RISS 학술연구정보서비스

검색
다국어 입력

http://chineseinput.net/에서 pinyin(병음)방식으로 중국어를 변환할 수 있습니다.

변환된 중국어를 복사하여 사용하시면 됩니다.

예시)
  • 中文 을 입력하시려면 zhongwen을 입력하시고 space를누르시면됩니다.
  • 北京 을 입력하시려면 beijing을 입력하시고 space를 누르시면 됩니다.
닫기
    인기검색어 순위 펼치기

    RISS 인기검색어

      검색결과 좁혀 보기

      선택해제
      • 좁혀본 항목 보기순서

        • 원문유무
        • 원문제공처
          펼치기
        • 등재정보
        • 학술지명
          펼치기
        • 주제분류
          펼치기
        • 발행연도
          펼치기
        • 작성언어
        • 저자
          펼치기

      오늘 본 자료

      • 오늘 본 자료가 없습니다.
      더보기
      • 무료
      • 기관 내 무료
      • 유료
      • KCI등재

        증례 : 장결핵으로 인한 성인 장중첩증 1예

        강혜선 ( Hye Sun Kang ),강지영 ( Ji Young Kang ),강현희 ( Hyun Hui Kang ),김현진 ( Hyun Jin Kim ),임근준 ( Keun Joon Lim ),김승경 ( Seung Kyoung Kim ),이상학 ( Sang Haak Lee ),문화식 ( Hwa Sik Moon ),박종경 ( Jong Kyung Park ) 대한결핵 및 호흡기학회 2010 Tuberculosis and Respiratory Diseases Vol.69 No.3

        Intussusception primarily occurs in children and is uncommon in adults. Moreover, intussusception caused by intestinal tuberculosis is very rare. We report a case of intussusception induced by intestinal tuberculosis. A 53-year-old man presented to our hospital with complaints of cough and sputum for 2 weeks. We started anti-tuberculosis medication as the patient`s sputum acid-fast staining was positive. After 4 days of treatment, the patient developed abdominal cramping pain. Imaging studies showed ileo-ileal type intussusception. The patient underwent segmental resection of the small bowel and intestinal tuberculosis was confirmed on histological examination. He recovered after surgery and was discharged on anti-tuberculosis medication.

      • KCI등재

        『三國史記』, 列傳의 古文的 특성 연구

        강혜선(Kang Hye-sun) 돈암어문학회 2002 돈암어문학 Vol.- No.15

        『삼국사기』는 김부식이 고려 인종의 명을 받아 편찬한 삼국시대의 正史로, 紀傳體의 역사서술 방식을 원용한 역사서이다. 그 가운데 「열전」은 그 서술방식이 공식적인 역사서술로서의 의미뿐만 아니라 인물전기 문학으로서의 의미까지 지니어, 문학연구계의 주목을 일찍부터 받아왔다. 본고는 특히 『삼국사기』「열전」이 이룩한 문채면의 성과를 집중적으로 검토함으로써, 산문사에서 고문이 정착하는 양상을 구체적으로 밝히고자 하였다.<br/> 삼국시대와 고려시대 초기에는 변려문이 성행하였고, 과거제 실시 이후로는 변려문과 함께 과문이 성행하였다. 일찍이 김택영이 西漢古文의 창도라 일컬었듯이, 『삼국사기』「열전」은 변려문과 과문의 병폐를 극복한 고문체로 평가된다. 본고는 이 점에 주목하여 「열전」의 문체를 체재, 서술 방식, 어법·구법 등 행문의 방식 측면에서 분석하였다.<br/> 이에 앞서 『삼국사기』 편찬에 주도적 역할을 한 김부식이 고문체를 수용하는 사정을 살펴보면, 김부식은 부친 김근의 영향을 받아 당시 송에서 유행하고 있던 고문체를 적극 수용하였을 뿐만 아니라, 문학관계 관직에서 오랫동안 재직하면서 실제로 고문을 학습하고 고문체를 실천할 수 있었다.<br/> 이러한 김부식은 『삼국사기』를 편찬할 때 사료로서 전래의 古記와 중국측 사료를 기본으로 삼고, 여기에 사마천의 『사기』와 사마광의 『자치 통감』의 체재와 문체를 수용하였다. 특히 문체면에서는 古記의 고졸한 문체를 극복하고 세련된 고문을 시현하고자 하였다. 「열전」의 체재는, 專傳에 해당하는 「김유신전」을 제외하면, 나머지 각 편들은 하나의 주제의식 아래 합쳐져 있는 合傳에 해당한다. 대상 인물들의 성격은 대체로 유교사상의 범주 안에서 전형화되어 있으며, 특히 역사를 이끌어가는 영웅의 활약이 부각되어 있다. 사마천의 서술방식이 의론 중심, 서사 중심, 의론과 서사가 섞여 있되 그 비중이 편마다 상이하고, 서사를 중심으로 하더라도 인물과 그 생애를 형상화하는 방식이 다양했던 것에 비해, 「열전」의 서술방식은 대체로 서사가 중심이 되고, 인물의 특징적인 국면에 초점을 맞추어 대화를 활용하거나 장면을 재연하는 등 한두 가지 서사 방식을 간단하게 활용하였다. 「열전」은 행문법상 소박하고 자연스러운 선진고문의 행문을 구사하면서도, 어조사, 댓구 등 당송문의 형식적 행문 역시 함께 활용하고 있었다.<br/> 「을지문덕전」을 대상으로 서술방식과 문체의 특징을 살펴보았다. 「을지문덕전」은 대개의 문장을 『수서』의 「우중문전」과 「우문술전」에서 취하였으나 을지문덕의 영웅적 형상화라는 관점에서 재구성하였다. 을지문덕의 지략과 용맹, 문장능력이 긴밀한 서사 전개 속에 탁월하게 재연되도록, 「우중문전」과 「우문술전」의 서술단락을 조정하여 재배치하고, 또 불필요한 문장을 제거하거나 새로운 표현을 더하였다. 그리하여 9군의 대군을 거느리고 침공한 수나라에 대항하는 변방의 일개 영웅의 활약을 생생하게 포착할 수 있었다.

