need to monitor whether a firm's dividend policy at a micro level is aimed at achieving its optimal dividend level, which can maximize its shareholder value.

      • KCI등재
      맨 위로 스크롤 이동