      • KCI등재

        기획주제 : 16-17세기의 시사(詩社)와 아집(雅集) ; 인왕산 청풍계의 문학적 전통

        강혜선 ( Hye Sun Kang ) 우리한문학회 2011 漢文學報 Vol.25 No.-

        도성 안에 있으면서도 산수의 풍광이 빼어났던 인왕산 청풍계는 조선후기의 중요한 문학적 공간이었다. 16세기 이후 朴淳, 劉希慶 등 이름난 문인들이 찾아와 시를 남기면서, 청풍계는 점차 일상적 遊賞處에서 문학적 공간으로 자리 잡아 갔다. 또한 壯洞金氏 일문이 청풍계에 정착하면서 명성이 더욱 높아졌다. 17세기 초 金尙容이 幽居地로 청풍계를 조성한 이후, 청풍계는 김상용의 삶과 결부되어 吏隱의 장소로 부각되었고, 그가 순절한 뒤로는 충절을 상징하는 곳이 되었다. 이어서 17세기 후반에서 18세기 초에 이르는 동안 金昌協, 金昌翕 형제와 金時傑, 金時保 형제, 그리고 그 주변 문인들이 청풍계를 내왕하면서 雅集과 詩會를 통해 조선후기 문단의 변화를 이끌어 갔다. 北里文會, 楓溪詩會 등이 그러한 모임의 대표적 예였다. 이 모임들은 특별한 규약을 마련한 詩社라기 보다 자연스러운 만남과 교유를 통해 이루어진 비정기적 시회의 성격을 지닌 문학 활동이었다. 그런데 그러한 문학 활동은 단지 인간적인 교유의 차원에 머물지 않았다. 비록 문학적 기치를 표방하지는 않았지만, 청풍계의 아집과 시회는 당시 문단에 새로운 변화를 불러일으킨 眞詩運動을 자연스럽게 공유하고 전파하는 역할을 하였다. 진시운동이란 시문의 창작에서 眞景(眞境)과 眞情을 강조하며 전대의 擬古主義 사조를 극복하려 한 움직임을 이른다. 기존의 규범이나 전고에 매이지 않고, 눈앞에 펼쳐진 자연을 사실적으로 묘사하고, 시인 자신의 성정을 가식 없이 표현하는 시작을 실천하려 한 진시운동이 자연스럽게 청풍계 詩作에서 실천되었다. 눈에 잡힐 듯 사실적으로 묘사된 청풍계의 풍광이 眞境의 구현이라면, 청풍계에서 느끼는 시인의 진솔한 정감과 청풍계에서 벌어지는 이러저러한 사연 들은 眞情의 구현이라 할 수 있다. Cheongpunggye which nestled snugly at the foot of Mt. Inwang, Seoul was a very meaningful place in the literary history of the late of Chosun Dinasty. The best poets of the 16th century went sightseeing at Cheongpunggye and wrote some beautiful seasonal poems there. As the result Cheongpunggye, where people of Seoul had gone to see the blossoms or enjoyed the autumn colors, became a famous literary place. Kim, Sangwong, who was a high-ranking official and a writer of good reputation, built a tasteful villa and did some gardening around the villa at Cheongpunggyei in the opening years of the 17th century. He pursued a hermit life at Cheongpunggyei though he was still a official. Cheongpunggyei became famous for a hermitage in complex city Seoul. Since Kim, Sangwong died for his loyalty during the Manchu war of 1636, many poets wrote poems at Cheongpunggyei as a tribute to his life and loyalty. After that Kim, Sigeol and Kim, Sibo brothers, who were direct descendants of Kim, Sangwong lived at Cheongpunggyei in the late 17th and early 18th centuries. Just at that time their relatives named Kim, Changhyup and Kim, Changheup brothers, who were leading a literary circles, lived close to Cheongpunggyei. They frequently held a poetry club at Cheongpunggyei and wrote beautiful poems of a new style there. ``Punggyesihoe`` was a representative poetry club. Their friends and followers joined in seeking the new trend of literature. Their poems described the real landscape of Cheongpunggyei vividly and expressed their true feelings honestly.

      • KCI등재
      • KCI등재
      • KCI등재

        현대모비스의 새로운 선택

        강혜선(Hye Sun Kang),이재혁(Jay Hyuk Rhee) 한국경영학회 2008 Korea Business Review Vol.11 No.2

        본 사례는 2000년 국내 최초의 모듈부품 전문업체로 거듭난 현대모비스의 새로운 경쟁 전략인 모듈화(Modulization)를 중심으로 다루고 있다. 우선, 현대모비스가 새로운 성장 동력으로써 모듈화를 선택하게 된 이유를 자동차 부품 산업의 변화를 중심으로 살펴보았다. 또한 다양한 자료와 관계자 인터뷰를 통해서 모듈화 개념, 산업에서 여러 가지 이점들, 기술 도입 전략과 능력 구축 과정에 대한 다각적인 접근을 시도하였다. 더불어서 오늘날의 현대모비스의 경영 및 기술성과를 살펴보고, 변화하는 환경 속에서 현대모비스가 어떤 방향으로 변화할 것인가에 대해 고찰해 보았다. This case deals with the modulization strategy of Hyundai Mobis that it has implemented since 20 to become a first-ever manufacturer in Korea special izing in automotive parts. With the review of the characteristics of the automotive parts industry, we first examine why it was imperative for Hyundai Mobis to select the modulization as a new strategy for survival.

      • KCI등재

        소품문 연구의 현황과 과제

        강혜선(Kang, Hye-sun) 국문학회 2003 국문학연구 Vol.9 No.-

        '스콜라' 이용 시 소속기관이 구독 중이 아닌 경우, 오후 4시부터 익일 오전 9시까지 원문보기가 가능합니다.

      • KCI등재

        김선(金䥧)의 <주행백수(舟行百首)> 연구

        강혜선 ( Kang Hyesun ) 한국한시학회 2020 韓國漢詩硏究 Vol.28 No.-

        『담정총서(藫庭叢書)』의 출간으로 담정 그룹 관련 연구가 활발해진 가운데, 김려의 아우인 김선(金䥧)의 시문학 세계도 본격적으로 조명되고 있다. 김선의 다양한 문학 작품 가운데 특별히 <주행백수(舟行百首)>를 주목하였다. 이 작품은 김선이 1797년 강이천(姜彝天)의 옥사가 일어나기 이전 여주를 방문하는 길에 창작된 것으로 유추된다. 당시 김려의 동학이자 매형인 이우신(李友信)과 1801년 순교한 김건순(金建淳)이 여주에 살고 있었는데, 김선은 출사의 갈등을 겪으면서 한강의 수로로 이들을 방문하는 장쾌한 여행을 하였던 것으로 보인다. 김선의 여정은 서울에서 출발하여 여주에 이르는 한강 수로를 4~5일에 걸쳐 여행하였으며, 특히 월계-양근-여주 여강 일대에서 많은 시를 창작하였다. 오언절구 100수의 장편 연작시 구성을 살펴보면, 첫째 한강 수로의 형세, 특히 위험한 여울을 거슬러 올라가는 뱃길의 체험을 생생히 담은 작품들, 둘째 당시 활발하게 펼쳐진 한강의 상업적 수운(輸運)을 묘사한 작품들, 셋째 주행의 낭만과 민풍(民風)을 포착한 작품들, 넷째 진퇴의 고민과 인생의 무상함을 토로한 작품들로 이루어져 있다. 오언절구라는 짧고 간결한 형식을 자유롭게 이어나가면서 한강 수로 여행에서 김선은 보고 듣고 느끼는 다양한 체험들을 시작화 하였다. 이런 점에서 <주행백수>는 한강 기행시이면서 한강의 기속시이다. 한강 뱃길의 여행 체험을 절구 형식으로 100수의 연작시로 창작하는 전통은 당나라 전기(錢起)의 <강행무제(江行無題)>를 전례로 삼아 변용한 것으로 보인다. 김선의 <주행백수>를 비롯해 이후 정약용(丁若鏞)과 신필영(申弼永)의 한강 기행시가 그러한 예이다. With the publication of 『Damjeong Series(藫庭叢書)』, researches related to the Damjeong group became active. The world of poetry and literature by Kim Ryeo's brother, Kim Seon(金䥧), is also being newly illuminated. Among Kim Seon's various literary works, I particularly paid attention to 100 poems written while riding a boat on the Han River titled “Juhaeng Baeksu(舟行百首)”. It is inferred that this work was created on his way to Yeoju before the major criminal case of Gangicheon(姜彝天) took place in 1797. At that time, Kim Ryeo(金鑢)'s brother-in-law Lee Woo-shin(李友信) and his friend Kim Geon-soon(金建淳), who had been martyred in 1801, were living in Yeoju. His journey started from Seoul to Yeoju and traveled by boat on the Han River for 4 to 5 days. In particular, he has created many poems in the area of Wolgye(月溪), Yanggeun(楊根), and Yeogang(驪江). The composition of the series of 100 poems is as follows. First, it vividly captures the waterway of the Han River, especially the experience of a boat going up dangerous rapids. Second, it is a refreshing description of the commercial water transport of the Han River that was active at the time. Third, it captures the lives of the people along the Han River and expresses the romance of a boat trip. Fourth, it reveals his own conflict over entering the office and sighes at the impermanence of life. “Juhaeng Baeksu” is travel poems on the Han River and poems of folklore along the Han River. The tradition of creating a series of 100 poems in the form of o-eonjeolgu(五言絶句) on the Han River waterway seems to have been transformed using Tang poet Jeongi(錢起)’s “Ganghaengmuje(江行無題)”. Examples include Kim Seon's poems and Jung Yak-yong(丁若鏞) and Shin Pil-young(申弼永)'s travel poems on the Han River.

      • KCI등재

        이인상(李麟祥) 그룹의 교유양상과 시서화(詩書畵) 활동 연구

        강혜선 ( Kang Hyesun ) 한국한시학회 2016 韓國漢詩硏究 Vol.24 No.-

        이 논문은 조선후기 李麟祥그룹의 문인들이 서로 교유하면서 함께 펼쳐나간 詩書畵 활동을 주목하였다. 이인상, 李胤永, 吳瓚, 宋文欽 등은 자신들이 살고 있는 시대의 정치적, 현실적 상황과는 일정한 거리를 두고, 산수자연과 시서화에 몰두한 문인들이었다. 이들은 자신들의 주거공간인 凌壺館, 澹華齋, 山天齋, 歸去來館, 단양 龜潭 등지에 모여서 講學과 詩作, 書畵창작을 함께 펼쳐나갔으며, 서화 및 골동품을 감상, 비평하고, 화훼 취향을 서로 공유하였다. 또한, 이들은 여행을 통한 산수체험을 시서화에 적극적으로 수용하였다. 이 그룹의 개성적인 문예 취향은 西池夜蓮會, 氷燈梅花飮에 집약적으로 나타나 있다. 여름 밤 유리잔에 촛불을 넣어 연꽃 위에 올려놓고 연꽃을 감상하는 방식, 겨울밤 얼음을 파서 그 안에 촛불을 넣어 매화 가지에 걸어놓고 매화꽃을 감상하는 방식에서 이들의 세련된 도시적 감각과 심미적인 취향을 볼 수 있지만, 이 모임에서 창작된 시문과 서화에는 즉물적 감각적 美에 국한되지 않는, 유가의 處士意識과 文字氣를 볼 수 있다. 요컨대, 성리학적 명분을 중시하는 처사의식이 기본이 되는 시문, 古隸나 八分體 같은 古風을 추구하는 서예, 神會를 중요시하는 문인화가 이 그룹의 공통된 문예사조였다. This paper focuses on the activities of painting, calligraphy and literature of Lee Insang Group(or Danho Group)`s members while keeping company with one another. Lee Insang, Lee Yunyoung, O Chan, Song Munhuym and others occupied themselves with doing painting, calligraphic works and literary works. Also, they spent much times on traveling far. They kept distance from the political reality and clarified their courses opposing political courses of the mainstream society. The places for their companionship and the literature and art activities were their houses named Neunghogwan, Damhwajae, Sancheonjae, etc. They gathered together in those houses and spent times to study scriptures of Confucianism, paint pictures, do calligraphy and write poems. They shared their tastes about appreciating curios and gardening. They held two famous meetings for appreciating apricot flowers and lotuses in a unique way. They used ice lamp for apricot flowers and used glass lamp for lotuses in the night. Those appreciation methods showed a great sense of beauty. However, they set a much value on Confucian spirituality not realistic beauty when they did their painting, calligraphy and literary works.

      연관 검색어 추천

      이 검색어로 많이 본 자료

      활용도 높은 자료

      해외이동버튼